전체뉴스 2901-2910 / 3,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박희정-한희원, 웬디스챔피언십서 재대결

    ... 입증한 만큼 앞으로 얼마든지 승수를 쌓을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 또 LPGA 투어 사상 최연소 월요예선 통과 기록을 갖고 있는 한국계 골프 신동 미셸 위(12)가 또 한번 예선을 통과해 프로 언니들과 기량을 겨루게 됐다. ... 개막전 다케후지클래식에서 예선을 거쳐 출전했으나 오프됐던 위는 이후 아사히료쿠켄 인터내셔널대회에 초청됐지만 다시 오프에 걸렸던 아쉬움을 털어내고싶다는 반응이다. 위는 "이번에는 그저 통과하는 게 목표"라면서 "항상 잘 칠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브리티시오픈 이모저모] 스코어카드 오기로 2명 실격

    ... 케이는 11번홀(파4)에서 5타를 치고도 4타를 적은 데 이어 12번홀(파4)에서는오히려 4타를 치고 1타가 많은 5타를 기록하는 어이없는 실수를 했다. 채프먼은 7번홀(파3)에서 4타를 쳤지만 3타로 써 넣었다. 한편 이날 오프를 통과해 3라운드에 진출한 선수는 모두 83명이다. = 로열 패밀리 54년만에 참관 =

    0... 영국 왕실의 '로열 패 로열 패밀리 54년만에 참관 = 0... 영국 왕실의 '로열 패밀리'가 무려 ...

    연합뉴스 | 2002.07.20 00:00

  • [브리티시오픈 이모저모] 아마추어 모두 탈락

    0... 20일(한국시간) 브리티시오픈골프대회에 출전한 3명의 아마추어들이 모두 오프 탈락하는 바람에 올해는 실버 메달 수상자를 배출하지 못하게 됐다. 우승자에게 클라레저그(순은컵)를 수여하는 이 대회는 아마추어들 중 가장 ... 메이저대회 3연속 오프 탈락의 위기를 가까스로 탈출했다. 듀발은 마스터스와 US오픈에서 각각 4오버파와 11오버파로 오프에 걸리는 등 올시즌 출전한 7개 대회에서 겨우 2번 통과했다. (걸레인 AP.AFP=연합뉴스) le...

    연합뉴스 | 2002.07.20 00:00

  • [브리티시오픈 이모저모] 듀발, "반갑다 링크스코스"

    ... 타이틀을 차지한 데이비드 듀발(미국)은 1년만에 영국의 링크스코스를 다시 밟은 소감을 "반갑다"고 표현했다. 그 이유는 이 대회 정상에 오른 이후 1년간의 성적이 데뷔 이후 최악이었기 때문. 듀발은 올시즌 3개 대회 연속 오프에 걸리는 등 모두 6차례나 통과하지 못하면서 단 1차례 '톱10'에 진입하는 데 그쳐 '우승 후유증'을 톡톡히 치렀다. 그는 "한 해가 빨리 지나가긴 했지만 결과를 돌이켜보면 긴 시간 처럼 느껴졌다"고 말했다. 한편 ...

    연합뉴스 | 2002.07.16 00:00

  • [LPGA] 박세리, 상위권 도약

    ... 합계 2언더파 140타를 기록, 공동 17위로 주춤했다. 김미현(25.KTF)도 이븐파에 그치면서 공동 32위(141타)로 밀려났고 박지은(23.이화여대) 역시 1타도 줄이지 못한 채 공동 60위(142타)에 처져있다. 이 밖에 아직 경기를 마치지 않은 이정연(23.한국타이어), 펄신(35), 이선희(28.친카라캐피탈) 등은 전날의 부진을 만회하지 못해 통과가 힘들어진 상황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2.07.13 00:00

  • [LPGA] 박희정.한희원, 선두권 도약

    ... 있는 박세리로서는 1라운드 공동44위가 부끄럽지만 선두와 5타차는 남은 3일동안 충분히 추격이 가능한 격차. 강력한 우승후보 카리 웹(호주)도 더블보기 1개를 저지르며 1오버파 72타로 박세리와 같은 타수를 기록했다. 이정연(23. 한국타이어)도 1오버파 72타. 펄 신(35)은 2오버파 73타로 중위권 이하로 처졌고 이선희(28.친카라케피탈)는 7오버파 78타로 통과가 어려워졌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2.07.12 00:00

  • [LPGA] 박희정.한희원 등 선두권 도약

    ... 격차. 박세리는 "그린 미스가 너무 많았다. 템포를 잃었다"고 반성하면서 역전에 대한의지를 숨기지 않았다. 강력한 우승후보 카리 웹(호주)도 더블보기 1개를 저지르며 1오버파 72타로 박세리와 같은 타수를 기록했다. 이정연(23. 한국타이어)도 1오버파 72타. 펄 신(35)은 2오버파 73타로 중위권 이하로 처졌고 이선희(28.친카라케피탈)는7오버파 78타로 통과가 어려워졌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2.07.12 00:00

  • [US여자오픈골프] 박세리ㆍ박지은 최악의 부진

    ... 보이며 하위권으로 추락하는 등 한국 선수들의 부진이 계속됐다. '여자 우즈' 카리 웹(호주)도 예상 외의 부진으로 오프 탈락해 사상 최초의 대회 3연속 우승이 무산된 반면 라이벌인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일약 공동 선두로 도약했다. ... 이날 버디 하나 없이 보기만 5개를 기록한 박세리는 한희원(24.휠라코리아), 문수영과 공동 58위에 머물러 오프를 1타 차로 겨우 통과했다. 전날 1오버파 71타를 쳐 이정연(23.한국타이어)과 공동 16위에 올랐던 박지은도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US여자오픈] 박지은.이정연, 첫날 공동16위

    ... 티오프했다. 카리 웹(호주)의 대회 사상 첫 3연패의 야망도 변덕을 부린 캔자스주 대평원의 거센 바람과 무더위에 휩쓸려 무산될 위기에 빠졌다. 박세리와 같은 조로 오후에 티오프한 웹은 9오버파 79타로 공동124위까지 내려앉아 통과마저 걱정하는 처지가 됐다. 9오버파는 웹이 미국 무대에서 기록한 최악의 스코어로 5년전 LPGA 챔피언십에서 친 8오버파 79타를 1타 능가한 것이다. 한편 이날 149명의 출전 선수 가운데 단 5명만 언더파 스코어를 냈을 ...

    연합뉴스 | 2002.07.05 00:00

  • [PGA] 최경주, 첫날 부진

    .... 7천73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퍼팅 난조로 2오버파 74타를 치며 100위권밖으로 밀려났다. 2주 동안 투어 대회를 쉰 뒤 모처럼 출전한 최경주는 매홀 2개꼴에 가까운 34개의 퍼트를 기록하는 등 그린 적응에 실패, 통과를 장담할 수 없게 됐다. 지난해 신인으로 투어 대회 우승을 따냈던 데이비드 고셋(미국)이 7언더파 65타를 때려 단독선두에 나섰고 올해 PGA 투어에 뛰어든 루키 조나산 비어드(미국)와 통산 11승의 백전노장 존 쿡(미국)이 ...

    연합뉴스 | 2002.07.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