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421-10430 / 12,8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3타수 1안타 1득점

    ... 홈을 밟아 올 시즌 52번째 득점을 올렸다. 4회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6회에는 상대 구원 투수 요시미 유지(29)로부터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9회 초 4번째 타석에선 좌익수 플라이 아웃됐다. 시즌 타율은 0.264(334타수 88안타)로 큰 변화가 없었다. 요미우리는 선발 가네토 노리히토(23)가 4회까지 7안타 3실점하며 흔들린데다 대만 우투수 장치엔밍 등이 추가 실점하는 바람에 요코하마에 1-5로 졌다. 요코하마 선발 구도는 ...

    연합뉴스 | 2007.07.31 00:00

  • 이병규 역전승 기반 동점타… 이승엽도 1안타 1득점

    ... 희생플라이로 올 시즌 25번째 타점을 올리긴 했지만 2-3으로 끌려가던 7회 초 무사 만루의 황금 찬스에서 헛스윙 삼진 아웃되며 기회를 살리지 못하는 바람에 아쉬움을 남겼다. 이병규는 9회 동점타로 5타수 1안타를 기록하며 시즌 타율은 0.253(288타수 73안타)로 조금 떨어졌다.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은 7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하며 득점도 추가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이승엽은 이날 나가노 올림픽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

    연합뉴스 | 2007.07.31 00:00

  • 이승엽, 나흘 만에 홈런 폭발…시즌 19호

    ... 미치토를 상대로 풀카운트 대결 끝에 한가운데로 몰린 7구째 145km 직구를 놓치지 않고 받아쳐 그라운드 한가운데를 가르는 비거리 135m짜리 대형 솔로 아치를 그렸다. 이승엽은 이날 4타수 2안타, 1타점, 2득점으로 시즌 타율을 0.263(종전 0.261)으로 끌어 올렸다. 이승엽은 3-0으로 앞선 1회 첫 타석에서 중전안타를 치고 나가 후반기 개막 이후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하는 쾌조의 타격감을 뽐낸 뒤 아베 신노스케의 홈런에 홈을 밟았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7.07.29 00:00

  • 이승엽 1안타 1도루..이병규 내야 안타 2개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이 후반기 개막 후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벌였고 이병규(33.주니치 드래곤스)는 내야 안타 2개로 타율을 약간 올렸다. 이승엽은 28일 도쿄돔에서 계속된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 카프전에서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1안타, 1도루를 기록했다. 24일 요코하마전부터 5경기 연속 안타를 때렸으나 타격감은 완전치 않아 보였다. 0-0이던 2회 1사 후 첫 타석에 들어선 ...

    연합뉴스 | 2007.07.28 00:00

  • 이승엽, 4경기 연속 안타

    ...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홈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출장해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승엽은 지난 24일 요코하마와 후반기 첫 경기부터 4경기 연속 안타를 뽑으면서 향상된 타격감을 이어갔다. 시즌 타율은 0.261(326타수 85안타)을 유지했다. 이승엽은 세번째 타석까지 히로시마의 우완선발 하세가와 마사유키에 꽁꽁 묶였다. 이승엽은 팀이 2-0으로 앞서가던 1회 말 바깥쪽 포크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3회 2사 1루에서도 ...

    연합뉴스 | 2007.07.27 00:00

  • 이승엽.이병규, 나란히 1안타

    ... 타격감을 조율했다. 이승엽은 27일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홈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출장해 4타수 1안타를 기록, 지난 24일 요코하마와 후반기 첫 경기부터 4경기 연속 안타를 뽑았다. 시즌 타율은 0.261(326타수 85안타)을 유지했다. 이승엽은 세번째 타석까지 히로시마의 우완선발 하세가와 마사유키에 꽁꽁 묶였다. 이승엽은 요미우리가 2-0으로 앞선 1회 말 바깥쪽 포크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3회 2사 1루에서도 ...

    연합뉴스 | 2007.07.27 00:00

  • 이승엽 18호 홈런…"부상 깔끔하게 털어냈습니다"

    ... 홈으로 불러들였다. 전날 3타점에 이어 이날 4개를 보탠 이승엽은 시즌 49타점을 기록했다. 이승엽은 1회 첫 타석에서 요코하마 우완선발 데라하라 하야토로부터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5회에는 3루 파울플라이,7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다. 5타석 3타수 1안타를 때린 이승엽은 타율을 0.261로 약간 올렸다. 요미우리는 홈런만 4방을 몰아치는 가공할 파워를 앞세워 13-7로 대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7.25 00:00 | saram001

  • thumbnail
    프로야구 뜨니 게임도 뜨네~

    ... 요소다. ◆그라비티 'W베이스볼' 야구게임 인기에 힘입어 그라비티는 29일까지 'W베이스볼'의 공개 시범서비스를 실시한다. 게이머들의 반응을 본 뒤 공개 시범서비스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그라비티는 공개 서비스 기간 중 팀 타율이 2할 이상인 이용자와 팀 방어율이 10점 이하인 이용자 각 2명씩을 추첨해 경품을 준다. W베이스볼은 국내외 유명 선수들의 경기폼을 실제와 거의 흡사하게 구사해 게임 중 선수를 보는 것만으로도 재미를 느낄 수 있다는 게 회사 ...

    한국경제 | 2007.07.24 00:00 | 김정은

  • 빌 게이츠와 워런 버핏의 닮은점과 차이점

    ... 티머시 빅은 워런 버핏의 이러한 기다림의 투자는 미국의 전설적인 야구선수 테드 윌리엄스의 타법에서 배운 것이라고 한다. 테드 윌리엄스는 평생 521개의 홈런을 기록하고 동시대의 다른 선수들보다 포볼 출루가 가장 많았고 평균 타율이 3할 4푼을 기록한 대선수였다. 그는 자신이 가장 힘을 실어서 칠 수 있는 위치로 공이 들어올 때만 마음껏 방망이를 휘둘렀다. 버핏도 투자의 스트라이크 존을 설정하고 완벽한 공이 들어올 때까지 끈질기게 기다렸다. 버핏은 “자신이 좋아하는 ...

    Money | 2007.07.13 17:33

  • 빌 게이츠와 워런 버핏의 닮은점과 차이점

    ... 티머시 빅은 워런 버핏의 이러한 기다림의 투자는 미국의 전설적인 야구선수 테드 윌리엄스의 타법에서 배운 것이라고 한다. 테드 윌리엄스는 평생 521개의 홈런을 기록하고 동시대의 다른 선수들보다 포볼 출루가 가장 많았고 평균 타율이 3할 4푼을 기록한 대선수였다. 그는 자신이 가장 힘을 실어서 칠 수 있는 위치로 공이 들어올 때만 마음껏 방망이를 휘둘렀다. 버핏도 투자의 스트라이크 존을 설정하고 완벽한 공이 들어올 때까지 끈질기게 기다렸다. 버핏은 “자신이 좋아하는 ...

    한국경제 | 2007.07.13 1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