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431-23440 / 25,0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골프] 강수연, 사상 세번째 단일대회 3연패

    강수연(26.아스트라)이 제3회 하이트컵여자골프대회(총상금 2억원)에서 3년 연속 정상에 오르며 국내 여자프로골프 사상 세번째로 단일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강수연은 10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 단일대회 3연패를 이뤘다. 이전까지 단일대회 3연패 기록 보유자는 구옥희(79-81년 쾌남오픈, 80-82년 한국여자오픈, 80-83년 수원오픈)와 박세리(95-97년 서울여자오픈) 둘 뿐이었다. 또한 강수연은 지난 7월말...

    연합뉴스 | 2002.09.10 00:00

  • [社告] 한경-SBS골프채널 골프박람회

    ... 패션쇼(아디다스) ※드라이버 등 1만여점의 다양한 경품 제공(입장권 구입 관람객에게 즉석복권 지급) ◇입장료 △성인:2천원 △학생 및 경로우대:1천원 ※LG투자증권 고객(증권카드 제시)은 현장에서 무료 입장권 증정 ◇문의:한국경제신문사 문화사업팀 (02)360-4508·4520 주최:한국경제신문사,SBS골프채널 주관:한국골프용품협의회 후원:문화관광부,대한골프협회,한국프로골프협회,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한국골프용구공업협동조합 협찬:LG투자증권

    한국경제 | 2002.09.10 00:00

  • [LPGA] 소렌스탐, 시즌 7번째 우승컵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시즌 7번째 우승컵을안아 세계 최강임을 입증했다. 그러나 한국선수들은 박지은(23.이화여대)이 공동 14위에 머무는 등 10위 이내에 1명도 끼지 못했다. 소렌스탐은 9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털사골프장(파70. 6천23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윌리엄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최종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5타를 쳐 합계 11언더파 199타로 로리 케인(캐나다.203타)을 4타차로 ...

    연합뉴스 | 2002.09.09 00:00

  • LPGA- 박지은, 공동 12위로 주춤

    박지은(23.이화여대)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윌리엄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2라운드에서 드라이브샷 난조에 발목을 잡혀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박지은은 8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털사골프장(파70. 6천233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2오버파 72타로 주춤하며 중간합계 2언더파 138타를 기록, 전날보다 9계단이나 하락한 공동 12위에 자리했다. 6언더파 134타로 단독 선두에 나선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는 ...

    한국경제 | 2002.09.08 12:03

  • [LPGA] 박지은, 공동 12위로 주춤

    박지은(23.이화여대)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윌리엄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2라운드에서 드라이브샷 난조에 발목을 잡혀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박지은은 8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털사골프장(파70. 6천233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2오버파 72타로 주춤하며 중간합계 2언더파 138타를기록, 전날보다 9계단이나 하락한 공동 12위에 자리했다. 6언더파 134타로 단독 선두에 나선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는 ...

    연합뉴스 | 2002.09.08 00:00

  • [LPGA] 박지은, 2타차 공동3위

    박지은(23.이화여대)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윌리엄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첫날 선두에 2타차 공동3위에 올라 시즌 첫 우승을 바라보게 됐다. 박지은은 7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털사골프장(파70. 6천23 3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4언더파 66타를 쳐 선두 트레이시 핸슨(미국. 64타), 그리고 크리스티 커(미국. 65타)에 이어 공동3위를 달렸다. 장타를 앞세운 박지은은 드라이브샷 정확도가 85.7%에 ...

    연합뉴스 | 2002.09.07 09:12

  • 여자골프 하반기 상금 레이스 돌입

    여자프로골프가 하반기 상금 레이스에 본격적으로 돌입한다. 여자프로골프는 8일부터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옛 클럽700)에서 3일간 열리는 제3회 하이트컵(총상금 2억원)을 시작으로 이달에만 4개 대회를 잇따라 연다. 또 ... 3연패의 기록을 놓칠 수 없다는 각오다. 동일대회 3연패를 이룬 선수는 구옥희(79∼81년 쾌남오픈, 80∼82년 한국여자오픈, 80∼83년 수원오픈) 박세리(95∼97년 서울여자오픈) 뿐이다. 아워스몰인비테이셔널에서 프로 첫 우승을 ...

    연합뉴스 | 2002.09.06 00:00

  • 박희정, 타이틀 방어와 시즌 2승 도전

    '코알라' 박희정(22.CJ39쇼핑)이 생애 첫 타이틀 방어에 나선다. 박희정은 7일(한국시간)부터 미국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털사골프장(파70. 6천233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윌리엄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에 출전, 지난해에 이어 대회 2연패에 도전한다. 박희정은 지난해 이 대회 우승을 계기로 프로 골프 선수로서의 위상에 결정적인전기를 마련해 남다른 애착을 갖고 있다. 지난해 거듭된 부진과 투어 비용 조달마저 어려워 ...

    연합뉴스 | 2002.09.04 00:00

  • [LPGA] 김미현, 시즌 3승 눈앞

    '슈퍼땅콩' 김미현(25. KTF)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3번째 우승에 한걸음 다가섰다. 김미현은 1일(한국시간) 미국 ) 일리노이주 스프링필드의 레일골프장(파72. 6천403야드)에서 열린 스테이트팜클래식(총상금 110만달러) 3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쳐 중간합계 13언더파 203타로 파트리샤 므니에-르부크(프랑스)와 공동선두를 달렸다. 첫날부터 선두에 바짝 따라 붙어 상위권을 유지해오다 순위 변동이 가장 심해 '무빙 ...

    연합뉴스 | 2002.09.01 00:00

  • [LPGA] 김미현, 선두 4타 차 추격

    김미현(25.KTF)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스테이트팜클래식(총상금 110만달러) 2라운드에서도 선두를 4타 차로 추격하며 우승권을 유지했다. 김미현은 31일(한국시간) 일리노이주 스프링필드의 레일골프장(파72. 6천403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7개,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중간합계9언더파 135타를 기록했다. 오전 7시20분 현재 단독 선두인 파트리샤 므니에-르부크(프랑스)에 4타 뒤진 공동 3위. 박...

    연합뉴스 | 2002.08.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