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761-287770 / 314,2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범.테러 용의자 대변할 변호사 협회 설립 추진

    ... 탔다. 낸시 홀랜더 미국 변호사는 "피고인이 변호사도 없이 국제형사재판소에 세워져서는 안된다"며 용의자라도 유능한 변호사의 변론 없이는 정당한 재판을 박탈당하는것이라고 말했다. 홀랜더 변호사는 또한 더러운 폭탄 테러를 모의한 혐의로 기소된 미 국적의 호세 푸초 파디야(31.일명: 압둘라 알 무하지르) 사건의 경우에도 법률이 제대로 적용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파디야는 현재 적 전투원 취급을 받아 변호사 접견도 없이 군 구금 상태에 있으며 그를 상대로 어떤 기소도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대만 500대 기업 중국자금 불법유입 여부 내사

    최근 대만 해군 상사가 중국으로 군사기밀을 빼돌린 혐의로 체포돼 양안간 치열한 스파이전(戰) 전개설이 사실로 드러난 가운데 대만 당국이 500대 기업의 중국 자금 불법 유입 여부를 내사중이어서 추이가 주목된다. 홍콩 일간 명보(明報)는 16일 대만 동삼(東森)신문을 인용, 국가안전국이 수 일전 전국 경찰 특수 수사대 간부들을 소집해 7만 경찰력을 동원, 500대 기업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중국 자금 유입 가능성을 조사해주도록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10만원권 수표 추적' 연쇄 살인범 붙잡아

    경찰이 통상 현금처럼 사용되는 10만원권 수표를 역추적, 연쇄 살인범을 붙잡는 개가를 올렸다. 울산남부경찰서는 16일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2건의 연쇄 살인과 40여회의 강.절도 행각을 저지른 혐의(강도 살인 등)로 최모(25.울산시 북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14일 오전 5시께 울산시 중구 교동에서 술에 취한 전모(34.여)씨의 집에 뒤따라 들어가 전씨를 성폭행하고 둔기로 전씨의 머리 등을 때려 숨지게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美여성 우상 스튜어트 곤경에..'임클론 스캔들' 연루 의혹

    ... 내부자거래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그 이미지가 흔들리고 있다. 왁살은 지난해말 미 식품의약국(FDA)이 임클론 암치료제인 '어비턱스'에 대한 신약승인 신청을 기각할 것이라는 소식을 가족과 지인들에게 알려줘 주식을 매각토록 했다는 혐의로 최근 체포됐다. 왁살의 오랜 친구인 스튜어트도 FDA 공식발표 전날 임클론 보유주식을 모두 내다팔아 미 당국의 조사대상에 올랐다. 스튜어트는 "임클론주가가 60달러 밑으로 떨어지면 매각할 계획이었다"며 "그날 우연히 그렇게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아더 앤더슨, 유죄평결] 고객이탈 → 퇴출 밟을듯 .. 어떻게 되나

    ... 때문이다. 앤더슨은 또다른 업무분야인 컨설팅부문을 얼마전 KPMG에 매각,이제 할 수 있는 업무는 없게 됐다. ◆왜 몰락했나=엔론스캔들에 휘말린 게 직접적인 이유다. 앤더슨은 엔론 회계장부 파기로 사법적인 공무집행을 방해했다는 혐의를 받아 지난 3월 미 연방검찰에 의해 기소되면서부터 몰락의 조짐을 보이기 시작했다. 고객사들의 탈출행렬과 함께 해외 영업망 와해가 시작된 것. 올 들어 2천3백여 고객사중 유나이티드에어라인 중국은행 등 7백85개사가 앤더슨과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옵셔널벤처스 등록취소 금주 결정

    경영진 횡령 혐의가 지난 3월 드러났던 창업투자회사인 옵셔널벤처스의 창투사 등록취소 여부가 금주중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은범 중소기업청 벤처진흥과장은 16일 "옵셔널벤처스에 대한 창투사 등록취소 여부를 금주중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과장은 "옵셔널벤처스가 등록취소를 면하기 위해 중기청이 제시했던 선결조건 이행 문서를 정밀 검토하고 있어 조만간 결론이 내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코스닥위원회 관계자는 "중기청 결정에 따라 옵셔널벤처스의 ...

    한국경제 | 2002.06.16 00:00

  • [월드컵] 베컴 부인 '무례한 행동'으로 피소

    잉글랜드팀 주장 데이비드 베컴의 부인이 한 상점에서 "시끄럽고 무례한 행동"을 한 혐의로 상점주인으로부터 50만파운드(약 10억원)의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 당했다. 인기가수인 베컴의 부인 빅토리아 베켐(27)은 켄트주의 블루워터 쇼핑센터에 있는 상점에 들어가 이 상점이 남편 베컴의 가짜 사인을 팔고 있다며 "시끄럽고 무례하게" 말하고 다른 고객들에게도 사지 말라고 말했다는 것. 이 상점 주인은 베컴 부인이 비방과 악의적인 거짓말로 자신들의 사업을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박수치다 손목 등 탈골, 미아신고도

    ... 등 일부 불미스런 일도 있었지만 '사상 첫 16강 진출'의 기쁨에 먹칠할 만한 큰 사건, 사고는 없었다. 서울 북부경찰서는 15일 대형 TV로 포르투갈전을 함께 시청하다 화면이 가린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어 서로 주먹을 휘두른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로 박모(28.여.자영업)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박씨는 전날 오후 10시50분께 강북구 수유동 J호프집에서 중계방송을 보며 응원하다 김모(24.회사원)씨가 "당신 때문에 스크린이 가려 경기를 볼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美법정, 아서앤더슨 형사기소 근거제공

    ... 연방지법의 멜린다 하먼 판사는 아서 앤더슨이 고객사였던 엔론의 회계조작에 연계됐는지 여부에 대한 판단에서 어려움을 거듭해온 배심원단의 질의에 "(스캔들에 직접 연루된 아서 앤더슨의) 특정 인물을 밝혀내지 못한다고 해서 (아서앤더슨의 혐의 자체가) 벗겨지는 것은 아니다"라고 서면 답변했다. 하먼 판사는 또 배심원단이 유죄 여부에 대한 합의에 거듭 실패한 것과 관련해 아서 앤더슨측 변호인이 재판을 '미결정 심리'로 종결시켜 달라고 요청한 것도 기각했다. 법정의 이같은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美, 유엔주재 이라크 외교관 '간첩'행위 추방요구

    미국은 14일 뉴욕 유엔본부에 주재하는 한 이라크 외교관에게 간첩 활동을 했다는 혐의로 추방을 요구했다. 필립 리커 국무부 대변인은 "오늘 오후 미국은 유엔 주재 이라크 대표부에 이라크 외교관 가운데 1명이 외교관 신분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해 추방당할 것임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외교적으로 '외교관 신분에 맞지 않는 행동'이란 말은 통상 간첩행위를 지칭할때 사용된다. 리커 대변인은 문제의 외교관의 신원이나 혐의 사실, 외교관의 미국 출국 날짜 ...

    연합뉴스 | 2002.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