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251-288260 / 299,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5.18관련자 무혐의 기소투쟁 밝혀

    민주당은 7일 5.18광주민주화항쟁 관련자들에 대한 검찰의 무혐의 결정과 관련, "검찰이 전두환.노태우 전대통령등 관련자들을 기소하지 않는다면 국민과 함께 끝까지 투쟁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당은 이날 이기택총재 주재로 국회에서 긴급 총재단회의를 갖고 "검찰이 이 사건에 대한 공소시효를 최규하 전대통령으로부터 산정하는 것은 김영삼대통령의 재임기간중에 혐의자들에 대해 면죄부를 주려는 것"이라며 "이는 현정권이 역사를 도둑질하려는 행동"이라고 ...

    한국경제 | 1995.07.08 00:00

  • 이충우 전구청장 소환..수뢰확인시 빠르면 9일중 영장청구

    ... 8월 백화점 지하 1층 용도변경승인을 최종결재한 조남호씨(57.현민선구청장)도 곧 소환.조사 할 방침이다. 황씨와 조씨는 삼풍백화점의 각종 인.허가와 관련,백화점측으로부터 금품 및 사우나.헬스클럽 회원권등을 건네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한편 이회장 자택등에 대한 압수수색에서 확보한 삼풍건설산업의 "재무구조개선방안"에서 이회장이 "회장님일시대여금"명목으로 22억6천여만 원을 차용한 사실이 밝혀짐에 따라 이 돈의 사용처에 대한 수사에 본격 착 ...

    한국경제 | 1995.07.08 00:00

  • 전서초구청장 소환..삼풍 이회장으로부터 뇌물여부등 조사

    ... 검찰에서 "삼풍측이 89년11월 1차가사용승인과정에서 이 당시 구청장에게 로비자금을 건네주는등 구청공무원 8명에게 50만원~3백만원을 지급했다"고 진술했다. 이에 따라 검찰은 이 전구청장의 수뢰사실이 확인되는 대로 부정처사후 수뢰혐의로 구속키로 했다. 검찰은 또 90년7월 삼풍백화점이 서초구청으로부터 준공검사를 받을 당 시구청장이었떤 황철민 현서울시공무원연수원장이 인.허가와 관련해 삼풍 백화점으로부터 사우나. 헬스클럽 회원권을 무료로 건네받은 사실도 ...

    한국경제 | 1995.07.08 00:00

  • "전/노씨 '5.18' 무혐의"..공소시효 기산점 80년8월16일

    "5.18광주민주화운동" 고소.고발 사건을 수사중인 검찰은 전두환 노태우 전대통령등 이 사건 관련자들의 내란혐의에 대해 "혐의없음" 결정을 내리고 공소시효 기산점을 최규하전대통령이 하야했던 지난 80년8월16일로 최종 결정했다. 검찰은 이같은 내용의 수사결과를 주말인 8일께 발표할 예정이다. 이로써 "5.18광주민주화운동" 사건수사는 고소.고발 1년2개월여만에 종결됐다. 6일 검찰의 한 수사관계자는 "이 사건 공소시효는 지난 80년5월당시 ...

    한국경제 | 1995.07.07 00:00

  • 검/경, 삼풍 이회장 예금계좌 추적..자금 뇌물의혹 수사

    ... 파악하는데 결정적인 단서가 된다고 보고 이씨를 중점 조사중이다. 검.경은 이와함께 지난 94년8월 지하1층의 증축과 판매시설로 용도변경을 승인한 전서초구청 주택과 직원 정경수씨가 5일밤 자진출두함에 따라 정씨와 정씨에게 로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격 삼풍건설산업 영업전무등에대해 뇌물수수여부등을 조사,사실이 확인되는 대로 이들을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지난 89년 11월 삼풍백화점이 불법 사업계획변경을 승인받는 과정에서 당시 삼풍건설개발사업부장 이광만씨(67...

    한국경제 | 1995.07.07 00:00

  • 검찰, 민자당 신재기의원 수뢰혐의 수사

    창원지검 특수부(이준보 부장검사)는 5일 민자당 신재기의원이 "골재채위 허가를 받게 해주겠다"며 업자들로부터 거액의 사례비를 받은 혐의를 잡고 수사중이다. 신의원은 지난 92년 지역구인 경남 창영의 업자들로부터 골재채취권을 허가받게해 주겠다며 수천만원대의 사례비를 친척인 신창기씨(41)와 평소 친분이 있는 권정현씨(56)등을 통해 받았으며 신씨와 권씨는 검찰조사에서 이같은 사실을 상당 부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검찰은 이번 ...

    한국경제 | 1995.07.06 00:00

  • 현 서초구청 공무원이 삼풍 건물설계 변경 서류 결재

    ... 구청 장직을 맡았다. 수사본부는 이와함께 전주택과 직원 정지환씨(39.무직)가 지난 89년 11월 삼풍백화점에 대해 사후설계변경 승인을 해 주는 대가로 수백만원의 뇌물을 받은 사실을 밝혀내고 정씨에 대해 수뢰후 부정처사등의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수사본부는 정씨의 혐의사실과 관련,정씨의 직속상관으로 이미 출국금지된 전주택계장 양주환씨(44.현중구청 건추계장)와 전주택과장 김영권씨(54.무 직)등이 설계변경의 사후승인을 결재하는 과정에서 ...

    한국경제 | 1995.07.05 00:00

  • 불법 원료 사용 식품제조 무허가업체 적발

    ... 한솔한방(대표 정인한.부산시 기장군 정관면 용수리 산124의6)을 적발, 사정당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미스앤미시제품 7억8천9백여만원어치를 생산, 이중 4억8천만원어 치를 전국 27개 대리점을 통해 불법 판매한 혐의를 받고있다. 복지부관계자는 "이미 각시도에 판매한 제품에 대한 수거폐기지시를 내렸다 "며 "허위과대광고를 하거나 무허가식품제조업소에 대해선 보건범죄단속에 관한 특별조치법을 적용, 사직당국에 고발하는등 강력한 제재조치를 취해 나 ...

    한국경제 | 1995.07.05 00:00

  • 불법 사업계획 변경 승인 전서초구청 정지환씨 구속

    ... 수사중인 검.경합동수사본부(본부장 신광옥서울지검 2차장)는 5일 삼풍백화점에 대해 불법 사업계획변경을 승인해주는 대가로 3 백만원의 뇌물을 받은 전서초구청 주택과 직원 정지환씨(39.현 한줄기종합건 축대표)를 부정처사후 수뢰 혐의로 구속했다. 수사본부에 따르면 정씨는 지난 89년 11월 삼풍건설산업이 백화점 매장면적 2천69m2를 무단 증축하는 사업계획변경승인을 신청하자 이 신청이 위법인것을 알면서도 이 회사 건설사업부 상무 이광만씨(67.현삼풍백화점 전무)의 ...

    한국경제 | 1995.07.05 00:00

  • 외교문서 변조/유출혐의 최승진씨, 뉴질랜드에 난민 신청

    외교문서 변조.유출혐의를 받고 있는 최승진 전주뉴질랜드대사관 외신관이 3일 뉴질랜드정부로부터 강제출국명령을 받았으나 최씨는 이날 현지경찰의 주선으로 국선변호사를 선임, 뉴질랜드정부에 난민신청을 한것으로 확인 됐다. 이와관련, 로저 맥스웰 뉴질랜드이민장관은 최씨에게 난민자격을 부여하는 문제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AP통신이 3일 웰링턴발로 보도했다. 외무부 김하중아주국장은 이날 "뉴질랜드정부는 최씨가 이미 한국정부로 부터 직위해제및 ...

    한국경제 | 1995.07.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