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281-288290 / 377,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원조 교제' 모텔 유인해 강도짓 10대들

      서울 서초경찰서는 원조교제를 미끼로 남성들을 모텔로 유인한 뒤 마구 폭행해 금품을 빼앗은 혐의(강도상해)로 남녀 가출 청소년 일당 5명을 붙잡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모(16)군 등 남자 3명과 서모(15)양 등 여자 2명은 지난달 28일 인터넷 채팅을 통해 한모(28·무직)씨와 최모(29·무직)씨에게 '원조 교제를 하자'며 경기도 평택의 한 모텔로 끌어들여 둔기로 폭행한 뒤 500만원 상당의 금품을 빼앗은 혐의를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광양경찰, 무고한 시민 폭행 조폭 6명 검거

      이 `조폭과의 전쟁'을 선포한 가운데 시민들을 상대로 한 무자비한 폭행과 갈취 행각을 벌인 조직 폭력배들이 잇따라 검거되고 있다. 전남 광양경찰서는 3일 회식을 마치고 돌아가던 시민 4명을 폭행한 혐의(폭력행위등 처벌에 관한 법률)로 광양 모 폭력조직 조직원 신모(24)씨 등 6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달 15일 오전 4시 50분께 광양시 중동 한 노상에서 회식을 하고 돌아가던 김모(34)씨 등 대리운전 기사 4명이 자신들을 `쳐다봤다'는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성폭행미수범 DNA검사로 4년 전 성범죄 들통

      귀가하는 여고생을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친 20대 남성이 DNA 검사를 통해 4년 전 성범죄가 추가로 드러났다. 강원 속초경찰서는 4년 전 사진모델을 시켜주겠다고 속여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강간 등)로 안모(28)씨를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안씨는 2007년 12월16일 오후 3시께 인천시 부평동 부평역 인근에서 길을 가던 이모(당시 24ㆍ여)씨에게 접근해 '모델을 시켜주겠다'고 속여 골목길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안씨는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공기관 사칭해 신용카드 보이스피싱한 일당 검거

      서울지방경찰청 수사과는 공공기관을 사칭한 전화로 개인정보를 알아낸 뒤 카드대출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일당 23명을 검거, 조선족 김모(25)씨 등 21명을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8∼10월 중국 현지 콜센터에서 은행이나 경찰 등을 사칭하며 전화를 건 뒤 피해자들에게서 신용카드 일련번호, 비밀번호, CVC번호 등 카드 정보를 알아냈다. 이들은 이 금융정보를 이용, 몰래 카드론 대출을 신청해 피해자 계좌로 돈을 ...

      한국경제TV | 2011.11.03 00:00

    • 대법 "대머리라 불러도 명예훼손 안돼"

      ... '대머리'라 호칭했어도 명예훼손이 아니라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대머리라는 표현 자체가 사회적 가치나 평가를 낮추지 않기 때문이라는 취지다. 대법원 3부(주심 박병대 대법관)는 온라인 게임 채팅창에서 상대방을 “대머리”라고 지칭한 혐의(명예훼손)로 기소된 김모씨(30)에게 벌금 3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무죄 취지로 사건을 수원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3일 밝혔다. 재판부는 “정보통신망을 통한 명예훼손죄가 성립하려면 개인의 주관적 감정·정서를 떠나 객관적으로 상대방의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mincho

    • thumbnail
      은진수 前 감사위원은 징역 1년6월

      부산저축은행 브로커 윤여성 씨(56)에게 금품 7000만원을 받은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로 구속기소된 은진수 전 감사원 감사위원(50 · 사진)에게 징역 1년6월의 실형 및 추징금 7000만원이 선고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우진)는 3일 "감사위원 지위를 이용해 거액을 수수하고 친형에게도 1억원을 받게 해주는 등 공무원의 사회적 신뢰를 훼손, 감사위원으로 가져야 할 태도를 취하지 못했다"고 실형 선고 이유를 밝혔다.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이고운

    • 지적장애인 협박해 수천만원 뜯어낸 40대 검거

      [한경속보]이웃에 사는 지적 장애인을 상습적으로 협박해 수천만원을 뜯어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서울 서부경찰서는 지적 장애인을 협박해 돈을 뜯어낸 혐의(공갈)로 홍모씨(41)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홍씨는 올해 초 이웃에 살면서 휴대폰 가게를 운영하는 곽모씨(29)가 10년 전 뇌병변(腦病變) 3급 판정을 받은 지적 장애인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홍씨는 이때부터 최근까지 수차례에 걸쳐 곽씨의 가게를 찾아가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잭스키스` 출신 가수 이재진 음주 교통사고 입건

      서울 강남경찰서는 아이돌그룹 `젝스키스`의 멤버였던 가수 이재진(32)씨를 음주 교통사고를 낸 혐의로 입건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2일 오후 11시20분께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S호텔 앞 거리에서 면허정지 수치인 혈중 알코올농도 0.087% 상태로 자신의 BMW 승용차를 몰다 박모(31)씨의 승용차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술을 마신 이씨가 운전 부주의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한국경제TV | 2011.11.03 00:00

    • 국제거래로 편법 승계 무더기 적발

      ...를 이용해 편법으로 부를 대물림한 중견기업 대표 등이 무더기로 국세청에 적발됐다. 국세청은 조세피난처를 활용해 자녀에게 경영권을 승계한 기업가 등 11건에 대한 세무조사를 실시해 올해 들어 지금까지 2천783억원을 추징하고 혐의자 4건에 대해 강도높은세무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3일 밝혔다. 또 연매출 1천억~5천억원대의 전자, 의류 등 창업 1세대에서 2세대로 경영권 승계가 진행 중인 중견업체와 고액 부동산, 금융자산을 보유한 대재산가 가운데 편법적인 부의 ...

      한국경제TV | 2011.11.03 00:00

    • 저축銀 브로커 윤여성 징역 2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우진 부장판사)는 3일 인천 효성지구 개발사업과 관련해 거액의 리베이트를 받아 챙긴 혐의(배임수재)로 구속기소된 부산저축은행그룹 금융브로커 윤여성(56)씨에게 징역 2년과 추징금 25억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윤씨가 부산저축은행 측 위임을 받아 협상을 하면서도 부정한 청탁을 받은 뒤 상대방이 원하는 가격으로 계약이 체결되도록 해주고 돈을 받은 사실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사회상규와 신의성실 원칙에 어긋나고 ...

      연합뉴스 | 2011.1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