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291-288300 / 372,7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신일 4년 구형…"브로커 역할 안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이동열 부장검사)는 19일 청탁과 함께 이수우 임천공업 대표에게서 거액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천신일(68) ㈜세중나모여행 회장에게 징역 4년과 추징금 47억1천60만원을 구형했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우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천 회장의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피고인의 건강 문제 등을 참작해도 수수한 금액이 크고 국가기관부터 사기업까지 전방위적인 청탁을 해 사안이 중대하다"며 구형 이유를 밝혔다. 이어 "특히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스트로스-칸 부인은 '여장부(女丈夫)"

      성폭행 미수 혐의로 기소된 도미니크 스트로스-칸 국제통화기금(IMF) 총재의 부인인 안 생클레르 여사의 '투지'가 화제가 되고 있다고 프랑스의 유력신문 르 몽드가 19일 보도했다. 르 몽드는 '끝까지 투지를 보이는 생클레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1936년 반(反)파시즘 인민전선내각의 수반에 올랐던 레옹 블륌 이후 75년 만에 유대인 대통령을 만들고자 했던 생클레르의 투지와 집념을 소개했다. 신문에 따르면, 생클레르는 스트로스-칸 총재와 결혼하기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IMF총재 후보군 벌써 '각축전'

      ... 등이 거론되고 있지만, 애커만 CEO는 공직 경험이 부족하고 미로우 총재는 유럽 재정위기를 헤쳐나갈 만한 정치력이 있느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밖에 프랑스에서는 크리스틴 라가르드 재무장관이 거론되고 있지만, 국내에서 부패혐의가 불거진 점이 걸림돌이다. NYT는 이밖에 인도와 멕시코,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재무 관료들도 부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국제금융협회(IIF)의 찰스 달라라 소장은 "유럽재정위기를 감안하면 유럽상황에 정통한 인물이 필요하다는 주장도 있다"면서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모친 폭행해 돈 뺏으려 한 10대 영장

      인천 서부경찰서는 친구들과 짜고 모친을 폭행해 돈을 빼앗으려 한 혐의(강도상해)로 정모(16)군과 친구 이모(15)군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정군은 친구인 이군, 주모(16.미검거)양과 함께 지난 12일 오전 6시45분께 인천시 서구 모 빌라 자신의 집 출입문 잠금장치를 부수고 들어가 자고 있던 모친 김모(43)씨의 목을 조르고 돈을 빼앗으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목에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었다.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쌍둥이 형 여권 들고 도피한 사기범 적발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박용호 부장검사)는 허위 담보물을 이용해 대부업자에게서 수십억원의 돈을 받아 가로챈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로 충남지역 부동산개발업체 대표 윤모(52)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9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윤씨는 지난 2006년 4월 충남 천안에서 대형건물 건축·분양사업을 하면서 대부업자에게 '건물에 입점할 예정인 백화점을 담보로 대출받아 돈을 갚겠다'고 속여 40억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윤씨의 업체는 그러나 ...

      한국경제 | 2011.05.19 00:00 | show

    • [특징주]디지털오션, 대표 횡령·배임 피소설에 '下'

      디지털오션이 대표이사의 횡령 및 배임 피소설에 하한가로 직행했다. 19일 오전 9시5분 현재 디지털오션은 전날보다 235원(14.73%) 급락한 1360원에 거래되고 있다. 코스닥시장본부는 전날 장 마감 후 디지털오션에 대해 현 대표이사 등의 횡령 및 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시한은 19일 오전까지다. 한경닷컴 김다운 기자 k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19 00:00 | mycage

    • 스트로스-칸 IMF 총재 사의 표명

      ... 스트로스-칸 IMF총재가 사임할 뜻을 밝혔다고 19일 발표했다. 스트로스-칸 총재는 이날 성명서를 내고 IMF 집행위원회에 이사직을 내놓아야 한다는 점을 무한히 슬프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자신에게 부과된 모든 혐의에 대해 강하게 부인했다. IMF는 홈페이지를 통해 스트로스-칸 총재가 즉각 사임할 뜻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스트로스-칸 총재는 미국에서 한 호텔 여직원을 성폭력 하려다 뉴욕 경찰에 체포돼 기소됐다. 전재홍기자 jhjeon@wowt...

      한국경제TV | 2011.05.19 00:00

    • 전용선은 허용…'속도差'만 개선

      ... 단초가 됐던 전용선 배정과 사용행위를 합리적인 범위 내에서의 서비스로 판단해 허용한 것이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애초 전용회선의 존재 자체를 불법으로 인식했던 검찰도 지금은 서비스는 인정하되 기회의 형평성이 무너진 경우로 혐의를 좁히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문은 △증권(선물)사에 접수 △접수된 주문 처리 △거래소에 호가제출하는 3단계로 크게 구분된다. 이 중 주문접수시 고객에게 전용선을 제공하는 서비스는 그대로 허용된다. 지금은 스캘퍼나 외국인들만 ...

      한국경제 | 2011.05.19 00:00 | 백광엽

    • 급평위, 리베이트 7개 제약사 첫 약가 인하 결정

      이의신청 및 건정심 통해 최종 확정 의약품 처방을 대가로 리베이트를 제공해 의약품 유통질서를 어지럽힌 제약사의 약가인하가 처음으로 결정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회(이하 급평위)는 19일 리베이트 제공 혐의가 드러난 동아제약, 구주제약, 영풍제약, 일동제약, 한국휴텍스제약, 종근당, 한미약품 등 7개 제약사의 약품 131개 품목에 대한 약가 상한선 인하를 결정했다. 이번 약가 인하는 지난 2009년 8월 보건복지부가 의약품 유통질서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美언론 스캔들女 `신상털기' 몰두…2차피해 우려

      ... 있다. 이들은 이웃에게 그녀가 어떻게 생겼는지, 임대료를 제때 냈는지, 평소 행동은 어땠는지를 캐묻고 있다. 이곳과 반대편인 캘리포니아에 있는 가정부 밀드레드 바에나의 집 밖에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두 사건은 `성폭행 혐의'와 `불륜'에 관한 것으로 성격은 매우 다르지만, 둘 다 거물급 인사가 연루됐다는 데 공통점이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18일(현지시간) 언론의 지나친 관심으로 이 여성들이 `2차 피해'를 입고 있다고 보도했다. 컬럼비아에 있는 성 ...

      연합뉴스 | 2011.05.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