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271-288280 / 377,5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로열패밀리' 사칭 2천300억대 피라미드 사기

      ... 비호하는 로열패밀리 클럽 회원이라고 속여 2천억원대 투자금을 떼어먹은 피라미드 조직 총책이 검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울중앙지검 형사4부(허철호 부장검사)는 14일 경매에 투자해 고수익을 보장해주겠다며 거액의 투자금을 받아 챙긴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로 김모(55)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2006년 1월~2007년 9월 최모(여.징역 13년 선고)씨, 서모(징역 6년6월 선고)씨, 김모(징역 3년 선고)씨 등과 짜고 피해자 450여명에게서 ...

      연합뉴스 | 2011.11.14 00:00

    • 아산서 시내버스 기사 폭행한 30대 조사중

      충남 아산경찰서는 14일 운전 중인 시내버스 기사를 폭행한 혐의(특가법상 운전자 폭행)로 박모(31)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씨는 13일 오후 1시30분께 아산시 온천동 송악네거리 인근에서 시내버스를 운전 중인 이모(53)씨에게 '난폭운전을 한다'며 안경을 벗기고 얼굴을 주먹으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과정에서 버스는 인도로 돌진해 변압기와 충돌하고 멈췄다. 이씨는 경찰에서 "박씨가 안경을 벗기고 얼굴을 주먹으로 폭행했다.어쩔 ...

      연합뉴스 | 2011.11.14 00:00

    • 309日고공농성 김진숙, 결국 구속영장 기각

      309일에 걸쳐 한진중공업 크레인 고공 농성을 벌인 김진숙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 지도위원 등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부산지법은 13일 건조물 침입과 업무방해 혐의로 김 위원과 한진중공업 해고노동자 박성호씨, 박영제씨, 정홍형 금속노조 부산양산지부 조직부장 등 4명에 대해 청구된 구속영장을 모두 기각했다. 부산지법 남성우 판사는 "김 위원이 장기간 크레인을 점거해 파업 장기화에 큰 책임이 있다"며 "노사합의로 평화적으로 크레인에서 내려왔고 ...

      한국경제TV | 2011.11.14 00:00

    • "고수익 현혹 투자 권유 조심해야"

      ... 주변의 지인을 통해 투자권유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많게는 수억원씩 투자가 이뤄져 피해가 큰데다 단기간에 자금모집 후 연락을 끊어 피해구제도 쉽지 않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올해 들어 10월까지 43개사를 적발해 유사수신행위 혐의로 경찰에 통보했습니다. 피해 유형별로는 금융업체가 15개사로 가장 많았고 비상장주식매매와 창업컨설팅 전문회사 등이 3개씩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금감원은 피해를 입은 경우에만 신고를 하기 때문에 실제로는 더 많은 유사수신행위가 있을 ...

      한국경제TV | 2011.11.14 00:00

    • 김장철 앞두고 중국산 소금 150t '포대갈이' 적발

      경남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14일 값싼 중국산 소금 150t을 국내산 천일염으로 둔갑시켜 판매하려 한 혐의(농수산물의 원산지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로 노모(37)씨와 박모(42)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소금 수입업자인 노씨는 지난 8월 마산항을 통해 ㎏당 260원(30㎏ 7천800원)에 수입한 중국산 소금 187t을 판매업자 박씨에게 4천100만원을 받고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노씨는 단속을 피하기 위해 생산지가 전남 신안군으로 ...

      연합뉴스 | 2011.11.14 00:00

    • '크레인 농성' 김진숙 씨 영장 기각

      ... 영도조선소에서 309일간 크레인 농성을 벌인 김진숙 민주노총 부산지역본부 지도위원 등 4명에 대해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이 모두 기각됐다. 부산지법 영장 당직판사인 파산63단독 남성우 판사는 13일 건조물 침입과 업무방해 혐의로 김 위원과 한진중공업 해고노동자 박성호·박영제 씨,정홍형 금속노조 부산양산지부 조직부장 등 4명에 대해 청구된 구속영장을 모두 기각했다. 남 판사는 “김 위원이 장기간 크레인을 점거해 파업 장기화에 큰 책임이 있다”면서도 “노사합의로 ...

      한국경제 | 2011.11.14 00:00 | 김보라

    • 2천억대 불법대출 토마토저축銀 회장 기소

      저축은행 비리 합동수사단(단장 권익환 부장검사)은 14일 2천억원이 넘는 부실대출을 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등으로 토마토저축은행 최대주주인 신현규(59) 회장을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또 같은 혐의로 이 저축은행 남모(46) 전무를 불구속 기소했다. 합수단에 따르면 신 회장 등은 지난 2004년부터 최근 영업정지 직전까지 무담보 또는 부실담보 상태에서 법인과 개인 등 차주들에게 2천373억여원을 대출해줘 은행에 대출대환 금액 ...

      연합뉴스 | 2011.11.14 00:00

    • '스마트폰 담보로 대출해드립니다' 사기 일당 구속

      [한경속보]서울 광진경찰서는 스마트폰을 담보로 대출을 해주겠다고 속여 스마트폰 수천여대를 가로채 '대포폰'으로 대량 유통시킨 혐의(사기 등)로 총책 신모씨(34) 등 8명을 구속하고 나머지 일당 3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신씨 등은 지난해 9월부터 1년여간 '최신 스마트폰을 개통해서 보내면 담보대출을 해주겠다'고 광고한 뒤,퀵서비스로 스마트폰을 받으면 연락을 끊는 수법으로 2200여명에게서 휴대전화 2309대(약 19억원 ...

      한국경제 | 2011.11.14 00:00

    • "고수익 현혹 투자 권유 조심해야"

      ... 주변의 지인을 통해 투자권유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많게는 수억원씩 투자가 이뤄져 피해가 큰데다 단기간에 자금모집 후 연락을 끊어 피해구제도 쉽지 않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올해 들어 10월까지 43개사를 적발해 유사수신행위 혐의로 경찰에 통보했습니다. 피해 유형별로는 금융업체가 15개사로 가장 많았고 비상장주식매매와 창업컨설팅 전문회사 등이 3개씩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금감원은 피해를 입은 경우에만 신고를 하기 때문에 실제로는 더 많은 유사수신행위가 있을 ...

      한국경제TV | 2011.11.14 00:00

    • "광양·부산일대 국도변 농촌마을에 들어가.."

      국도변 가정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40대남자가 경찰에 잡혔다. 경남 진주경찰서는 전국의 국도변에 있는 가정집에 침입, 부녀자를 성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특수강도강간)로 김모(45ㆍ전북 부안군)씨에 대해 14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씨는 지난 9월15일 오후 9시40분께 경남 진주시 농촌지역의 국도변 가정집에 침입, A(41ㆍ여)씨를 흉기로 위협해 성폭행하고, 금목걸이 등을 빼앗아 ...

      한국경제TV | 2011.11.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