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271-288280 / 368,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쇼트트랙 짬짜미 파문으로 국가대표 코치 사퇴

    ... 국내 대회에서의 승부조작 사실이 경찰에 적발돼 불구속 입건되자 대한빙상연맹에 사퇴서를 제출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지난 3월 성남시장배 전국 중고 남녀쇼트트랙대회에서 특정 고3 제자들이 우승하도록 경기 결과를 짜맞춘 혐의(업무방해)로 국가대표 출신 유명 코치 B씨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하고 A씨 등 다른 코치 1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대한빙상연맹 관계자는 "이번 짬짜미 파문은 A코치가 국가대표 코치로 선임되기 전 일반 선수를 지도할 때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브라질, 이란 소수종교 지도자 석방 노력

    ... 브라질 내 바하이교 단체와의 협의를 거쳐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란 법원은 지난 8월 바하이교 지도자 7명에 대해 징역 20년형을 선고했다. 이들은 2008년 5월 검거된 뒤 이스라엘과의 공조 및 스파이 혐의로 기소됐다. 1863년 이란에서 생겨난 바하이교는 이란 태생의 현자(賢者)인 바하울라를 최후의 예언자로 여기고 있으며, 이 때문에 이슬람을 창시한 무하마드가 최후의 예언자라고 믿는 이슬람 교도들로부터 이단으로 취급받고 있다.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철없는 중학생' 재미로 아파트에 8차례 방화

    서울 노원경찰서는 23일 아파트에 재미로 수차례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방화 등)로 중학생 김모(15)군 등 3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김군 등은 지난 10일 노원구 중계동의 한 아파트 19층 복도에 세워져 있는 오토바이에 라이터와 종이를 이용해 불을 붙이는 등 열흘 동안 같은 장소에서 사흘에 걸쳐 모두 8차례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화재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전기 배전반에 불이 옮아붙어 아파트 동 전체에 4∼8시간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기업과 윈-윈하는 PEF] 먹튀 본능…머니게임 우려 여전

    ... 고집하는 부작용도 나타났다. PEF가 코스닥시장의 머니게임에 악용될 소지도 있다. 튜브PEF는 전기차 생산업체 CT&T의 우회상장 직전 합병 대상인 CMS에 투자하고,관계사인 튜브인베스트먼트도 CT&T에 투자해 내부자거래 혐의가 제기됐다. 한 PEF업계 관계자는 "PEF는 운용이 자유롭고 돈을 댄 큰손들이 공개되지 않는다는 특성이 있다"며 "과거 M&A부티크(중개업체)들이 주도했던 시장에 PEF가 뛰어들어 머니게임을 주도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

    한국경제 | 2010.12.23 00:00 | 김동윤

  • GM대우차 '파견근로 위반' 항소심서 유죄

    창원지법 '무죄' 원심 뒤집고 라일리 전 사장에 벌금 700만원 선고 창원지법 제1형사부(재판장 허홍만 부장판사)는 23일 파견근로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기소된 GM대우자동차의 전 사장 데이비드 닉 라일리(현 GM유럽 사장 겸 오펠 사장)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던 원심을 뒤집고 불법파견을 인정해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GM대우가 요구하는 업무를 수행하는데 있어 협력업체들의 기술이나 자본이 투입되지 않았고 협력업체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층간소음'에 19차례 이웃 차량 파손

    층간 소음을 참다못한 남성이 수십 차례에 걸쳐 윗집 남자의 차를 파손했다가 경찰에 입건됐다. 23일 재물 손괴 혐의로 광주 남부경찰서에 불구속 입건된 조모(48)씨. 그는 경찰에서 "윗집에서 나는 소리가 너무도 거슬렸다. 차량을 파손한 것은 잘못이지만 오죽했으면 그랬겠느냐"며 선처를 호소했다. 조씨는 지난해 2월부터 최근까지 총 19차례에 걸쳐 광주 남구 진월동 자신의 아파트 바로 위층에 사는 서모(35)씨의 승용차를 차량 열쇠로 긁어 파손했다.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삼성, '상속녀 주장여성' 美에 수사의뢰

    삼성이 고(故) 이병철 회장의 외손녀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진 미국 여성 리제트 리에 대해 문서위조 혐의로 미 수사당국에 수사를 의뢰했다. 앞서 리제트 리는 지난 6월14일 공항에서 마리화나 등 230㎏의 마약류를 소지한 혐의로 마약수사국에 체포된 이후 수사과정에서 자신이 삼성그룹 창업주인 고 이병철 회장의 외손녀라고 주장했다. 삼성과 미 수사당국에 따르면 삼성은 리제트 리가 삼성전자 북미총괄 명의의 문서를 위조했다면서 최근 미국 연방검찰과...

    한국경제 | 2010.12.23 00:00 | dhk

  • 옷 속 금목걸이 훔친 세탁소 주인 입건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23일 수선을 맡긴 옷에 들어있던 수백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친 혐의(절도)로 세탁소 업주 김모(53.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7일 박모(53.여)씨가 수선하려고 맡긴 코트 안주머니에 들어 있던 450만원 상당의 금목걸이와 금귀걸이 2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옷주인 박씨는 평소 금목걸이와 금귀걸이를 코트 안주머니에 보관해오다 세탁소에 맡긴 뒤 없어지자 경찰에 신고했다. (창원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무단방북' 한상렬 목사 징역 10년 구형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이진한 부장검사)는 23일 정부 승인을 받지 않고 밀입북해 북한 공작원과 만나고 북한 체제 등을 찬양한 혐의(국가보안법 위반)로 구속기소된 한상렬 목사에게 징역 10년과 자격정지 10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이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용대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한 목사는 김일성을 찬양하고 반미투쟁 지령을 받아 활동하는 등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부정하는 행위를 해 중형이 불가피하다"고 구형 이유를 밝혔다. ...

    연합뉴스 | 2010.12.23 00:00

  • 또 쇼트트랙 짬짜미… 빙상계 '당혹'

    빙상경기연맹 "제도적으로 더욱 보완해서 짬짜미 근절할 것" 올해 '짬짜미 파동'으로 심한 홍역을 치른 한국 쇼트트랙이 또 술렁이고 있다. 이번에는 고등학생이 출전한 대회에 승부조작이 있었다는 혐의가 불거지면서 국가대표 출신 유명 코치 A(45)씨에게 사전구속영장까지 발부됐기 때문이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23일 고3 제자들이 입상하게끔 경기 결과를 짜맞춘 혐의(업무방해)로 A씨에게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다른 코치 1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

    연합뉴스 | 2010.1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