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301-288310 / 372,6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트로스-칸 IMF 총재 성범죄 혐의…프랑스 정치지형 요동

      대선 1년 앞두고 대형 폭탄…야권 잠룡 '군웅할거' 전망 사르코지의 여권에도 절호의 기회 될듯 2012년 프랑스 대선의 유력한 후보였던 도미니크 스트로스-칸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미국에서 성범죄 혐의로 체포되면서 프랑스 정치 지형이 요동을 칠 조짐이다. 스트로스-칸 총재는 지난해부터 실시된 각종 여론조사에서 여야를 막론한 대선 주자들 사이에서 부동의 1위를 고수해왔으며, 내달 사회당 경선 후보등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권 행보에 나설 ...

      연합뉴스 | 2011.05.15 00:00

    • thumbnail
      IMF 총재, 뉴욕서 호텔직원 성폭행 혐의로 체포

      도미니크 스트로스 칸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성폭행 혐의로 뉴욕 경찰에 체포됐다고 14일(현지시각) AP, CNN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뉴욕 경찰은 이날 JFK국제공항에서 성범죄 혐의로 칸 총재를 체포했으며, 현재 관련 사실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뉴욕 소재의 호텔 객실 청소부인 32세의 한 여성은 청소를 하러 침실에 들어갔다가 벌거벗은 칸 총재와 맞딱뜨렸고, 칸 총재는 이 여성을 넘어뜨려 성폭행을 시도했다. 성폭행을 ...

      한국경제 | 2011.05.15 00:00 | uone

    • IMF 총재 추문, 유로존 재정위기에도 영향

      ... 구제금융에 따르는 조건을 엄격하게 제시하고 있고 이는 IMF의 입장과 일맥상통하는 것이다. 이에 따라 포르투갈에 대한 구제금융 최종 확정을 앞두고 메르켈 총리와 스트로스-칸 총재의 회동에 시선이 쏠렸으나 스트로스-칸 총재가 성폭행 미수 혐의로 전격 체포되면서 이처럼 중요한 회동이 취소된 것. IMF는 사건이 알려진 직후 성명을 내 "이 사건과 관계없이 IMF는 정상 가동되고 있다"고 발표해 총재 개인의 성추문과 기관 운용 사이에 선을 그었으나 시장이 이를 어떻게 받아들일지는 ...

      연합뉴스 | 2011.05.15 00:00

    • thumbnail
      부산저축銀, 퇴직한 금감원 국장에 매달 300만원

      ... 간부들도 포섭,금품으로 관리했는지 여부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 유씨는 2003~2004년 저축은행 등의 검사를 총괄하는 비은행검사국장을 지낸 뒤 퇴직했다. 검찰은 유씨가 현직에 있던 2003년 7월 부산저축은행그룹의 시세조종 혐의에 대한 특별감사에서도 편의를 봐주었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씨는 비은행검사국장을 끝으로 2007년 금감원에서 퇴임한 후에도 금감원 검사 담당 국장들에게 "부산저축은행그룹 검사에 편의를 봐줘라"는 청탁을 해 주고,검사반원 ...

      한국경제 | 2011.05.15 00:00 | 이고운

    • 서울역 사제폭탄 용의자 3명 긴급 체포

      지난 12일 강남고속버스터미널과 서울역에서 발생한 사제폭탄 폭발사건의 용의자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지방경찰청 형사과는 고속버스터미널과 서울역의 물품보관함에 사제폭탄 2개를 투입한 뒤 폭발시킨 혐의로 폭발물 제조자 김모 씨(43) 등 일당 3명을 14일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경찰은 14일 오전 0시30분께 타이머 등 재료를 구입한 혐의를 받는 이모 씨(36)를 인천에서 검거했으며 오후 5시45분께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김씨를 ...

      한국경제 | 2011.05.15 00:00 | jhkim

    • 마니커 회장 불구속기소…수백억 빼돌려 빌라 구입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3부(부장검사 이중희)는 15일 회삿돈 수백억원을 횡령해 개인 용도로 쓰고,계열사에 거액을 부당 지원한 혐의로 국내 2위 닭고기업체 마니커 회장 한모씨(62)와 부회장 서모씨(63)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비자금 69억8000만원을 조성,개인 용도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씨는 또 서울 도곡동 고급빌라 신축사업에 25억원을 투자하고,이 빌라의 최상층 펜트하우스를 사들이는 등 132억원의 회삿돈을 ...

      한국경제 | 2011.05.15 00:00 | 심성미

    • "저축銀, 금감원 前국장에 월 300만원"

      ... 현금으로 입금되는 시기와 유씨가 아파트 대출금 이자를 지불하는 시기가 일치한다는 점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씨는 지난 2003~2004년 저축은행 검사를 총괄하는 비은행검사국장을 지냈으며 2003년 7월 부산저축은행의 시세조종 혐의에 대해 특별감사를 할 때부터 편의를 봐줬다는 관련 직원의 진술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유씨는 비은행검사국장을 물러난 뒤에도 부산저축은행그룹 계열은행이 금감원 검사를 받을 때 담당국장 등에게 "검사를 세게 하면 안 된다"고 청탁하고, ...

      연합뉴스 | 2011.05.15 00:00

    • 佛언론, 스트로스-칸 사건 긴급기사로 다뤄

      프랑스 언론은 15일 유력한 차기 대권 주자인 도미니크 스트로스-칸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미국에서 성폭행 미수 혐의로 체포된 것을 긴급 기사로 다루면서 그의 정치적 입지와 향후 정국을 조망하는 기사들을 잇달아 게재했다. 르 몽드는 인터넷판에서 스트로스-칸 총재가 체포된 사실을 머리기사로 올린 뒤 분석기사를 통해 그가 내년 대선을 위한 사회당 경선 출마에 큰 타격을 입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르 몽드는 스트로스-칸이 지난 4월 말 이후 파리에 ...

      연합뉴스 | 2011.05.15 00:00

    • '강릉 콜센터' 엄 후보 전 특보 구속영장 발부

      ... 선거운동' 사건에 개입한 엄기영 도지사 후보의 '평창동계올림픽 유치를 위한 민간단체협의회(민단협)' 전 조직특보가 구속됐다. 춘천지법 강릉지원 김종신 판사는 15일 불법 선거운동사무소를 설치해 전화를 이용한 선거운동을 주도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경찰이 신청한 최모(42)씨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최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후 3시부터 1시간가량 진행됐으며, 최씨는 영장 발부 직후 강릉경찰서 유치장에 구속 수감됐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

      연합뉴스 | 2011.05.15 00:00

    • 부산저축은행, 금감원 전 국장에 매월 300만원 상납

      ... 입금되는 시기와 유씨가 아파트 대출금 이자를 지불하는 시기가 일치한다는 점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씨는 지난 2003~2004년 저축은행 검사를 총괄하는 비은행검사국장을 지냈으며 2003년 7월 부산저축은행의 시세조종 혐의에 대해 특별감사를 할 때부터 편의를 봐줬다는 관련 직원의 진술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유씨는 비은행검사국장을 물러난 뒤에도 부산저축은행그룹 계열은행이 금감원 검사를 받을 때 담당국장 등에게 "검사를 세게 하면 안 된다"고 청탁하고, ...

      한국경제TV | 2011.05.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