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401-288410 / 372,4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저축銀 `비위폭로' 협박…20억 뜯어내

      중수부, 은행 前직원 4명 영장 부산저축은행그룹 비리를 수사 중인 대검찰청 중앙수사부(김홍일 검사장)는 5일 이 은행 그룹 대주주와 주요 임원의 비위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해 수억원씩을 뜯어낸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공갈)로 최모(여)씨 등 부산저축은행 퇴직 직원 4명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최씨 등 4명은 몇 해 전부터 최근까지 순차적으로 퇴직했으며, 퇴직 시기를 전후해 부산저축은행 임원들을 상대로 "알고 있는 비위사실을 폭로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성매매 여성 등친 '땡중' 국민참여재판서 징역 3년

      수원지법 형사12부(위현석 부장판사)는 여관업주와 성매매 여성을 폭행하고 돈을 빼앗은 혐의(특수강도 등)로 구속기소된 조모(51)씨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에서 징역 3년을 선고했다고 5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종교인을 자처하면서 성매매 여성과 성매매를 알선한 여관업주를 폭행하고 금품을 갈취하는 등 죄질이 극히 불량하다"며 "더구나 범행을 극구 부인하면서 자신의 잘못을 깨닫지 못하고 있고 피해자의 용서도 받지 못했다"며 실형 선고이유를 밝혔다.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가출 여고생 성폭행, 성매매 알선 20대 영장

      부산 영도경찰서는 5일 가출한 여고생을 성폭행하고 성매매까지 알선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로 이모(23)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공범 김모(2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 등은 지난 1월11일 오후 2시께 이씨의 집에서 여고생 A(16)양 등 2명을 성폭행하고, A양 등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A양 등이 신고하지 못하도록 성폭행 장면을 동영상으로 촬영해 보관했던 것으로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thumbnail
      '음주운전' 추신수, 체포 동영상까지 공개…"美 TV 통해 망신살 퍼져"

      한국인 메이저리거 추신수(29·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음주운전 혐의로 체포되는 동영상이 미국 FOX 8 뉴스를 통해 공개됐다. 미국 FOX 8 뉴스는 5일 오하이오주 셰필드레이크 경찰이 언론에 배포한 동영상을 편집해 추신수의 체포 현장과 사건 경위 등을 보도했다. 해당 영상은 2일(현지시간) 새벽 2시27분부터 2시40분까지에 찍힌 것으로 추신수가 흰색 캐딜락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은 비틀거리면서 중앙선과 갓길을 침범하는 모습이 담겼다. ...

      한국경제 | 2011.05.05 00:00 | leesm

    • thumbnail
      [천자 칼럼] DNA 지문

      ... 두 명이 성폭행당한 뒤 목 졸려 숨진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범인의 혈액형이 A형이라는 것을 알아낸 다음 성추행 전과가 있는 17세 소년을 잡아 제프리 교수에게 DNA 분석을 의뢰했다. 하지만 사체에서 나온 정액과 DNA가 달라 혐의를 벗었다. 진짜 범인은 1년 뒤 잡혔다. 역시 DNA 분석을 통해 정액이 콜린 피치포크라는 제빵사의 것이란 사실을 확인했다. 요즘 유행하는 과학수사는 이렇게 출발했다. 인간 DNA에는 부모로부터 물려받은 유전자 정보가 고스란히 ...

      한국경제 | 2011.05.05 00:00 | 이정환

    • thumbnail
      "유동성 충분…예금 인출도 한풀 꺾여"

      ... 많았다"고 말했다. 지난 3~4일 뇌물을 받아 구속되면서 불안을 느낀 예금자들이 이틀동안 1560억원을 인출했지만 일부 예금자들 사이에선 '저축은행을 지키자'는 고객도 많아지고 있다는 것이다.검찰은 뇌물을 받고 돈을 대출해준 혐의로 제일저축은행 유모 전무를 구속기소했다.검찰과 금융당국은 이번 사건이 개인 비리일 뿐 저축은행에 문제는 없다고 지난 4일 발표했다. 그는 업계에서 가장 건전한 저축은행임에도 예금인출이 일어나는 것에 대해 "부산저축은행 사태이후 고객들이 ...

      한국경제 | 2011.05.05 00:00 | 안대규

    • 佛서 또 영아 냉동유기…서래마을사건 영향?

      ...스에서 출산 직후의 아이가 냉장고에서 냉동 상태로 보관돼온 사건이 또 발생했다. 5일 르 몽드 신문 등 프랑스 언론에 따르면, 프랑스 경찰은 지난 2일 남부 오드 지방 리무의 한 가정집에서 죽은 상태의 영아를 냉장고에 보관해온 혐의로 26세의 벨기에 출신 여성을 체포했다. 이는 카페 여종업원 출신인 이 여성의 전 남자친구가 물건을 찾으러 왔다가 냉장고에서 죽은 영아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하면서 밝혀졌다. 영아 냉동유기 사건은 오드 지방에서만 2010년 2월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중수부, 부산저축銀 수사진 확대…금감원 등 본격조사

      ... 횡령한 사실이 있는지 가려낼 방침이다. 검찰은 부산저축은행그룹 검사와 관련된 금감원 직원들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중수부는 이날 이 저축은행 그룹 대주주와 주요 임원의 비위(非違) 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해 거액을 뜯어낸 혐의로 최모씨 등 부산저축은행 퇴직 직원 4명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들은 퇴직 전후 부산저축은행 임원 등을 상대로 "알고 있는 비위 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해 20억원 이상을 뜯어낸 혐의다. 이고운 기자 ccat@hank...

      한국경제 | 2011.05.05 00:00 | 심성미

    • 부산저축銀 불법대출 2년전에도 기소

      금감원 적절한 조치 없어 `불법 방조' 7조원대 금융비리를 저지른 혐의로 지난 1일 구속기소된 부산저축은행그룹 박연호 회장 등 주요 임직원들이 이미 2년 전 비슷한 혐의로 기소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특히 재판과정에서 200억원 규모의 불법대출이 이뤄진 사실 등이 확인됐음에도 이후 금융감독원 등 감독기관의 적절한 조치가 이뤄지지 않아 사실상 불법을 방조한 것 아니냐는 의혹을 남겼다. 검찰은 2002년 박연호 회장, 김양 부회장, 강성우 감사 ...

      연합뉴스 | 2011.05.05 00:00

    • thumbnail
      한예슬 측 “뺑소니? 억울하다”

      배우 한예슬이 뺑소니 혐의로 입건됐다. 한예슬은 지난 2일 오전 8시 15분쯤 서울 삼성동 주택가 주차장에서 도모씨(36)를 받고 현장을 떠난 혐의로 서울 강남경찰서에 입건되었으니 도씨는 “뺑소니로 전치 2주를 받았다”고 주장하는 상태다. 이에 대해 한예슬의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사고를 낸 것은 죄송스럽게 생각한다. 하지만 집 주차장에서 백미러로 상대방의 엉덩이를 받는 경미한 상황이라 큰 사고라고 인지하지 못했고, ...

      텐아시아 | 2011.05.04 23:22 |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