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411-288420 / 377,3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간브리핑]정몽구의 `뚝심`...중국에 기아차 제3공장

      ... 부산저축은행 비리 수사결과, 불법대출 6조원 가운데 5조원 가량은 회수가 어려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2.독일 잠수함 도입과정서 100억대 비리 한국 무기상이 정부와 잠수함 건조계약을 맺은 독일 엔진 제조업체 등의 100억원대 부패혐의에 연루돼 독일 검찰의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앙일보 입니다. 1.강남 떠나는 한전 `착잡` 광주와 전남 혁신도시 착공식이 열리는 등 공공기관 이전이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강남을 떠나는 한전은 착잡한 마음인데, ...

      한국경제TV | 2011.11.03 00:00

    • thumbnail
      대성 심경고백 “자살 이해될 정도로 정말 힘들었다”

      [우근향 기자] 빅뱅 멤버 대성이 드디어 입을 열었다. 현재 대성은 교통사고 사망사건과 관련해 무혐의 처분을 받고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상황. 종종 그를 목격한 네티즌들로부터 근황이 들려오기는 했지만 외부와의 접촉과 활동을 일절 금하고 있어 그의 솔직한 심경은 알 길이 없었다. 하지만 최근 진행된 '참평안닷컴'과의 인터뷰에서 교통사고 이후 처음으로 자신의 심경을 털어놨다. '참평안닷컴'은 대성이 다니고 있는 서울평강제일교회의 온라인 저널이기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서울대, 황우석 교수 파면은 부당"

      ... 반성하고 있으며,총괄 책임자라는 이유로 징계사유 중 가장 무거운 파면 처분을 내린 것은 위법하다"며 "후학 양성에 힘써왔고 연구에 탁월한 업적을 남긴 점도 감안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황 박사에 대한 형사재판 2심에서 사기 혐의는 무죄가 선고된 점을 감안하면 가장 무거운 징계인 파문은 비례원칙에 어긋나거나 재량권을 벗어났다"고 밝혔다. 서울대 조사위원회는 2006년 1월 연구 의혹 관련 조사결과 보고서를 토대로 징계를 의결하고 같은해 4월 황 박사에 대해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이고운

    • thumbnail
      국회의원 보좌관 제2자유로서 음주운전 입건

      경기도 고양경찰서는 제2자유로에서 만취 상태(혈중 알코올농도 0.14%)로 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국회의원 보좌관 이모(39)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2일 오전 1시50분께 고양시 덕양구 대덕동 제2자유로에서 음주 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파주에 사는 이씨는 이날 일산에서 술을 마신 뒤 길을 잘못 들어 서울 방향으로 가다가 차를 돌려 집으로 가던 중 갓길에 차를 세우고 잠을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문신 조폭' 대중목욕탕 이용…범칙금 5만원

      ... 범칙금 5만원을 각각 통보처분했다고 3일 밝혔다. 울산지역의 조폭 하모(38)씨와 최모(39)씨는 지난 1일 오후 4시30분께 각각 울산 남구의 대중목욕탕 2곳에서 상반신의 앞뒤에 새긴 용 문신을 드러내고 목욕을 하면서 위화감을 조성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평소 남구지역 사우나에 조폭이 드나든다는 정보를 입수해 단속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위협적인 행위를 하지는 않아 형사입건하지는 않았다"며 "경범죄처벌법상 불안감을 조성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김광수 원장-검찰, 부산저축銀 금품수수 공판

      부산저축은행그룹에서 부정한 청탁과 함께 총 4000만원을 받은 혐의 등을 놓고 김광수 금융정보분석원(FIU) 원장(구속기소 · 사진)과 검찰이 3일 법정에서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2부(김우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날 공판(7차)에서 양측은 우선 김 원장이 2008년 9월4일 자택인 서울 도곡동 타워팰리스 부근 도로변에서 김양 부산저축은행그룹 부회장(구속기소)과 강성우 부산저축은행 감사(구속기소)로부터 직접 2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김병일

    •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 100억대 사기"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가 휴지조각이 된 주식을 이용해 100억원대 사기행각을 벌인 혐의로 검찰에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 3일 인천지법에 따르면 인천지검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 A(53)씨는 효력을 잃은 주식을 이용, 100억원 상당의 금품을 챙긴 혐의(특정경제범죄 가중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지난 7월 불구속 기소됐다. A씨는 모 대기업 주식관리 담당자였던 B씨가 2009년 회사 금고에서 빼돌린 주식 30만주를 활용, 주주권한 실현을 위해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thumbnail
      防産 '황금어장' 한국…그속엔 軍유착 의혹이

      ... 방안을 마련했다. 역대 정부에서 무기 중개상들의 불법 활동을 막기 위한 대책들을 내놨지만 최근까지 로비 의혹이 끊이지 않고 있다. 김상태 전 공군참모총장은 무기 중개업체를 세우고 미국 군수업체 록히드 마틴에 군사기밀을 유출한 혐의로 지난 8월 검찰 수사를 받았다. 최근엔 무기 중개상 정모씨가 독일 잠수함 도입 과정에서 100억원대 부패 혐의에 연루돼 현지 검찰의 수사 대상이 되며 파문이 일고 있다. 우리나라 무기 중개상은 자주국방 기치를 내걸고 전력증강 ...

      한국경제 | 2011.11.03 00:00 | 홍영식

    • '태백서 보험금 못타면 바보'…400여명 입건

      적자 병원, 실적 눈먼 보험설계사, 가난한 주민 이해 결합 강원 태백 인구의 0.1%가 150억원대 규모의 사상 최대 보험사기에 연루되면서 지역 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보험사기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지역 주민만 400여명이 이른다. 인구 5만여명 남짓한 폐광지역에서 과연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까? ◇ '보험금 못 타면 바보'..입 소문 타고 확산 = 태백에서 발생한 사상 최대의 보험사기 범죄는 인구 감소로 적자경영에 시달리던 지역 병원, 실적에 ...

      연합뉴스 | 2011.11.03 00:00

    • 반값등록금 집회 참석 시민 영장 기각

      ... 구속영장이 기각되자 시민단체가 '집회 탄압을 위한 무리한 영장청구였다'고 비판하고 나섰다. 3일 서울 종로경찰서와 참여연대에 따르면 경찰은 반값등록금 집회에 참석했던 강모(58)씨에 대해 일반교통방해와 공무집행방해, 공용물건손상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지난 2일 기각됐다. 강씨는 반값등록금 집회 초창기인 지난 6월 8일 청계광장에서 열린 집회에 참석했다가 집회용품을 옮기던 차량을 견인하려던 경찰의 레커차에 다리를 부딪치자 항의했으며 운전자가 무시하고 ...

      연합뉴스 | 2011.1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