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391-288400 / 371,8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재료유출 의심 대신스팩, 거래 첫날 '급락'

      ... 활요한 불공정 거래가 있는지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합병 공시 전 거래량이 급증하는 등 이상한 양태를 보이는 종목들은 모두 거래소의 집중적인 시장감시 대상"이라며 "일반적으로 1~2달간의 매매심리를 거쳐 구체적 혐의가 발견되는 경우 금감원에서 조사에 들어간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신증권은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로부터 기업인수목적회사인 '대신증권그로쓰알파스팩'에 대해 합병적격성 여부를 심사 받은 결과 터치스크린패널 생산업체인 썬텔과의 합병상장이 승인됐다고 ...

      한국경제 | 2011.04.15 00:00 | chs8790

    • 설자리 좁아지는 조세피난처

      최근 세계 주요국들이 조세피난처에 대한 공격을 부쩍 강화하고 있다. 14일 스위스 프라이빗뱅크 율리우스배르가 조세회피 자금을 유치한 혐의를 인정하고 독일 정부에 5000만유로를 합의금으로 지불키로 했다. 미 법무부는 이달 초 HSBC 해외지사의 미국인 계좌 탈세혐의를 조사하고 나섰다. 각국의 탈세조사가 강화되면서 자금 유입이 막힌 스위스,리히텐슈타인,산마리노 등 유명 조세피난처들이 잇따라 백기투항하고 있다. 조세피난처의 입지가 급격히 좁아지고 있는 ...

      한국경제 | 2011.04.15 00:00 | 김동욱

    • 佛 여성, 두 아이 낳자마자 유기

      프랑스의 20대 여인이 지난해와 올해 아기를 낳자마자 버려 이 가운데 한 아기를 죽게 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고 파리지앵 신문 인터넷판이 15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25세의 이 여인은 지난 8일 센마리팀주 이브토의 한 들판에 자신이 낳은 아기를 쓰레기 봉지에 담아 버렸다. 태어난 지 몇 시간 밖에 안 된 이 아기는 다행히 주위 사람들에게 발견됐으며 저체온증만 조금 있었을 뿐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美실리콘밸리서 400억원대 반도체 강도 일당 체포

      ... 등 일당 5명을 체포했다고 샌타클라라 카운티 지방검찰청이 전했다. 이들이 강탈한 칩은 인텔이 만든 플래시메모리칩 170만개로, 유니젠에서 조립돼 구글에 인도될 예정이었다. 일당 5명은 유죄가 확정될 경우 무장강도와 납치 등 혐의로 종신형에 취해질 수 있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사법당국은 강탈한 반도체 칩 가운데 일부는 이미 아시아지역으로 옮겨진 것으로 확인하고 이들 칩의 판매를 도와주는 조직을 포함한 공범들을 추적하고 있다. 이들을 포함해 마스크 등으로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집단괴롭힘 자살' 의혹 중학생 등 11명 입건

      제주경찰, 검찰 송치키로 제주의 한 중학생이 급우들의 집단 따돌림에 괴로워하다 투신자살했다는 의혹과 관련, 제주동부경찰서는 가해 학생으로 지목된 B군 등 10명을 폭행 및 모욕혐의로, 담임교사 M씨를 방조 혐의로 입건해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라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B군 등은 지난해 같은 반 친구인 A군에게 평소 "너하고 같이 있고 싶지 않다", "더럽다", "냄새 난다" 등 모욕적인 말을 자주 했으며, 엉덩이를 발로 차거나 수업시간에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아파트 우유 주머니.창틀에 열쇠 두지 마세요"

      광주경찰, 아파트 침입 절도 10대 3명 입건 광주 동부경찰서는 15일 우유 주머니 등에 놓인 열쇠를 이용해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오모(16.고1)군 등 10대 3명을 입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오군 등은 지난 5일 오후 4시께 광주 광산구 모 아파트 유모(38.여)씨 집에 침입해 금반지 등 25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치는 등 4차례에 걸쳐 4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낮 시간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부천검찰, 25억 수수 프로야구선수協 간부 영장

      인천지검 부천지청은 모 프로야구 온라인게임 개발업체로부터 프로야구선수들의 초상권 독점사용 청탁과 함께 25억원을 받은 혐의(배임수재)로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고위 간부 K모(47)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K씨는 지난 2009년 11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이 온라인 게임개발업체 대표 등 관계자에게서 프로야구선수들의 이름과 사진을 독점적으로 사용해 달라는 청탁을 받고 수십차례에 걸쳐 모두 25억원을 받은 혐의를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내 실력 볼래?…PC방 컴 디도스공격 중학생 검거

      강릉경찰서(서장 김종관)는 15일 친구들에게 자신의 해킹 실력을 뽐내기 위해 PC방의 컴퓨터를 감염시킨 혐의(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로 중학생 이모(15)군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 군은 지난 2월 10일부터 15일까지 친구들에게 자신의 해킹실력을 과시하기 위해 강릉시 입암동 소재 모 PC방에서 중국의 해킹 사이트에서 다운받은 해킹 프로그램을 이용, PC방의 컴퓨터를 공격용 좀비 컴퓨터로 만든 후 강릉과 다른 ...

      연합뉴스 | 2011.04.15 00:00

    • 스캘퍼 "300억 벌긴 했지만 ELW는 없애야"…검찰 진술

      ... 2005년 말 국내에 ELW가 도입될 당시부터 관련 업무를 하면서 알고 지낸 사이였다. 2006년께 시차를 두고 퇴사해 투자 그룹을 형성,ELW 투자에서 10억원의 종잣돈으로 300억원을 번 것으로 조사됐다. 이 투자에서 부당 거래 혐의로 구속 수사를 받고 있는 당사자들이 ELW 상품의 구조적인 문제점을 제기했다는 점에서 주목되는 진술이라고 검찰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이들은 이 거래에서 "단 한 차례도 돈을 잃은 적이 없다"고 진술했다. 조문환 한나라당 의원이 지난해 ...

      한국경제 | 2011.04.15 00:00 | 임도원

    • 檢 "한상률 뇌물 8천100만원 주고받았다"

      이상득 의원 서면조사 "안원구 만난 기억 없다" 연임로비·직권남용 무혐의…전군표 불기소 한상률 전 국세청장의 여러 의혹을 수사해온 검찰이 15일 한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하고 수사를 종결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최윤수 부장검사)는 이날 한 전 청장의 의혹 가운데 그림 로비 부분(1천200만원)은 뇌물공여 혐의를, K사 등 주정업체 3곳에서 자문료 6천900만원을 받은 부분은 특가법상 뇌물 및 뇌물수수의 공범 ...

      연합뉴스 | 2011.04.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