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451-288460 / 322,4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야, 박지원 전 실장 위증 고발키로

    한나라당은 13일 대북송금 사건과 관련, 국회에서의 위증혐의를 받고 있는 박지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해 민주당이 합의해주지않을 경우 독자적으로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한나라당 배용수(裵庸壽) 부대변인은 이날 주요 당직자회의 브리핑에서 "박 전실장이 국감에서 '북한에 한푼도 준 게 없다'고 얘기한 바 있지만 특검에서 거짓으로 드러났다"며 "국회 운영위에서 고발해야 하는데 민주당이 계속 합의해주지 않을경우 독자적으로 고발키로 했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김재기 관광협회장 오늘 영장

    월드컵 휘장사업 로비의혹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1부(서우정 부장검사)는 13일 김재기 관광협회장이 국회 관련상임위 소속 의원들에 대한 로비자금 명목 등으로 돈을 받은 정황이 드러남에 따라 이날 중알선수재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키로 했다. 검찰은 김 회장이 2000년 9월 국회의원 5명에게 CPP코리아의 사업권 유지 청탁과 함께 인사를 한다는 명목으로 CPP코리아 김모 사장으로부터 7천만원을 건네받은 혐의를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中법원, '사스 허위사실' 유포에 3년징역

    ...흡기증후군) 파문이 확산되는 상황에서 인터넷을 통해 이른바 '허위사실'을 유포한 한 실업자가 결국 쇠고랑을 차게 됐다. 베이징(北京) 제1중급인민법원은 11일 황(黃)모씨가 인터넷을 통해 사스와 관련된 거짓 내용을 날조한 혐의가 인정된다며 3년 징역형을 선고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실업자로 소개된 황씨는 지난 4월25일부터 27일까지 '확실히 믿을 수있다. 상하이에 대규모로 사스감염자가 발생한 사실을 당국이 감추고 있다'는 내용과 '중국은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이용근씨, "달러화 받은 적 없다"

    안상태 전 나라종금 사장으로부터 금품을 받은혐의로 구속기소된 이용근 전금감위원장은 13일 "돈을 받긴 했으나 고향의 먼 친척이자 학교 후배였던 친분을 통한 것이지 직무 관련성은 없다"고 주장했다. 이 전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지법 형사합의22부(재판장 김상균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검찰은 모두 4차례에 걸쳐 수표 3천만원, 달러 1만5천달러를받았다고 주장하나 실제로는 달러 없이 수표로 2차례 받은 것 밖에 없다"며 "수표액수도 3천만원이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심장수술기구 오작동 9천240만달러 배상

    미국의 한 의학기구 제조사가 12일 심장수술 보조기구의 작동불량에 따른 10건의 범죄혐의로 9천240만달러의 벌금을 물게됐다. 인디애나폴리스에 본부를 둔 귀댄트 사의 자회사인 엔도바스큘러 테크놀로지스는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에서 12명을 죽음으로 몰아넣고, 불량제품을 선적했으며식품의약국(FDA)에 보고를 누락한 혐의 등으로 이같은 벌금액에 합의했다. 이같은 합의액은 비슷한 혐의로 인한 의료관련 소송 사상 최고액이다. 안큐어 엔도그래프트 시스템으로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최태원 회장 실형 선고.. 편법증여등 재벌 '불법관행'에 경종

    ... 공소사실에 대해 법원이 모두 유죄를 인정했다는 점. 특히 이번 판결은 재벌들의 상습적인 부당 내부거래나 편법 증여 등 행위에 대해 사법적 단죄를 내린 것으로 해석돼 재계에 적지 않은 파장을 던지고 있다. SK측은 당초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서는 처음부터 잘못을 시인했으나 나머지 두혐의의 경우 무죄를 주장하며 치열한 법정공방을 벌여왔던 상황에 비춰 검찰과 변호인측의 법리논쟁은 일단 검찰측 승리로 끝난 셈이다. 주식 맞교환에 대한 유죄 선고는 비상장 주식의 가치평가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30대 주부 납치신고는 자작극

    ... 새벽 3시 30분께 경찰을 따돌린 틈을 이용, 수원 남문 뉴코아 뒤편 도로에 승용차를 세워 놓고 있다가 뒤쫓아 온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조씨의 승용차에 교통사고 흔적이 없고 도주 당시 조씨의 승용차 안에다른 납치 용의자가 없었던 점을 수상히 여기고 추궁한 끝에 자작극임을 자백받았다. 경찰은 조씨에 대해 허위신고 및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를 적용,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수원=연합뉴스) 김인유기자 hedgehog@yna.co.kr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최태원 SK㈜회장등 `분식회계' 오늘 선고

    분식회계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최태원 SK㈜ 회장을 비롯한 SK그룹 관계자 10명에 대한 선고공판이 13일 오전 11시 서울지법 309호 법정에서 서울지법 형사합의22부(재판장 김상균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이번 공판에서는 최 회장과 손길승 SK그룹 회장에 대한 실형선고 여부와 함께 그룹내 계열사간 주식 맞교환을 통한 총수의 그룹 지배권 강화에 대해 법원이 어떤 심판을 내릴 것인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사건을 수사한 서울지검 금융조사부는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분당 건축비리 연루 2명 법정구속

    수원지법 성남지원 형사1단독 강민구(姜玟求) 부장판사는 13일 열린 분당 다가구주택 건축허가 비리사건 1차 공판에서 공무원에게뇌물을 전달하는 과정에 개입한 혐의(배임증재 등)로 약식기소된 현직 시장 친척 L씨를 법정구속했다. 법원은 또 지난해 지방선거 당시 성남시장(당시 후보) 선거참모를 하다 이 사건과 관련, 지역신문 기자에게 금품을 건넨 K씨도 같은 혐의로 법정구속했다. 강 부장판사는 "고위직 주변 인물들이 쓸데없는 일에 개입하는 것은 바람직하지않으며 ...

    연합뉴스 | 2003.06.13 00:00

  • 허위세금계산서 이용한 탈세 단속 강화

    ... 사업자와 거래한 다른 사업자 등 자료상으로 의심되는 사업자 유형을 항목별로 전산프로그램에 입력, 이들과 거래한 사업자와 거래내역등을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종전에는 세무직원들이 국세통합전산망(TIS)을 통해 허위 세금계산서 발행.매매혐의자의 거래내역을 일일이 분석할 수밖에 없어 적발에 한계가 있었다. 자료상으로 적발돼 검찰에 고발된 사업자는 지난 98년 660명, 99년 789명, 2000년 637명 수준이었으나 2001년 1천65명으로 크게 늘었다. 국세청 ...

    연합뉴스 | 2003.06.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