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481-288490 / 299,0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이버스페이스시대] (2) 사회적 충격..기존 관습 등 파괴

    ... 다루는 사람을 우상화한다는 점이다. 지난 2년여 동안 미연방수사국(FBI)을 괴롭힌 31세의 컴퓨터해커인 케빈 미트닉의 경우가 이런 상황을 잘 보여준다. 인터넷을 통해 기업의 중앙컴퓨터에 침입, 수천건의 신용카드번호를 훔친 혐의로 지난 2월중순 체포돼 법정에 서게된 그를 어린 팬들은 "디지털 로빈후드"등으로까지 표현하고 있다. 심지어는 그를 미대통령후보로 내보내자는식의 이야기도 있어 기성세대를 당황하게 만들고 있다. 사이버컬쳐의 충격파는 이 정도로 ...

    한국경제 | 1995.03.28 00:00

  • "회사자금 횡령 사실 대체로 시인"...덕산 박회장형제 조사

    ... 경위등에 대해 확인조 사했다. 검찰은 "박씨형제가 무리하게 어음을 발행했고 회사자금을 횡령한 사실을 대체로 시인했다"고 전했다. 검찰은 박회장에 대해서는 결제능력이 없는 부실어음의 발행을 지시하고 공 금으로 부동산을 매입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및 횡령),동생 성현씨에 대해서는 무리한 지급보증으로 회사에 피해를 입힌 혐의(배임)를 적용할 방침이다. 검찰의 한 관계자는 이들 형제의 사법처리와 관련,"박회장은 혐의사실이 명 확해 빠르면 28일중 ...

    한국경제 | 1995.03.28 00:00

  • 대검,덕산 박성섭회장 구속

    덕산그룹의 부도사건을 수사중인 대검중수부(이원성검사장)는 28일 이 그 룹 박성섭회장(47)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횡령,배임등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은 또 전남 단양 장성등지에 자기명의로 사둔 임야등 23만평과 사원10 여명의 명의로 된 전남 진도 관내도의 관광개발용지등 1백19필지 7만8천평 (공시지가 66억원상당)의 은닉부동산을 찾아냈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 박회장이 광주지역민방주식 매각대금 10억원을 입금해둔 차명통 장도 ...

    한국경제 | 1995.03.28 00:00

  • 신세계, 가짜 폴로티셔츠 파문..'수입품판매 신중'

    ... 수입업체인 연우이멕스의 구매경로상에 나타난 미국의 토드헌터사가 검찰발표대로 폴로사와의 수출계약이 해지된 상태에서 물건을 한국에 판매했는지 여부를조사하라고 미L.A.지사에 지시했다고 한관계자는 전언. 신세계는 구매담당직원이 상표법위반혐의로 불구속입건된데 대해서는 검찰의 수사방향을 지켜보아가며 대응키로 하는 한편 티셔츠가 자체조사에서 도 가짜로판명된다면 소비자피해보상등 모든 책임을 지기로 결론. 이관계자는 그러나"생필품을 주로 취급해온 E마트가 유명수입의류를 처음으로 ...

    한국경제 | 1995.03.28 00:00

  • [방송가] 드라마전문 제일방송, 내달 정상화될듯

    ... 으로 늘렸다. 같은 오락채널인 (주)현대방송의 자본금 300억원과 비교하면 영세하기 짝이 없는 수준. 이때문에 방송인력과 제작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못해 3월 본방송에도 참여하지 못한 상태다. 여기에 심씨가 23일 공금횡령혐의로 검찰에 구속되면서 그동안 소문으로 떠돌던 대기업에 대한 매각설이 수면위로 급부상했다. 그러나 제일방송측의 한 관계자는 "드라마채널은 성공 가능성이 높아 대기업에서 탐을 내고 있다. 하지만 매각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이달말쯤 ...

    한국경제 | 1995.03.28 00:00

  • 대검, 덕산 박성섭회장 등 소환조사

    ... 가지급금형태로 빼낸 회사자금으로 부동산을 매입했는지 여부및 고려시멘트의 덕산그룹에 대한 2천8백여억원의 지급보증 경위등에 대해 확인조사했다. 검찰은 박회장에 대해 결제능력이 없는 부실어음의 발행을 지시하고 공금으로 부동산을 매입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및 횡령),동생 성현씨에 대해서는 무리한 지급보증으로 회사에 피해를 입힌 혐의(배임)를 적용할 방침이다. 검찰의 한 고위관계자는 "박회장은 혐의사실이 명확해 29일중 구속영장이 청구될 것이나 성현씨에 ...

    한국경제 | 1995.03.27 00:00

  • [천자칼럼] 필리핀인 가정부

    ... 되어 있었으나 거듭되는 미국클린튼대통령의 요청으로 형량을 4대로 특별 감형시켰으나 태형때문에 말썽이 일었었다. 또 10월에는 미국인 크리스토퍼 링글(46)교수가 싱가포르정부를 비판하는 글을 신문에 기고하여 법정모독과 중상혐의로 싱가포르경찰의 조사를 받은 뒤 대학에 사표를 냈고 프랑스인 마르셀앰 포셰(45)는 불법체류 죄목으로 곤장 5대와 지역 8개월을 선고 받았다. 지난 26일에는 살인혐으로 싱가포르에서 처형된 필리핀 출신 가정부 플로르 콘템플라시온의 ...

    한국경제 | 1995.03.27 00:00

  • 입찰예정가 조작 금품받은 한전 지점장등 적발

    ... 27일 한전 발주공사 입찰과정에서 특정 업자로부터 건네받은 공사예정가를 입찰장에 내려보낸 뒤 입찰을 시행,낙찰받게 해주고 돈을 받은 한전 의정부지사장 최순명씨(56)와 서울 강동지점장이종호씨(56) 등 2명을 수뢰후 부정처사혐의로 구속기소하고 달아난 의정부지사 관리역 이한섭씨(57.전 의정부지사장)를 같은 혐의로 수배했다. 검찰은 또 이같은 부정한 방법으로 공사를 따낸 뒤 무면허 시공업자들에게 싼값에 하도급을 준 광진전설 사장 김용일씨(42) 등 전기공사업체 ...

    한국경제 | 1995.03.27 00:00

  • 한국 탄소강관이음쇠, 대미 수출길 열려

    ... 만장일치로 한국 등으로부터 수입된 탄소강관이음쇠가 미국내 산업에 피해를 미치지 않는다고 판정했다. 미 국내업계는 지난해 2월 한국,프랑스,인도,이스라엘, 말레이시아,태국, 영국,베네수엘라 등 탄소강관이음쇠 수출국들을 반덤핑 혐의로 제소, ITC는 같은해 4월의 예비판정에서 산업피해가 있다고 판정했었다. 또 미상무부는 지난 2월 최종 덤핑판정에서 한국산 제품에 대해 2백7.89%의 고율 덤핑마진이 있는 것으로 판정했었다. ITC의 이번 최종판정으로 이 제품에 ...

    한국경제 | 1995.03.26 00:00

  • 정부, 악성루머 진원지 사설정보기관 내사..설립등 대폭규제

    ... 이원성대검중수부장은 이날 "특정기업부도설이 유포돼 주가하락을 부추기는등 루머의 폐해가 심각하다"며 "증권시장에서 루머를 퍼뜨리는 세력을 정밀내사중"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루머를 퍼뜨린 사람에 대해 형법 제313조의 "신용훼손" 혐의를 적용,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이 조항은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위계로 사람의신용을 훼손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과 1백만원이하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25일자).

    한국경제 | 1995.03.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