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551-288560 / 317,4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기연예인 비방글 20대 구속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17일 인기연예인을 비방하는 허위 내용의 글을 인터넷 게시판에 올린 혐의(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문모(29.여)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문씨는 지난 5월 중순께 서울 강북구 PC방에서 인기탤런트 최진실 관련 사이트에 접속, 게시판에 최씨를 허위로 비방하는 글을 올리는 등 최근까지50여차례에 걸쳐 인터넷에 허위사실을 올려 최씨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다. 문씨는 경찰조사 과정에서 `조성민씨는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승객 분실 휴대폰 처분한 3명 영장

    부산진경찰서는 17일 승객들이 분실한 휴대폰을 택시기사들로부터 사들여 휴대폰 입력기록을 변조한 뒤 처분한 혐의(장물취득 등)로 정모(29.무직), 고모(30.상업)씨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15일 택시기사 김모(40)씨로부터 승객 구모(20.여.부산시 금정구)씨가 택시안에 두고 내린 휴대폰을 사들이는 등 택시기사들로부터 승객이 잊어버린 40여대의 휴대폰을 4만-5만원에 구입, 휴대폰에 입력된 개인 고유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출입국관리소 직원이 중국동포 갈취

    인천국제공항경찰대는 17일 중국 동포를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독직폭행 등)로 인천공항 출입국관리사무소 직원 조모(34)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조씨는 지난 31일 오전 9시 사업차 한국을 방문했다가 귀국하는중국 동포 이모(40.무역업)씨를 중국동포 밀입국 혐의가 있어 조사를 하겠다며 사무실로 데리고 가 "중국에도 못가고 한국에서 영원히 감방생활 하도록 만들겠다"고 협박한뒤 주먹과 발로 마구 때리고 현금 720만원을 빼앗은 혐의다.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비아그라 처방전 인터넷 통해 남발

    경찰청 사이버테러 대응센터는 17일 인터넷 사이트에서 발기부전 치료제인 '비아그라'를 구입할 수 있는 처방전을 마구잡이로 발급한 혐의(의료법 위반)로 비뇨기과 의사 김모(5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2000년 10월24일부터 홈페이지를 운영하면서 성기능 장애를 문의하는 환자 149명을 상대로 우편과 팩스, e-메일, 전화 등으로 비아그라 처방전을 모두 194차례나 발급한 혐의다. 경찰조사 결과 김씨는 서울 모 대학 가정의학과를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유통기한 허위기재 등 부정.불량식품 유통

    ... 제주시 지역에서 유통돼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시는 말레이시아산 수입식품인 냉동 홍다리얼룩새우 제품을 들여와 18개월로 돼있는 유통기한을 24개월로 멋대로 연장한 뒤 시중에 유통시킨 부산시 동주무역을 적발, 식품위생법 위반혐의로 1개월간 영업정지토록 해당 행정기관에 통보했다고 17일밝혔다. 시는 또 식품원료로 사용할 수 없는 굼벵이를 원료로 건강식품을 만들어 주문판매한 연동 삼손건강원을 적발, 같은 혐의로 5일간 영업정지 처분했다. 시는 이밖에 추출액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은행원 낀 500억원대 위조 수표 사기일당 검거

    인천지검 강력부(부장검사 李在淳)는 17일 500억원대의 위조 자기앞수표를 절반으로 할인해 유통하려 한 혐의(부정수표 단속법 위반,사기미수 등)로 우리은행 경기도 고양 화정역지점 대리 권모(36)씨, 변호사 사무실사무장 심모(32)씨, 수표 판매책 이모(34)씨 등 6명울 구속 기소했다. 또 달아난 김모(35), 정모(52)씨 등 10명을 같은 혐의로 지명 수배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8월 21일 권씨가 근무하는 은행에서 금액과 발행일자가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이용호씨 징역 10년 선고

    서울지법 형사합의21부(재판장 박용규 부장판사)는 17일 회삿돈 수백억원을 횡령하고 주가를 조작, 거액의 시세차익을 챙긴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G&G그룹 회장 이용호씨에게 징역 10년 및 벌금 500만원을, ㈜삼애에 대해서는 벌금 3억원을 각각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이용호씨로부터 KEP전자의 경영권을 인수하면서 KEP전자 재산을 유용해 정산하고, 주가조작 등으로 거액을 취득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영준씨에게 징역 7년을, 레이디가구를 인수한 뒤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공정공시 위반자 조사.처벌 방법 없다"

    ... 그러나 회사측의 임원이나 직원이 주요정보를 기관투자가에 알려줘 공정공시 규정을 위반했더라도 거래소나 코스닥위는 이들을 조사하거나 자료를 제출받기 어렵다.이들이 요구를 무시하고 응하지 않으면 속수무책이기 때문이다. 또 이들의 혐의를 확인했더라도 당사자에 대해 책임을 물을 수 없다. 다만, 시장관리자로서 해당 회사를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할 수있다. 공정공시제가 여러차례 반복되는 회사는 거래소와 코스닥 각각의 불성실공시법인 등록취소 규정에 따라 퇴출된다. 이렇게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술값 현금으로 내라' 집단폭행

    서울 강남경찰서는 17일 취객들에게 부풀린 술값을 현금으로 내라며 감금.폭행하고 돈을 뜯어낸 혐의(강도상해 등)로 이모(25)씨등 6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 등은 지난달 21일 오전 4시께 서울 서초동 H룸살롱에서 값싼 국산 양주 2병을 마신 손님 김모(23.대학 휴학생)씨 등 2명에게 부풀린 술값 180만원을 현금으로 계산하라며 감금, 협박한 뒤 집단 폭행해 김씨에게 전치 6주의 상처를 입히고 신용카드 비밀번호를 알아내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회원제 윤락조직 본격 수사 마약복용 혐의도 포착

    ... 파악,윤락업주뿐 아니라 남녀 회원들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2000년 1월부터 일간지 광고 등을 통해 남성회원 1천여명과 여성회원 2백명 가량을 모집,1만5천여차례에 걸쳐 윤락을 알선하고 5억여원을 받아챙긴 혐의(윤락행위 등 방지법 위반)로 이모씨(45)를 구속하는 등 3개 조직을 적발하고 6개 조직에 대해 내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씨는 남성회원들로부터 2개월간 회비 10만원씩을,여성회원들로부터는 윤락을 알선할 때마다 2~3만원씩을 ...

    한국경제 | 2002.09.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