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몽테뉴 '수상록', 57년 만에 새옷 입고 '에세'로 완역본 출간

    ... 세상을 떠날 때까지 20여 년간 107편의 짧고 긴 에세들을 집필했다. 글쓰기 시작 7년째에는 그간 쓴 글을 묶어 에세란 제목으로 초판을 냈다. 책 제목 에세는 '시험하다', '경험하다', '처음 해 보다' 등을 뜻하는 동사 '에세이예(essayer)'에서 몽테뉴가 만들어낸 명사다. 오늘날 통용되는 단어이자 글쓰기 형식인 '에세이'도 여기에서 유래됐다. 에세 원서는 1천여쪽, 이번에 나온 번역서는 1천988쪽 분량이다. 불문학자인 심민화 덕성여대 명예교수와 ...

    한국경제 | 2022.07.01 14:59 | YONHAP

  • thumbnail
    [2022 성북구·한성대 벤처창업지원센터 스타트업 CEO] 독립출판 문학의 동남아시아 수출 가능성을 연 '에크네' 김민호 대표

    ... 있다고 생각했다. “독립문학은 기성문학에는 없는 특별한 맛이 있습니다. 누군가의 일상을 들여다보는 느낌이 들 정도로 생생하고, 평범한 이야기들이 쓰여 있습니다. 대표적인 장르로는 최근 국내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에세이 문학이 대표적인데요, 하지만 이 같은 인기와는 관계없이 독립문학 작가들의 경제적 여건은 지속적으로 좋지 않았습니다. 독립서점을 통한 유통방식이 매우 한정적이며, 한국 성인 독서율은 해마다 떨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제가 작가 지망생 ...

    한국경제 | 2022.07.01 11:12 | 이진호

  • thumbnail
    [베스트셀러] 일본 만화 강세…'주술회전' 6위·'원피스' 7위

    ... 분석했다. 자기 계발 유튜버 자청의 '역행자'는 전주보다 한 계단 올라 1위를 기록했고, 소설가 김영하의 장편 '작별인사'는 전주보다 한 계단 하락해 2위를 기록했다. 유시민 전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3년 만에 내놓은 여행 에세이 '유럽도시기행 2'는 출간과 함께 16위에 올랐다. 예능 출연으로 화제가 된 재활의학과 전문의 정선근의 '백년허리 2'는 전주보다 14계단 상승해 22위에 올랐고,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쿠팡플레이 새 드라마 '안나'의 원작인 ...

    한국경제 | 2022.07.01 08:00 | YONHAP

  • thumbnail
    '왼손경례' 웨버대령 추모 한미동맹상 제정…에세이·영상 공모

    한미동맹재단·주한미군재단 공동 주최…한미 중고생 대상 한미동맹재단은 주한미군전우회와 공동으로 '윌리엄 E. 웨버 대령 한미동맹상'을 제정하고 한미 양국 중고생을 대상으로 에세이·영상을 공모한다고 1일 밝혔다. 한미동맹과 6·25전쟁 참전용사를 위해 평생을 헌신해온 웨버 대령의 희생정신을 기억하고 계승하고자 제정됐다. 제1회 한미동맹상에 응모하려는 중고생은 '한국전쟁의 의미와 한미동맹 강화를 위한 제언'을 주제로 작성한 에세이 또는 영상을 9월 ...

    한국경제 | 2022.07.01 07:52 | YONHAP

  • thumbnail
    "세상을 보는 '지혜의 눈' 날마다 전합니다"

    ‘사과 속 씨는 셀 수 있지만, 씨 속 사과는 셀 수 없다.’ 지난 5~6월 한경에세이 필진인 강석훈 법무법인 율촌 대표께서 에세이를 통해 들려준 삶의 통찰력입니다. 자녀·친구·회사 동료 등 내 옆의 한 사람을 바라볼 때 그가 지닌 무한한 가능성을 보고 대하라는 뜻이겠죠. 다가오는 7~8월 두 달간 세상과 사람을 바라보는 지혜의 눈을 키워줄 새로운 필진 다섯 분을 또 모셨습니다. 국내외 우울한 소식이 ...

    한국경제 | 2022.06.30 18:07 | 공태윤

  • thumbnail
    [한경에세이] 받아들이기

    여러 단체가 코로나19로 중단한 회의와 모임을 다시 열고 있다. 전국 270여 개 공업계고등학교 교장들의 회의체에서도 3년 만에 연수회를 열었다. 회의 개최 열흘을 앞두고 전국회장이 필자에게 전화를 걸어왔다. 이번 2022년도 전국 연수회 후에 학교장 80여 명이 우리 학교 방문을 희망한다는 것이다. 깜짝 놀라 그 많은 인원의 방문을 감당할 수 없다고 여러 번 손사래 쳤지만, 공업계고 발전을 위해 협조해 달라는 회장의 설득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

    한국경제 | 2022.06.30 17:35

  • thumbnail
    [레저트렌드 신간] 퇴임 앞둔 역장의 간이역 이야기

    에세이 '나무가 있는 기차역' 30여 년간 철도 공무원으로 일하다 퇴임을 앞둔 역장이 사라져가는 간이역과 주변 나무에 얽힌 이야기를 책으로 펴냈다. 서울지하철 1호선 방학역의 책임자인 김응기 역장이 쓴 '나무기 있는 기차역'이다. 책은 폐선이 된 가은선을 비롯해 최북단 경원선 신탄리역에서 최남단 진해선 진해역에 이르기까지 전국에 산재한 57개 역과 주변의 오래된 나무에 얽힌 사연을 에세이 형식으로 담아냈다. 김 역장은 코레일 사보에 '나무가 ...

    한국경제 | 2022.06.30 10:08 | YONHAP

  • thumbnail
    한인작가 캐시 박 홍 "억압·차별 당하는 모두에 관한 이야기"

    ...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고서, 또 제가 엄마가 돼서 글로 사회를 바꾸는 일에 더 개입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 한국계 미국 시인 캐시 박 홍(46)은 자신의 책 '마이너 필링스'(Minor Feelings)를 시집이 아니라 에세이로 쓴 이유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그는 29일 서울 종로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미국이 인종적으로 다양해지면서 트럼프의 백인 우월주의 같은 백래시가 생겨났다며 자신이 책을 쓴 배경을 밝혔다. 본인이 겪은 인종차별 경험을 고백한 ...

    한국경제 | 2022.06.30 00:04 | YONHAP

  • thumbnail
    [한경에세이] 여행의 맛

    프랑스 파리의 소매치기는 악명이 높다. 몇 년 전 이곳을 방문한 나 역시 이들의 목표에서 벗어날 수 없었고, 휴대폰을 날치기당했다. 수시로 이메일을 확인하면서 업무를 보던 터라 참으로 난감했다. 우여곡절 끝에 업무는 봤지만 휴대폰이 없으니 여간 불편한 게 아니었다. 그런데 묘한 반전이 왔다. 휴대폰이 사라지니 당장 업무의 긴장감에서 해방됐다. 이메일을 볼 수 없으니 주위 사람들과 대화에 집중할 수 있었고, 사진을 찍을 수 없으니 오롯이 내 눈에...

    한국경제 | 2022.06.29 17:43

  • thumbnail
    "미친 혁신가 되고 싶나요"…TEU 이노베이터 학교 문 연다

    ... 기하급수적으로 발전하는 기술을 학습하는 익스포넨셜 테크, 문제와 해결 방안에 대해 다양한 각도에서 고찰하고 생각의 영역을 확장하는 퍼스펙티브 등 총 50여 회의 강연이 진행된다. 모집 인원은 50명. 모집 기간은 7월 1일 자정까지다. 에세이 심사와 면접 등을 거쳐 최종 참여자를 선발한다. 참가 비용은 50만원이다. TEU 관계자는 "단순히 과학기술에 대해 배우는 게 아니라 인류가 당면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관점으로 문제 인식을 하는 과정을 경험하고 제품이나 ...

    한국경제 | 2022.06.29 16:42 | 고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