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271-14280 / 16,3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왼쪽 눈 실명- 평발인 곽태휘 선수 “아내는 나의 힘”

    ... 강수연씨가 보낸 편지 전문. 어제 TV로 동아시아대회 중국전을 조마조마해하며 지켜봤어. '이겨야 되는데'하면서 보는데 당신이 그렇게 멋진 골을 성공할 줄이야. 6년 동안 당신 경기를 계속 봤는데 왜 이제야 그런 모습을 보여준 거야. K리그에서 매년 한골 정도씩 넣던 당신이 올해 들어 A매치 3경기에서 2골을 넣다니. 경기가 끝나고 당신이 전화 했을 때 "잘했어" 밖에 할 말이 없더라. 경상도 사나이인 당신이 어린 아이처럼 좋아하는 모습에 기뻤어. 요즘 신문이나 ...

    한국경제 | 2008.02.20 00:00 | saram001

  • thumbnail
    [동아시아축구] 허정무호 '국내파 실험도 알차게'

    ... 뛰어온 조원희(수원)를 김남일의 짝으로 투입했다. 아드보카트호부터 오른쪽 측면에만 섰던 조원희의 투입은 의외였다. 김남일-조원희 카드는 결정적인 패스를 찔러주진 못했지만 2선에서 안정감을 보였다. 조원희는 소속팀 수원에서 김남일이 J-리그로 이적하기 전 종종 호흡을 맞췄고 K-리그에서 이 대목을 눈여겨본 허 감독이 새 전형을 꺼내든 셈이다. 이어 투르크메니스탄전에서 수비형 미드필더로 내세웠던 조용형(제주)을 중앙 수비수로 세웠다. 조용형은 전반 36분 왼쪽 ...

    연합뉴스 | 2008.02.17 00:00

  • thumbnail
    [동아시아축구] 중국 사냥 '충칭의 별'이 돕는다

    ... 사령탑에 오른 이 감독은 한국 축구의 대표적인 '중국통'이다. 1993-1995년 박종환 감독을 보좌해 일화 천마의 K-리그 3연패를 이뤄낸 이 감독은 1996년 일화 감독을 끝으로 한국 축구를 떠나 1998년 약체 충칭 리판 사령탑으로 ... FC서울에서 지휘봉을 잡았다가 지난해 다시 중국으로 돌아가 베이징 궈안을 맡았다. 그리고는 바로 구단 사상 최고 성적인 리그 준우승을 이끄는 등 중국 프로축구 무대에서 이장수 축구의 위력을 재확인했다. 연세대 74학번인 허 감독의 대학 ...

    연합뉴스 | 2008.02.14 00:00

  • thumbnail
    안정환 "8년전 그때 그 열광이 들린다"

    ... 된다. 나이가 든 만큼 부상 위험이 커져 쉴 때도 끊임없이 보강 운동을 해줘야만 한단다. 지난달 말부터 시작된 K-리그 부산 아이파크의 일본 전지훈련. 이미 미야자키에서 열흘 강행군을 하고 2차 전훈지인 구마모토로 온 안정환의 ... 없어요. 그런 말에 신경 쓸 나이는 아니잖아요"라고 되물었다. 안정환은 1999년 21골, 7도움을 올리면서 리그 MVP를 차지했다. 당시엔 슛을 때리면 거의 골로 꽂히던 시절이었다. 작년 시즌엔 수원에서 25경기를 뛰면서 ...

    연합뉴스 | 2008.02.12 00:00

  • 허정무 "동아시아컵대회서 두 마리 토끼 잡겠다"

    ... 말했다. 이어 "문전이 아닌 곳에 있을 때 볼 컨트롤은 좋다. 하지만 슈팅을 할 때면 마음이 급해지고 집중력도 떨어진다. 영점 몇 초라도 두뇌는 냉정해야 할 필요가 있다. 선수들의 개인적인 노력이 절실하다"고 꼬집었다. K-리그 최고의 테크니션으로 손꼽히는 공격형 미드필더 이관우(수원)도 동아시아연맹컵 대회 우승을 목표로 선전을 다짐했다. 이관우는 훈련을 마친 뒤 "전 국민이 원하는 우승을 위해 노력하겠다. 이번 대회는 큰 대회다. 중국과 첫 경기부터 ...

    연합뉴스 | 2008.02.12 00:00

  • 북한, 요르단 격파…남북 첫승 합창

    ... 예선에서 힘겨운 원정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북한은 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에서 끝난 3차예선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전반 44분 터진 홍영조의 프리킥 결승골에 힘입어 중동의 만만찮은 적수 요르단을 1-0으로 제압했다. ... 승점 3점을 챙겨 한국과 동률을 이뤘고 골득실만 뒤져 조 2위에 자리했다. 북한은 홍영조와 문인국, 일본 J-리그에서 뛰는 재일교포 정대세를 공격진에 놓고 K-리거로 활약해온 안영학이 중원에서 공수 조율을 맡았다. 초반 요르단의 ...

    연합뉴스 | 2008.02.07 00:00

  • "군대 안간다면 어깨뼈쯤이야…" ‥ '신체훼손 병역기피' 축구선수 등 93명 기소

    ... 진단받아 현역 병역 근무를 회피하려 한 축구 선수와 대학생 등이 무더기로 검찰에 적발됐다. 특히 축구에 별 지장이 없는 왼쪽 어깨를 스스로 손상시킨 K리그 축구 선수 등 92명이 적발된 것은 역대 최대 규모다.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제2부(부장검사 오광수)는 3일 전국 각지 프로ㆍ실업ㆍ아마추어 리그에서 활동하는 축구 선수 등 92명과 의사 윤씨를 병역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첨단범죄수사부(부장검사 이제영)도 인터넷 포털을 이용해 광고한 후 고혈압을 ...

    한국경제 | 2008.02.03 00:00 | 문혜정

  • 병무청 "병역면탈 혐의자 92명 전원 재신검"

    ... 92명에 대해 전원 재신체검사를 실시해 병역의무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검찰은 이날 앞서 신체 일부를 일부러 훼손시켜 4급(공익 대상) 내지 5급(제2국민역) 판정을 받아 병역을 회피한 혐의(병역법 위반)로 3일 K-1 리그 소속 정모 선수 등 92명을 불구속기소했다고 발표했다. 병무청은 검찰의 수사결과 발표에 대한 대책자료를 통해 "앞으로 특정병원 또는 특정질환에 대해 철저히 분석, 고의적인 병역 면탈자로 의심되는 경우 수사의뢰 등 적극 ...

    연합뉴스 | 2008.02.03 00:00

  • 설기현.이영표 "허정무 감독 스타일 잘 안다"

    '허정무 감독의 스타일은 잘 알고 있다.월드컵 예선에서 좋은 모습 보여주겠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풀럼)과 이영표(토트넘)이 이구동성으로 허정무호에 합류한 소감을 이같이 전했다. 6일 투르크메니스탄과 ... 기회가 오면 골을 넣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국과 칠레의 평가전에 대해서는 "직접 보지 못했지만 K-리그가 비시즌이어서 어려움이 있을 수 있었다. 그리고 새로운 선수들도 허 감독님이 원하는 바를 알고 있어 시간이 ...

    연합뉴스 | 2008.02.03 00:00

  • 日언론 "조재진, 성남행"…성남 "금시초문"

    ...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투르크메니스탄전을 앞두고 허정무호를 살려낼 공격수로 긴급 수혈된 '작은 황새' 조재진(27)의 프로축구 K-리그 성남 일화 이적설이 보도됐다. 일본 스포츠신문 스포츠호치는 1일 "지난 시즌까지 시미즈에서 뛰었던 조재진이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4강에 빛나는 성남으로 이적할 가능성이 크다"며 "계약기간 2년 6개월에 총액 4억엔(약 36억원.추정치)에 달하는 대형 계약"이라고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8.0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