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281-14290 / 16,3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음주파문 축구대표선수들 눈물로 사죄

    ... 구단의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밖에 드릴 것이 없다"며 사과의 말을 전했다. 그는 "당시 바레인과 대회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역전패하는 바람에 마지막 홈팀 인도네시아와 경기를 앞두고 조별리그 통과를 장담할 수 없는 상황이 ... 눈물을 흘렸다. 이운재가 말을 잇지 못하자 함께 기자회견에 참석한 우성용이 말을 이었다. 그는 "이운재나 저나 K-리그에서 고참이다.모범을 보여야 할 선수로서 부끄럽고 너무 속상하다. 아무 말도 못 하겠다. 너무 송구스럽다"며 ...

    한국경제 | 2007.10.30 00:00 | aile02

  • thumbnail
    '하이파이브' 김민선 내리고 이정민 아나운서 합류한 사연?

    ... 빈자리로 KBS 이정민 아나운서가 투입 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이정민 아나운서에 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30일 녹화를 시작으로 <하이파이브> 멤버로 첫 활동을 시작할 이정민 아나운서는 현재 KBS 1TV '비바K-리그', 2TV '스펀지'등의 진행을 맡고 있다. <하이파이브>의 전신 <여걸파이브>에 출연했던 강수정 아나운서의 뒤를 이어 또다른 아나운서의 출연에 시청자들은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

    한국경제 | 2007.10.25 00:00 | saram001

  • 프로축구팬 "올해 최고의 이적생은 고종수"

    프로축구팬은 올 시즌 새로 둥지를 튼 K-리그 선수 중 '앙팡테리블' 고종수(29.대전 시티즌)의 활약을 가장 높이 평가했다. 월간 축구전문지 베스트일레븐은 해외축구 전문사이트 사커라인과 지난 10일부터 18일까지 공동 진행한 '2007 K-리그 최고의 이적생은?'이라는 주제의 설문조사에서 전남을 떠나 대전으로 옮긴 뒤 올 시즌 팀의 사상 첫 6강 플레이오프 진출에 힘을 보태며 화려한 부활을 알린 고종수가 1위로 뽑혔다고 밝혔다. 총 응답자 1천619명 ...

    연합뉴스 | 2007.10.25 00:00

  • thumbnail
    이정민 아나운서, '하이파이브' 김민선 빈자리 내가 빛낸다

    KBS 2TV '해피선데이-하이파이브' 멤버로 활동하던 김민선이 KBS 이정민 아나운서과 바통 터치한다. 그동안 '해피선데이-하이파이브' 멤버로 활약한 김민선은 차기작 준비로 하이파이브와 작별을 고했다. '비바K-리그', 2TV '스펀지'와 '세상의 아침'의 진행을 맡고있는 이정민 아나운서가 그 빈자리를 채우게 됐다. 이정민 아나운서가 '해피선데이-하이파이브' 멤버로 투입된다는 소식으로 KBS '여걸식스'에 출연했던 강수정 前아나운서와 같이 관심을 ...

    한국경제 | 2007.10.25 00:00 | saram001

  • thumbnail
    이정민 아나운서 '하이파이브' 멤버로 영입‥'제2의 강수정'으로 도약

    ... 아나운서는 지난 5월부터 '하이파이브'에 출연해 온 김민선이 최근 하차를 결정함에 따라 새롭게 투입돼 활약하게 됐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KBS 공채 31기 아나운서로 '어린이 뉴스탐험', '생방송 세상의 아침', '스펀지', '비바! K-리그'등의 방송에서 활약해왔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본격 오락프로그램에 진출하게 된 한편, '제2의 여걸식스'라 불리는 '하이파이브' 출연으로 '제2의 강수정'으로 부상하는 것 아니냐는 기대감을 갖게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30일 ...

    한국경제 | 2007.10.25 00:00 | saram001

  • 일본 프로축구 김정우, K-리그 복귀 타진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활약 중인 미드필더 김정우(25.나고야)가 국내 복귀를 타진하고 있다. K-리그 챔피언 성남 일화는 김정우의 영입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일본 신문 '주니치스포츠'는 23일 "한국의 톱 클럽인 성남이 다음 시즌에 대비해 김정우를 영입하려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성남을 "쟁쟁한 멤버를 갖췄고 자금력도 있는 한국 최강 클럽"이라고 소개하며 "이미 잔류 교섭을 시작한 나고야에 강력한 라이벌이 나타났다"고 ...

    연합뉴스 | 2007.10.24 00:00

  • thumbnail
    물병 던진 김영광 추가징계 26일 결정

    ... 레드카드를 받으면 향후 2경기에 출전할 수 없어 김영광은 오는 28일 포항과 준플레이오프는 물론 울산이 포항을 꺾더라도 31일 수원과 플레이오프에는 뛰지 못한다. 상벌위원회에서 추가 징계가 결정되면 챔피언결정전까지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 김영광은 21일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6강 플레이오프 대전 시티즌과의 경기중 그라운드로 날아온 물병을 상대 서포터스석으로 던져 퇴장 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10.23 00:00 | crispy

  • thumbnail
    울산 현대-대전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김영광 관중석으로 물병 던지며 추태

    21일 울산 현대와 대전 시티즌의 K리그 6강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또다시 그라운드 추태가 벌어져 축구팬들에게 실망을 안겨주고 있다.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울산 현대와 대전 시티즌의 경기에서 후반 37분쯤 울산 현대 진영에서 파울로 경기가 잠시 중단되자 대전 관중석에서 던진 물병 1~2개가 울산 현대 김영광 골키퍼 옆으로 날아 들었다. 이에 김영광은 순간 흥분한 듯 갑자기 물병 하나를 들어 다시 관중석으로 던졌고 김영광의 행동에 격분한 ...

    한국경제 | 2007.10.22 00:00 | minniee

  • '물병 투척' 김영광, 26일 연맹 상벌위 회부

    ... 프로축구연맹은 22일 "경기감독관 보고서 등을 검토해 김영광의 비신사적 행위에 대한 상벌위원회를 26일 오전 11시 신문로 축구회관 내 연맹 소회의실에서 개최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김영광은 21일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6강 플레이오프 대전 시티즌과 홈 경기 도중 그라운드에 날아든 물병을 잡아 상대 서포터스석으로 다시 던져 퇴장당했다. 경고 없이 바로 레드카드를 받으면 향후 2경기에 출전할 수 없어 김영광은 일단 오는 28일 포항과 준플레이오프는 ...

    연합뉴스 | 2007.10.22 00:00

  • 축구협회 "내달 중순까지 대표팀 감독 기준 확정"

    ... "국내파로 갈 것이냐 해외파로 갈 것이냐 여부부터 논의해 나갈 것"이라는 원론적인 대답을 했다. 한편 국내 감독의 대표팀 사령탑 선정에 대해 협회의 한 관계자는 "국내 감독의 선임도 필요한 시점이 됐지만 대상자를 찾는 게 쉽지 않다"며 "현직에서 오랫동안 물러나 있던 감독보다 현역에 있는 감독이 좋지만 K-리그 감독의 경우 소속팀의 동의를 구하는 것도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영종도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horn90@yna.co.kr

    연합뉴스 | 2007.10.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