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3,6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북의 태국 출신 풀백 사살락 "빠툼전, 형 동생 없이 싸운다!"(종합)

    ... 사살락(25)이 던진 출사표다. 전북은 태국 BG 빠툼 유나이티드와의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을 하루 앞두고 14일 비대면 유튜브 기자회견을 했다. 김상식 전북 감독은 사살락을 기다회견에 ... 않다고 생각한다"면서 "빠툼 선수들이 한국 날씨에 금방 적응하고 정상적인 경기력을 보여줄 것"이라며 경계했다. 정규리그에서 2위를 기록 중인 전북은 후반기 들어 흔들리다가 최근 선두 울산 현대와 맞대결에서 비겨 K리그1 역전 우승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1.09.14 15:57 | YONHAP

  • thumbnail
    전북의 태국 출신 풀백 사살락 "빠툼전, 형 동생 없이 싸운다!"

    ... 사살락(25)이 던진 출사표다. 전북은 태국 BG 빠툼 유나이티드와의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을 하루 앞두고 14일 비대면 유튜브 기자회견을 가졌다. 김상식 전북 감독은 사살락을 기다회견에 ... 않다고 생각한다"면서 "빠툼 선수들이 한국 날씨에 금방 적응하고 정상적인 경기력을 보여줄 것"이라며 경계했다. 정규리그에서 2위를 기록 중인 전북은 후반기 들어 흔들리다가 최근 선두 울산 현대와 맞대결에서 비겨 K리그1 역전 우승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1.09.14 15:10 | YONHAP

  • thumbnail
    피원하모니, LA한국문화원-LAFC 손잡고 K팝 공연·애국가 제창

    그룹 피원하모니(P1Harmony)가 미국 프로 축구 리그에서 K팝 공연을 펼친다. 피원하모니(기호 테오 지웅 인탁 소울 종섭)는 오는 10월 26일(현지시간) LA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Banc of California ... 로스앤젤레스FC와 손잡고 개최하는 한국문화제의 일환이다. 약 2만 2000여석 규모의 경기장에 모인 관중과 현지인을 대상으로 K팝, 한식 등 다양한 한국문화를 선보이며 한국문화의 가치와 매력을 나눌 전망이다. 한국문화제에 참가하는 피원하모니는 ...

    한국경제TV | 2021.09.14 14:20

  • thumbnail
    ACL 16강 나서는 포항 김기동 감독 "잘 할 수 있는 것 보여줘야"

    "우리가 잘 할 수 있는 점을 보여줄 수 있도록 준비했다. " 프로축구 K리그1 포항 스틸러스의 김기동(49) 감독은 세레소 오사카(일본)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에서 포항만의 강점을 십분 발휘하겠다고 ... 예상한다. 우리만의 방법으로 상대를 넘어설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오사카의 골키퍼 김진현은 "포항은 K리그에서도 경쟁력이 있는 팀이다. 한국 팀과의 경쟁에 부담이 없다고 말할 수는 없지만, 팀을 생각하며 경기에 임하겠다"며 ...

    한국경제 | 2021.09.14 12:31 | YONHAP

  • thumbnail
    '8월 6경기 6골' 전북 구스타보, K리그1 '이달의 선수' 첫 수상

    프로축구 전북 현대의 브라질 출신 스트라이커 구스타보(27)가 처음으로 K리그1 이달의 선수상을 받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구스타보가 K리그 공식 비디오게임 파트너 일렉트로닉아츠코리아(EA코리아)가 후원하는 8월 'EA스포츠 이달의 선수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7월 코린치앙스(브라질)에서 전북으로 이적한 구스타보는 K리그1 데뷔 1년여 만에 처음으로 이 상을 받게 됐다. 또 올 시즌 전북 선수로는 처음으로 이달의 선수로 ...

    한국경제 | 2021.09.14 09:39 | YONHAP

  • thumbnail
    수원 염기훈, 팀 내 '불화설' 진화…"힘 빠지고 매우 속상해"

    "감독과 불편, 갈등 단어 바람직하지 않아…'매탄소년단', 실력보다 인성이 좋다"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의 '맏형' 염기훈(38)이 자신을 둘러싼 팀 내 불화설에 대해 입을 열고, 오해가 있다고 설명했다. 염기훈은 13일 ... 글로나마 말씀드리는 게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베테랑 미드필더인 염기훈은 올 시즌 정규리그 19경기에 출전했는데, 이 중 18차례는 교체로 투입됐다. 경기 출전 시간이 줄어들면서 최근 일부 팬들 사이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9.14 08:46 | YONHAP

  • [프로축구2부 중간순위] 13일

    ◇ 2021 K리그2 중간순위(13일) ┌───┬─────┬───┬───┬───┬───┬───┬───┬───┐ │순위 │팀 │승점 │승 │무 │패 │득 │실 │차 │ ├───┼─────┼───┼───┼───┼───┼───┼───┼───┤ │1 │김천 │54 │15 │9 │5 │46 │26 │20 │ ├───┼─────┼───┼───┼───┼───┼───┼───┼───┤ │2 │안양 │51 │14 │9 │6 │38 │27 │11 │ ...

    한국경제 | 2021.09.13 21:27 | YONHAP

  • thumbnail
    '고승범·박동진 골맛' 김천, 충남아산에 2-0 승리 '1위 질주'

    대전은 전남에 2-1 승리 프로축구 K리그2 김천 상무가 충남아산을 꺾고 선두 질주를 이어갔다. 김천은 13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충남아산과 하나원큐 K리그2 2021 29라운드 홈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2연승에 최근 9경기(6승 3무) 연속 무패의 고공비행을 이어간 김천(승점 54)은 2위 FC안양(승점 51)과 승점 차를 3점으로 벌리며 1위 자리를 지켰다. 반면 2연패에 빠진 충남아산(승점 35)은 6위에서 제자리걸음을 했다. ...

    한국경제 | 2021.09.13 21:27 | YONHAP

  • thumbnail
    대구 이병근 감독 "ACL 16강 진출…아시아에 대구 알려 뿌듯"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을 준비하는 프로축구 K리그1 대구FC 이병근(48) 감독은 "우리의 장점을 부각하면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자신감을 피력했다. 이병근 감독은 14일 오후 6시 일본 나고야의 도요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나고야 그램퍼스와 ACL 16강 원정 단판 승부를 하루 앞둔 13일 비대면 인터뷰에서 "이기기 위해 왔다.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출사표를 냈다. 이 감독은 "ACL ...

    한국경제 | 2021.09.13 19:17 | YONHAP

  • thumbnail
    ACL 16강 앞둔 울산 홍명보 감독 "홈경기지만 무관중 아쉬워"

    ... 조현우 "정성룡 선배보다 잘해서 이겨야죠" "본격적인 싸움에 올라왔습니다. "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2연패에 도전하는 프로축구 K리그1 선두 울산 현대의 홍명보(52) 감독이 무관중으로 치러지는 가와사키 ... 싸움에 올라왔다. 잘 준비해서 좋은 경기로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디펜딩 챔피언 울산은 일본 J리그 선두 가와사키를 꺾으면 8강과 4강을 모두 국내(전주)에서 치를 수 있어 2연패 도전에 유리한 고지를 차지할 수 ...

    한국경제 | 2021.09.13 15: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