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251-138260 / 156,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해교전..양측 인명.선체 피해]

    7일 국방부가 발표한 서해교전 조사결과에 따르면 우리 해군은 교전 초기에 정확한 피해 상황이 파악되지 않아 이후 작전에 차질을빚은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아군은 강력 대응 반격에 나서 북한 해군도 30여명 이상 사상자를 내는등 상당한 피해를 당한 것으로 국방부는 분석했다. 다음은 남북 해군 양측의 피해 상황 비교 ▲아군 = 북한 경비정으로부터 85㎜포 선제 공격받은 참수리 357호의 윤영하(정장) 소령, 조천형 (병기사) 중사, 황도형(병기사) ...

    연합뉴스 | 2002.07.07 00:00

  • 김정일위원장, 軍훈련참관 증가

    북한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이 군부대를 시찰하면서 군사훈련을 참관하는 사례가 예년에 비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정부 당국에 따르면,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지난 6일 인민군 제744부대 시찰중 지휘관들의 전술훈련을 지켜본 것을 비롯, 올들어 지금까지 모두 10여차례 군사훈련을 참관했다. 이는 2000년에 2회, 2001년 9회를 앞지른 것으로, 김 위원장이 최근들어 인민군전투능력 제고에 관심을 두고 있음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

    연합뉴스 | 2002.07.07 00:00

  • 김대통령 軍조사결과 보고받아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6일 청와대에서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으로부터 서해교전 사태에 대한 군 당국의 조사결과를 보고 받았다. 김 대통령은 이날 서해교전에서 드러난 군 작전의 문제점 분석과 대응책 개선을위한 합참 전비태세 검열실의 조사결과를 상세히 보고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는 7일 오전 군 조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김대통령 軍조사결과 보고받아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6일 청와대에서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으로부터 북한의 서해 무력도발이 북한군의 의도적 도발이라는 내용을 골자로 한 서해교전 사태에 대한 군 당국의 조사결과를 보고 받았다. 김 대통령은 이날 서해교전에서 드러난 군 작전의 문제점 분석과 대응책 개선을 위한 합참 전비태세 검열실의 조사결과를 상세히 보고받았으며, 국방부는 7일 오전이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정부 당국자가 전했다. 이에 앞서 정부는 5일 오후 김 국방장관, 청와대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北, 美에 서해교전 사과 요구

    ... 발생한 서해교전사건은 철두철미 미국의 비호밑에 남조선 해군함들이 우리 인민군 경비함들에 선제공격을 가함으로써 일어난 사건"이라면서 그같이 주장했다. 통신은 또 서해교전을 '북의 도발', '정전협정 위반'이라고 밝힌 미국의 도널드럼즈펠드 국방장관, 리처드 바우처 국무부 대변인 등의 발언을 지적하며 "미국이 사건을 도발했을 때마다 상투적으로 써먹는 수법"이라고 일축했다. 이와 함께 "조선서해 해상에서는 남조선 해군함선들의 무장도발로 북남 해군함선들 사이에 뜻밖의 교전이 벌어졌으며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민주당 "김국방 책임 물어야"

    민주당 서해교전조사특위 천용택(千容宅) 위원장은 군지휘부 책임 문제와 관련, 5일 "많은 인명피해가 난데 대해 국민의 분노를 감안하고 정치적 타결을 위해 국방부장관이 책임질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천 위원장은 이날 당사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함대사령관 등 교전현장 지휘관 등은 교전당시 우리군의 초계함을 유효사거리에 배치하지 못한 전력운영상의 과오가 있다"며 "그러나 함대사령관 등에 대해 정치권에서 문책을 요구하기 보다는 군자체내에서 지휘계통을 ...

    연합뉴스 | 2002.07.05 00:00

  • 민주 "김국방 책임 물어야"

    민주당 서해교전조사특위 천용택(千容宅) 위원장은 군지휘부 책임 문제와 관련, 5일 "많은 인명피해가 난데 대해 국민의 분노를 감안하고 정치적 타결을 위해 국방부장관이 책임질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천 위원장은 이날 당사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함대사령관 등 교전현장 지휘관 등은 교전당시 우리군의 초계함을 유효사거리에 배치하지 못한 전력운영상의 과오가 있다"고 지적했다. 천 위원장은 "그러나 함대사령관 등에 대해 정치권에서 문책을 요구하기 ...

    연합뉴스 | 2002.07.05 00:00

  • 이달 중순께 개각 단행..문화.국방부장관 등 교체

    ... 이달중순쯤,늦어도 8·8 재·보선 후보등록(23일) 이전에 일부 장관을 교체하는 부분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청와대 관계자들은 재·보선에 출마할 것으로 예상되는 남궁진 문화관광부장관과 북한의 무력도발 사태와 관련,김동신 국방부장관 등을 교체하는 소폭의 개각이 이뤄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3∼4개 부처의 장관을 교체하는 선에 그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가능성은 낮은 편이지만 이한동 국무총리가 교체될 경우 개각의 폭은 예상외로 커질 가능성도 배제할 ...

    한국경제 | 2002.07.05 00:00

  • 개각 빠르면 내주 단행

    ... 총리를 물색하기가 쉽지 않아 이 총리의 유임 가능성도 없지 않다. 박 대변인도 이날 브리핑에서 `이한동 총리 교체설'에 대해 "전혀 검토한 바 없다"고 말했다. 개각이 단행될 경우 서해교전 사태로 문책론이 제기되고 있는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과 8.8 재보선 출마가 예상되는 남궁진(南宮鎭) 문화관광장관, 그리고 민주당을 비롯한 정치권 출신 각료들이 우선 교체대상에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7.05 00:00

  • [개각 시기.폭 검토 착수]

    ... 있는 총리 교체설에 대해 "전혀 검토한 바 없다"고 말했다. 이 총리가 교체될 경우 개각은 예상 외의 대폭이 될 가능성이 있으며, 이 총리가 유임될 경우 개각은 정치권에서 입각한 각료를 중심으로 3∼4명 정도가 교체되는수준에 머무를 것으로 관측된다. 특히 북한의 무력도발 사태와 관련이 있는 김동신(金東信) 국방장관과 대선과관련이 있는 행자, 법무장관 등이 검토대상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7.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