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4291-104300 / 119,0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사문화가 바뀐다] (상) '강성노조의 퇴진'..회사 살아야

      ... 있다. 대신 공존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모색하고 있다. 조합원들은 이제 실익없는 투쟁에 등을 돌리고 있다. 임.단협철만 되면 등장하던 "붉은 머리띠"와 "과격구호"는 이제 찾아보기 힘든 옛모습이 됐다. 노조도 "회사가 살아야 근로자들도 살아남을수 있다"는 단순한 진리를 깨닫고 있다. "이런 분위기 탓에 노조집행부가 현장 근로자들의 정서를 무시하고 파업을 강행하면 실패하기 일쑤다"(노동부의 최관동 상황실장). 실제로 기아자동차와 함께 노동계의 쌍두마차인 현대자동차는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제26회 '상공의 날' 기념식] 김수근 회장 등 3명 금탑훈장

      ... 벗어나는데 앞장서 노력한 상공인들에게 감사한다"며 "정부는 상공인들의 자율과 의지가 마음껏 발휘되고 기업들의 대외경쟁력을 높일수 있도록 최선의 산업지원정책 을 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상하 상의회장은 기념사에서 "상공인과 근로자들이 당장은 힘들고 어렵더라도 국제사회가 요구하는 변화와 개혁을 받아들여야 한다"며 "고비용 저효율 경영구조를 고부가가치 경영으로 바꾸는 한편 기업의 생산성을 높이고 재무구조를 더욱 튼튼히 해 국제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다시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부동산 시장] 주택자금대출 : 금리 잇단 하락

      ... 10년 분할상환 조건이며 대출금은 분양계약자가 아니라 해당주택 업체에 직접 지급된다. 대출금의 이율은 상반기중 1회 하향조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평화은행 =국민주택기금에서 융자재원을 출연받아 금융기관중 가장 이율이 낮은 "근로자주택자금대출"을 실시하고 있다. 구입주택의 규모가 85평방m(25.7평)이하일 경우 연7%의 이율로 1천6백만원 까지 대출해준다. 대출금은 5년거치 10년 분할상환한다. 5인이상 상시종업원을 가진 사업체에서 1년이상 근속중이며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포트폴리오 Q&A] '만기된 적금 1,000만원 활용' 등

      ... 장기투자는 적절치 않을 것으로 보인다. 1년제 특판정기예금은 현재 8.2~9.0% 정도의 금리를 보이고 있다. 현재 각행들이 금리인하를 이미 실시하였거나 예정하고 있어 빨리 가입하는 것이 좋다. 새로 적금을 가입할 땐 가능하면 근로자우대저축에 가입하는게 세후 실질 소득을 높일 수 있다. 이 상품은 연 소득이 2천만원 이하인 근로자가 매월 50만원 이내에서 3년 이상 불입하면 이자소득세 등 세금을 완전히 면제해주는 비과세상품이다. 다만 연소득이 2천만원 이상이면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부동산 시장] 주택정책 : "경기 살리자"...규제완화 '홍수'

      ... -시행시기 : 상반기 중형임대주택 가구당 지원한도 -현행 : 분양가의 50% -개정 : 한도폐지 -시행시기 : 3월중 18평이하 임대주택 건설자금 금리 -현행 : 연 3% -개정 : 연 4% -시행시기 : 3월중 근로자주택구입 및 전세자금 한도 -현행 : 구입=1,600만원, 전세=1,000만원 -개정 : 구입=2,000만원, 전세=1,500만원 -시행시기 : 하반기 주거환경개선자금 -현행 : 1,200만~1,400만원 -개정 : 1,500만원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노동위원회법 개정 .. 국회 환경노동위

      ... "노동위원 회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교원노조법 제정으로 그동안 제한돼왔던 교원의 노동기본권이 보장됨에 따라 중앙노동위에 교원노동관계조정위를 설치, 교원의 노동관계를 전담 조정토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노동위원회의 신속하고 공정한 사건 처리를 위해 7~20명의 범위에서 임명하도록 하고 있는 근로자위원 사용자위원 공익위원을 각각 10~30명으로 늘리도록 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3월 18일자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노사문화가 바뀐다] (상) '강성노조의 퇴진' .. 재계, 환영

      ... "어려운 시기에 노사가 함께 살기위해서는 노사협력 밖에는 없었을 것"이라며 "기아의 이번 노사화합선언이 노동계 전반에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우상무는 "국가위기극복을 위해서는 노사가 합쳐야하고 그래야 기업도 살고 근로자도 살 수 있다"고 말했다. 재계는 또 이번 선언을 계기로 민주노총,한국노총등 노동계가 노사정위원회 의 틀로 하루빨리 복귀해 근로시간단축,연봉제 도입등 첨예한 현안문제에 대해 평화적인 방법으로 논의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시중자금 '증시로 이동'] 배당률 낮아..줄어드는 은행신탁

      ... 보이는 상품들은 특정금전신탁과 판매가 중단된 개발신탁 등이다. 신종적립신탁도 만기가 되면 빠져나가는 자금이 늘어나고 있다. 신탁을 탈출한 자금은 대부분 은행확정금리상품과 증시로 유입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비과세가계신탁 근로자우대신탁 개인연금신탁 등은 비교적 안정세를 보이고 있지만 흡인력은 많이 약화됐다. 이처럼 신탁계정의 자금이 빠져 나가면서 은행들은 신탁계정으로 빌려준 대출을 회수하고 있다. 한빛은행 관계자는 "신탁계정 자금이 줄어드는 만큼 ...

      한국경제 | 1999.03.17 00:00

    • [사회II면톱] 파견근로자 일자리 급증..연말 13만명 넘을듯

      근로자파견업 시장이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경기가 살아나면서 구조조정을 일단락한 기업들이 파견근로자들을 본격적으 로 채용하기 시작, 올들어 주요 파견업체들의 파견실적이 30%이상씩 급신장 하고 있다. 16일 노동부및 관련업계에 따르면 올들어 반도체등 호황을 타는 기업을 중심으로 파견근로자이용이 크게 늘었다. 이에따라 현재 8백여개에 달하는 근로자파견업체의 파견근로자수도 지난해말 현재 10만명에서 올연말 13만명이상으로 급증할 것으로 전망되고 ...

      한국경제 | 1999.03.16 00:00

    • [먼데이 머니] 전문가 컨설팅 : '신혼부부의 주택마련 전략'

      ... 3백만원이므로 이미 불입한 금액을 감안해 넣어야 한다. 4백만원중 2백70만원은 1분기인 이달중에 불입하고 나머지 1백30만원은 2분기가 시작되는 4월초에 넣으면 된다. 비과세가계장기저축외에 연봉 2천만원이하일 경우 들 수 있는 근로자우대저 축과 신탁도 들고 있다. 이는 계속 유지하도록 하자.신협 저축은 비과세인점을 고려해 그대로 유지하는게 좋다. B.보험 포트폴리오를 재검토 박씨 부부는 월수입 1백90만원중 62%인 1백18만6천원을 저축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9.03.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