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1-230 / 1,1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Golf Tips] 결정적 순간 플레이 요령 … 구질ㆍ스타일 따라야 성공 확률 높아

      ... 능력이 있다. 그런 그들이지만,고빗사위에서는 자신이 가장 편안하게 칠 수 있는 샷을 구사한다. 아마추어 골퍼들도 예외는 아니다. 중대 기로에서,익숙지 않거나 연습하지 않던 샷을 구사하다가는 낭패를 당할 수 있다. ▲ 잭 니클로스의 경우 :메이저대회 18승에 빛나는 잭 니클로스는 '20세기 최고의 골퍼'라 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그는 볼 하나를 가지고 온갖 묘기를 부릴 정도로 웬만한 샷에 능숙하다. 그런데도 결정적 순간에는 자신이 좋아하는 페이드샷을 ...

      한국경제 | 2007.03.08 00:00 | 김경수

    • thumbnail
      [골프야! 반갑다] 골프의 계절이 시작됐다

      ... 아닌가. 클럽을 다시 잡기 전에,연습장에 등록하기 전에 며칠 동안 간단한 스트레치를 통해 근육을 '준비 상태'로 돌려 놓는 것이 부상을 막는 길이다. ② 프로들도 시즌 전 '기본'을 점검한다 20세기 최고의 골퍼로 일컬어지는 잭 니클로스(67·미국)조차 요즘에도 시즌 시작에 앞서 스승(짐 플릭)과 함께 '기본'을 점검한다. 그립,정렬,겨냥,스탠스,셋업,프리샷 루틴 등이 주요 점검 대상이다. 그 중에서도 그립과 정렬을 반복 점검한다. 거의 반세기(47년) 동안 프로생활을 ...

      한국경제 | 2007.02.26 00:00 | 김경수

    • thumbnail
      PGA 그린정복 '나이를 잊었다' ‥ 51세 펑크, 마야코바클래식 깜짝우승

      ... 사상 여섯 번째 '50대 우승' 기록으로 올려졌다. 미PGA투어 역대 최고령 우승 기록은 샘 스니드가 1965년 그레이터그린스보로오픈에서 세운 52세10개월8일이다. 미PGA투어 출범 이후 메이저대회 최고령 우승 기록은 잭 니클로스가 1986마스터스에서 수립한 46세다. 첫날 코스레코드를 세우고 마지막날에는 도진 허리통증을 극복하고 우승한 펑크는 "시니어 투어 선수들이 얼마나 기량이 뛰어난지 내가 증명했다"면서 "나이는 골프경기에서 아무 것도 아니다"고 기염을 ...

      한국경제 | 2007.02.26 00:00 | 김경수

    • thumbnail
      시즌 앞두고 점검사항 ‥ 그립 강도는 '10분의 3' 힘으로

      ... 골프장은 벌써 주말 예약을 잡기가 쉽지 않다. 본격적인 시즌을 앞두고 골퍼들이 점검해야 할 사항들을 짚어 본다. ▲ 가장 먼저 해야 할 것은 기본 점검 =메이저 대회 최다승 보유자인 잭 니� 메이저 대회 최다승 보유자인 잭 니클로스(67·미국)는 요즘에도 매 시즌 시작에 앞서 스승(짐 플릭)과 함께 '기본'을 점검한다. 그립,정렬,겨냥,스탠스,셋업,프리샷 루틴 등이다. 특히 그립과 정렬에 신경을 쓴다. 두 가지가 기본 중의 기본이기 때문이다. 그립은 그 강도를 1~10으로 ...

      한국경제 | 2007.02.21 00:00 | 김경수

    • 페더러-우즈, 역사를 새로 쓰는 두 영웅

      ... PGA 투어 7연승을 내달린 우즈는 '절대 깨지지 않을 것'라는 평가를 받았던 바이런 넬슨(미국)의 PGA 투어 최다 연승 기록(11연승)에 4승 차이로 다가섰다. 4대 메이저대회에서 12번이나 정상에 오른 우즈는 '황금곰' 잭 니클로스가 보유 중인 역대 최다 메이저대회 타이틀(18회) 경신도 바라보고 있다. 우즈는 AP 통신과 인터뷰에서 2000-2001년 메이저대회 4연승으로 이른바 '타이거슬램'을 이룬 것과 현재 PGA 투어 연승 행진을 비교하는 질문에 대해 "두 기록을 ...

      연합뉴스 | 2007.02.01 00:00

    • [프로골퍼들의 테마레슨] 강지만 ④ 벙커샷 요령

      ... 첫 출전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진기록 행진을 이어갔다.투어 통산 62번째 우승컵을 안은 우즈는 아널드 파머와 함께 역대 이 부문 공동 4위로 올라섰다.미PGA투어에서 우즈보다 더 많은 우승을 차지한 선수는 샘 스니드,잭 니클로스,벤 호건 세 명뿐이다.호건과 2승차여서 올해 이 부문 3위가 되는 것도 시간문제일 것 같다. 우승 속도에서도 우즈는 으뜸이다.우즈는 1996년 프로 데뷔 이후 12시즌 만에 62승을 쓸어담은 반면 같은 기간 스니드는 42승,니클로스는 ...

      한국경제 | 2007.01.28 00:00 | 한은구

    • thumbnail
      골프 레슨 '프랜차이즈' 바람

      ... 신촌 잠실 목동 일산 분당 등 9곳에서 골프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 투어 프로 출신인 임진한씨와 미국 등에서 레슨프로 자격증을 받은 폴 김,임경빈,제이슨 강,최혜영씨 등은 각각 2∼3곳의 골프 아카데미를 열고 있다. 잭 니클로스 골프 아카데미도 국내에 6곳을 운영 중이다. CMG스포츠가 빠르게 성장한 이유는 젊은 프로들을 대거 기용해 '중저가 맞춤형 레슨'을 해주는 데다 '레슨=서비스'라는 개념을 도입했기 때문이다. CMG스포츠의 김재환 대표는 "골프연습장의 ...

      한국경제 | 2006.12.28 00:00 | 한은구

    • thumbnail
      우즈, 통산 8번째 '올해의 선수' ‥ 시즌 990만弗 '상금왕' 영예도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통산 여덟 번째 미국 PGA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고 AP통신이 13일(한국시간) 보도했다. 미PGA투어 사무국은 선수들의 투표로 정하는 올해의 선수에 우즈가 뽑혀 2006년 '잭 니클로스 트로피'를 받게 됐다고 밝혔다. 1997년 투어에 데뷔한 우즈는 1998년과 2004년을 제외하고 10년간 8차례나 '잭 니클로스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우즈는 올해 6개 대회를 연속 우승하는 등 메이저대회 2승을 ...

      한국경제 | 2006.12.13 00:00 | 한은구

    • 우즈, '올해의 선수'에 여덟번째 선정

      ...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통산 여덟 번째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고 AP통신이 13일(한국시간) 보도했다. PGA 투어 사무국은 선수들의 투표로 정하는 올해의 선수에 우즈가 뽑혀 2006년 `잭 니클로스 트로피'를 받게 됐다고 밝혔다. 1997년 투어에 데뷔한 우즈는 1998년과 2004년을 제외하고 10년간 8차례나 '잭 니클로스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우즈는 올해 6개 대회를 연속 우승하는 등 메이저대회 2승을 포함해 8승을 ...

      연합뉴스 | 2006.12.13 00:00

    • thumbnail
      아버지와 아들이 투어 함께 뛴다 ‥ 최광수-형규 父子 내년 출전

      ... SBS코리안투어에서 경쟁자로 뛰게 됐다. 한국프로골프에서 부자 선수는 많았지만 부자가 나란히 투어 출전권을 갖고 활동한 적은 없었다. 일본골프투어에서도 부자가 동시에 투어 선수로 뛴 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미국PGA투어에서는 잭 니클로스와 크레이그 스태들러 등이 아들과 함께 잠시 투어 생활을 했다. 최광수는 통산 15승을 올렸고 모두 네 차례나 상금왕에 오르는 등 한국 프로골프의 간판 선수다. 키 180cm,몸무게 80㎏의 체격을 가진 최형규는 "아버지보다 더 나은 ...

      한국경제 | 2006.12.10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