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41-3250 / 3,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성 6시즌 연속… '꿈의 무대' 도전, 챔피언스리그 18일 예선전

      ... 비야 레알(스페인)과 한판 승부를 벌인다. 박지성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에서 뛰던 2003-2004 챔피언스리그부터 출전했다. 2005년 5월 AC밀란(이탈리아)과 준결승에서 환상적인 왼발 슛 득점포를 터뜨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의 디딤돌을 놓았던 대회도 바로 챔피언스리그다. 박지성은 맨유로 둥지를 옮긴 뒤에도 챔피언스리그 무대에 꾸준히 얼굴을 내밀었다. 마지막으로 뛴 것은 지난 4월30일 2007-2008 챔피언스리그 ...

      한국경제 | 2008.09.16 00:00 | 한은구

    • 박지성, 여섯 시즌 연속 '꿈의 무대' 도전

      ... 레알(스페인)과 한 판 승부를 벌인다. 박지성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에서 뛰던 2003-2004 챔피언스리그부터 출전했다. 2005년 5월 AC밀란(이탈리아)과 준결승에서 환상적인 왼발슛 득점포를 터뜨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의 디딤돌을 놓았던 대회도 바로 챔피언스리그다. 박지성은 맨유로 둥지를 옮긴 뒤에도 알렉스 퍼거슨 감독의 부름을 받고 챔피언스리그 무대에 꾸준히 얼굴을 내밀었다. 지난 4월30일 2007-2008 ...

      연합뉴스 | 2008.09.16 00:00

    • 허정무호, 해외파 박주영.박지성 등 특별점검

      ... 적응을 이유로 대표팀에 선발하지 않았던 허정무 감독은 한 수 아래 전력의 북한과 1차전부터 졸전 끝에 1-1로 비기면서 해외파 선수들에 대한 재점검 필요성을 느끼게 됐다. 더불어 K-리그와 월드컵 3차 예선에서 별다른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던 박주영이 해외 진출과 동시에 득점포를 터트렸지만 충분히 시간을 갖고 점검한 뒤 대표팀 재발탁 문제의 결론을 내리겠다는 게 코칭스태프의 생각이다. (파주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horn90@yna.co.kr

      연합뉴스 | 2008.09.16 00:00

    • 데뷔골 박주영, 주간 최우수선수

      프랑스 프로축구 데뷔무대에서 득점포를 터트린 박주영(23.AS모나코)이 현지 언론의 라운드별 최우수선수(MVP)에 뽑혔다. 지난 1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로리앙과 프랑스 프로축구 정규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1골1도움을 올려 모나코에 2-0 승리를 안긴 박주영은 프랑스 축구전문 사이트 막시풋(www.maxifoot.fr)으로부터 '오늘의 선수'(joueur de la journee)로 선정됐다. 막시풋은 15일 "모나코가 최근 뽑은 신입 ...

      연합뉴스 | 2008.09.15 00:00

    • 주영-지성, 주말 동반 출격 기대

      ... 확정했다"고 전했다. 박주영으로서는 소속 클럽과 감독, 지역 팬들의 기대가 큰 만큼 골 욕심까지 내야할 상황이다. 프랑스 1부리그 르 샹피오나를 거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진출을 궁극적인 목표로 세운 그는 이 경기에서 득점포까지 가동한다면 초반부터 강한 인상을 남길 수 있다. 모나코는 유망주를 영입해 빅리그 팀으로 이적시키는 '스타 사관학교' 역할을 충실히 하는 것으로도 유명해 빅리그 진출을 노리는 축구 유망주가 자주 거쳐가는 구단이기도 하다. 프랑스를 ...

      연합뉴스 | 2008.09.11 00:00

    • [프로축구] 김덕일.홍철, 2군리그 `신예 돌풍'

      ... 18세 이하 유소년 고교클럽 8개 팀이 주말리그로 왕중왕전을 벌였던 SBS챌린지 리그 13경기에서 18골을 수확하고 득점왕을 차지했던 골잡이다운 활약이다. 김덕일은 8일 인천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는 선발 출격해 후반 8분까지 뛰고도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으나 활발한 움직임으로 2-0 승리에 기여했다. `중원 사령관' 홍철은 더욱 인상적이다. 홍철은 8일 인천전에서 1-0으로 앞선 후반 10분 오른쪽을 돌파한 뒤 감각적인 왼발 슈팅으로 쐐기골을 넣었다. 챌린지리그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월드컵축구] 정몽준 "다음에는 더 잘하겠죠"

      ... =
      0...기성용(서울)과 서동현, 신영록(이상 기성용.신영록.서동현 A매치 데뷔 = 0...기성용(서울)과 서동현, 신영록(이상 수원)이 이날 경기에서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한 기성용은 후반 31분 서동현으로 교체되기 전까지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고 수원 공격수 `듀오' 신영록과 서동현도 후반에 교체 투입돼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어도 위협적인 슈팅을 보여줬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8.09.06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7일 출국…북한 벽 허물까

      ... 안착한 김두현(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과 유럽축구연맹(UEFA) 슈퍼컵 우승 기쁨을 누린 김동진(제니트), 오른쪽 풀백 주전을 굳힌 오범석(사마라FC)이 그나마 공백을 메워줬다. 이제 남은 건 최종예선 첫 상대 북한전에서 시원한 득점포를 가동하고 기분 좋은 스타트를 끊는 것. 하지만 5-4-1 전형을 구사하며 수비에 이은 역습으로 한 방을 노리는 북한은 녹록지 않은 상대다. 한국은 역대 남북대결에서 상대전적 5승6무1패로 앞서 있음에도 최근 4경기 연속 무승부 ...

      연합뉴스 | 2008.09.06 00:00

    • [월드컵축구] 이천수-김두현 '상생의 길' 찾아라

      ... 두 차례나 된다. 게다가 이번 대표팀 멤버 중 허 감독 부임 이후 치른 A매치에서 골 맛을 본 것은 지난 6월 투르크메니스탄과 3차 예선 원정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김두현 뿐이다. 4골을 넣은 박주영을 비롯해 각각 두 골씩 기록한 박지성, 설기현, 염기훈(울산), 곽태휘(전남)는 모두 빠졌다. 과연 이번에는 누가 득점포를 가동해 허정무호에 승리를 안길 수 있을 지 지켜볼 일이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hosu1@yna.co.kr

      연합뉴스 | 2008.09.04 00:00

    • 맨유, 올 시즌 첫 승…박지성은 결장

      ... 고생했던 웨인 루니와 카를로스 테베스를 선발 공격수로 내세운 맨유는 전반 32분 파트리스 에브라가 왼쪽 측면에서 찔러 준 볼을 플레처가 문전으로 쇄도하며 오른발로 밀어 넣어 처음으로 골망을 갈랐다. 플레처는 개막전 동점골에 이어 두 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1-0으로 전반을 마친 맨유는 후반에 동점을 노리는 포츠머스의 공격을 효과적으로 차단하며 한 점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냈다.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gogo213@yna.co.kr

      연합뉴스 | 2008.08.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