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8401-128410 / 147,5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잡셰어링, 고용창출보다 유지에 맞춰야"

    현재의 고용 악화는 경기침체로 인한 일시적인 일자리 감소이기 때문에 `고용창출'보다는 `고용유지'에 주력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고용창출형 잡셰어링(일자리 나누기)은 구조적인 고실업 상태에 적합하다는 설명이다. 삼성경제연구소는 16일 `불황기의 일자리 나누기 성공을 위한 제언' 보고서에서 "일자리 나누기 방식은 실업 상황, 고용불안감 정도 등에 따라 다르다"라며 "일시적 경기악화가 원인이라면 경기 회복 때 고용상황이 개선되는 만큼 고용유지를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추경예산 5조~6조 고용대책에 투입

    세출증액 18조원 이르면 금주 확정 정책팀 = 정부는 신규채용이 급감하고 구조조정으로 실업자가 급증하면서 고용시장이 날로 악화됨에 따라 일자리 지키기 및 나누기 등에 추가경정 예산 5조~6조원 투입을 추진 중이다. 16일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노동부 등 관계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올해 세수를 12조원 깎고 일자리와 민생안정, 중소.수출기업.자영업자 지원, 성장잠재력 등에 지출을 18조원 늘리는 내용의 추가경정 예산안을 이르면 금주에 확정한다.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진동수 위원장, 금융권 잡셰어링 동참 주문

    진동수 금융위원장이 금융권에 정부가 추진하는 잡 셰어링(일자리 나누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진 위원장은 은행연합회와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등 7개 금융협회장과 상견례를 갖고 금융회사들이 인턴 직원을 채용해 효율적으로 관리해달라고 말했습니다. 진 위원장은 "어려운 시기인 만큼 정부가 나서기 전에 금융회사들이 선제적으로 영업 위험을 관리하고 일자리 문제에도 신경을 써달라"며 "금융권에서 채용한 인턴이 단순히 아르바이트에 그치지 ...

    한국경제TV | 2009.03.16 00:00

  • 이한구 "인플레 위험 선진국보다 심해"

    ...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추가경정예산 편성과 관련, "지금 위기는 금융시장이 붕괴되는 것과 같이 맞물려서 돌아가는데 근본적인 접근을 하지 않고 수요자극만 해서는 오래 버틸 수 없다"며 "2, 3년 뒤에라도 제대로 된 일자리가 만들어진다는 확신을 줄 수 있는 곳에 재정을 투입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특히 이 위원장은 "추경을 자꾸 선거용으로 써먹는 것은 참 불행이라고 생각한다"며 "감사원이나 지방자치단체 등과 논의를 해 사전에 소위 누수현상이 일어나지 않도록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은행권 노사, 임금삭감 대립

    은행권 노사가 직원 임금 삭감 등의 일자리 나누기(잡셰어링) 방안을 놓고 팽팽한 줄다리기를 하고 있다. 16일 금융계에 따르면 은행연합회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은 이날 오후 3시부터 중앙 노사위원회를 열어 일자리 나누기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으나 뚜렷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사측 대표는 노조 측에 일자리 나누기에 동참하자는 차원에서 대졸 초임 20% 삭감 등의 방안을 제안했다. 그러나 금융노조 측은 경제위기로 인한 고통을 분담하는 데는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중국, 내수확대 위해 중고시장 활성화

    중국이 경기침체 극복과 내수 확대를 위해 중고 물품시장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중국 상무부는 '중고시장 유통망 개선에 관한 의견'이란 이름의 통지문을 내고 "경제발전 촉진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방정부에 중고 물품시장 발전을 촉진하라"고 지시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15일 보도했다. 상무부는 통지문에서 지방정부에 중고물품을 전문적으로 유통하는 시장을 건립하고 유통망을 표준화함으로써 이를 통해 가전제품 등 많은 상품들이 유통될 수 있도록 하라고 요구했다.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버냉키 "美경기 내년부터 회복될 것"

    ... 대공황을 깊이 연구한 학자 출신답게 버냉키 의장은 "수천개의 은행 파산을 방치하고 FRB가 돈줄을 조인 80년 전의 실수를 반복해선 안 된다"고 말했다. 세금으로 부실 금융사를 구제하는 데 대한 비판과 관련해선 "심각한 경기위축과 일자리 감소를 막기 위해 불가피한 조치였다"며 이해를 구했다. FRB는 발권력까지 동원해 은행 유동성 지원에 주력했다며 또 다른 금융위기를 막기 위해선 전반적인 금융감독 규제를 개편해야 한다는 기존 소신을 재확인했다. 자신은 금융위기가 ...

    한국경제 | 2009.03.16 00:00

  • GS, 인턴사원 650명 채용

    GS그룹이 임원 연봉 10~20 반납을 통해 650명의 인턴사원 채용에 나섭니다. GS는 일자리 창출에 적극 동참하는 차원에서 올해 계열사별로 인턴사원을 지난해 100명보다 대폭 늘린 650명을 채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인턴사원 채용을 위한 재원은 계열사별 자율적으로 임원 연봉을 10 ~ 20% 자진 반납하고, 대졸 신입사원 초임을 7 ~ 10% 삭감해 마련할 계획입니다. 그룹측은 인턴사원 근무시 성과 우수자에 대해 상당수를 정규직으로 ...

    한국경제TV | 2009.03.16 00:00

  • [리포트] 위기 극복 '절반의 성과'

    ... 반영된 것으로 볼 수 있다" 재정정책의 중요성이 강조되며 국제통화기금이 각 국 정책의 내용과 향후 필요한 사항 등을 평가한다는 데도 합의하는 등 굵직한 사안에 대해서는 이견이 없었습니다. 주요 국들은 금융 규제강화에도 뜻을 같이했고 일자리 창출, 경제 위기로 큰 피해를 입은 개발도상국을 지원하기 위한 공동 재원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2기 경제팀 수장들은 각 국의 재무장관, 중앙은행 총재들과의 만남 등을 통해 위기 극복을 위한 합의점 찾기에 주력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09.03.16 00:00

  • 문화부 산하기관 '경제 살리기' 논의

    문화체육관광부 소속기관 및 공공기관들은 16일 유인촌 장관 주재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기관장 회의에서 정부의 경제 살리기와 일자리 창출 정책에 동참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유 장관은 이날 오후 2시간여에 걸쳐 회의를 주재하면서 기관별로 진행이 느린 국정과제 등을 지적하고 "1년 단위의 평가결과를 인사에 적극 반영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회의에 참석한 문화부 관계자가 전했다. 또 유 장관은 최근 일본인 관광객이 대폭 늘었지만 원화 가치 하락에 ...

    연합뉴스 | 2009.03.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