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1-150 / 30,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태영건설 PF 사업장 60곳…대규모 정리 불가피

      태영건설의 워크아웃 결정에 따라 태영건설의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장 가운데 사업성이 부족한 곳은 정리 수순을 밟을 전망이다. 11일 금융권에 따르면 태영건설 채권단은 오는 4월까지 기업 자산부채 실사를 진행한 뒤 경영정상화 방안(기업개선계획)을 수립한다. 여기에는 PF 사업장 처리 방안도 포함된다. 지난해 3분기 말 기준 태영건설과 관련한 금융권 PF 사업장은 60곳에 달한다. 이 가운데 개발 사업 초기인 브릿지론 사업장도 18개로 ...

      한국경제 | 2024.01.11 20:11 | 오세성

    • thumbnail
      태영건설 워크아웃 개시…채권단 75% 이상 동의

      ... 관계자는 "워크아웃 개시 조건이 이미 높은 수준으로 충족됐다"고 밝혔다. 워크아웃 개시 확정과 상관없이 투표는 오늘 자정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산업은행은 내일(12일) 오전 정확한 집계결과를 발표한다. 워크아웃이 개시됨에 따라 채권단 주도로 태영건설의 사업·재무구조 개선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채권단은 최대 4개월간 채권 행사를 유예하고, 이 기간 회계법인을 선정해 자산부채 실사를 진행한다. 태영건설은 조직 및 인원 구조조정과 재무구조 개선·비용절감안을 주채권은행에 ...

      한국경제TV | 2024.01.11 19:06

    • thumbnail
      태영건설 '급한 불' 5천억원…추가 채무 발견 시 '험로' 불가피

      ... 못한 현금 수요는 계속 생길 것"…이해관계도 첨예 대립 태영건설은 워크아웃 개시로 유동성 위기에서 한숨 돌릴 수 있게 됐지만, 향후 수개월간 회사 운영 등을 위해 5천억원 이상의 자금을 확보해야 하는 과제를 떠안고 있다. 채권단과 금융당국은 태영건설이 이 자금을 기존 자구안으로 충분히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지만, 예상치 못한 돌발 자금 수요가 발생할 경우 워크아웃 진행을 둘러싼 위기감이 재고조될 수 있다. 11일 금융권과 금융당국에 따르면 태영건설 ...

      한국경제 | 2024.01.11 18:50 | YONHAP

    • thumbnail
      급한불 껐지만…태영 워크아웃에도 'PF 부실 폭탄' 위기감 여전

      ... 업체인 태영건설이 지난해 12월 말 워크아웃을 신청한 것은 서울 성동구 성수동 오피스 개발 사업과 관련된 480억원 규모의 PF 채무를 막지 못했기 때문이다. 태영건설은 이 채무를 비롯해 모두 9조5천44억원의 보증채무가 있다고 채권단에 밝혔으며, 이 가운데 2조5천259억원을 부실 가능성이 큰 우발채무로 분류했다. 문제는 PF 채무가 태영건설만의 문제가 아니라는 것이다. 건설사들은 부동산 경기가 좋을 때 사업성을 담보로 자본을 조달하는 PF를 적극적으로 활용했으며, ...

      한국경제 | 2024.01.11 18:49 | YONHAP

    • thumbnail
      '워크아웃 개시' 태영건설…사업장 정리·구조조정 등 과제 산적

      ... 구조조정도 뒤따를 전망이다. 현대건설, 대우건설, 쌍용건설 등 앞서 워크아웃을 거친 회사들도 대규모 직원 감축 등의 자구 노력을 해야 했다. 태영그룹은 기자회견에서 임직원 감원 규모에 대한 물음에 "지금 속단하기는 어렵다"며 "채권단과 실사 결과를 토대로 합의할 내용"이라고 말했다. 혹독한 과정을 거쳐 워크아웃 졸업에 성공해도 다시 워크아웃을 신청하며 '재수'를 하는 사례가 적지 않다는 점도 부담이다. 쌍용건설이 2004년 워크아웃 졸업 뒤 2013년 다시 ...

      한국경제 | 2024.01.11 18:48 | YONHAP

    • thumbnail
      우여곡절 끝 워크아웃 개시…'꼭 살려내겠다' 태영 자구책

      ... 제시한 자구계획이 앞으로 어떻게 이행될지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린다. 자산부채 실사를 거쳐 기업개선계획 이행 약정이 체결되는 오는 4월까지 자구계획이 얼마나 충실히 이행되는지가 원활한 워크아웃 절차 진행을 위한 관건이 될 전망이다. 채권단은 지난 5일 "실사를 거쳐 기업개선계획을 작성하는 3∼4개월의 기간 회사의 정상적인 운영을 위한 부족 자금은 대주주가 책임지고 부담해야 한다"며 태영 측에 강도 높은 자구안 제출을 압박했다. 지난 10일에는 "실사 과정에서 약속한 ...

      한국경제 | 2024.01.11 18:48 | YONHAP

    • thumbnail
      "경영 실패한 태영, 사재출연 당연" vs "누가 워크아웃 신청하겠나"

      ... 처리하는 제도는 크게 워크아웃과 법정관리가 있다. 워크아웃은 기업을 정상화하면서 채권자와 이해관계자를 보호하는 제도다. 법정관리의 목적은 공평한 손실 분담이다. 오너 입장에선 부실 자산만 포기하는 게 유리하다. 워크아웃이 시작되면 채권단은 채권 행사를 미루고 기업에 신규 자금을 더 투입한다. 채권단은 기업에 고통 분담을 요구한다. 태영그룹이 알짜 자산인 에코비트 등 자회사를 팔거나 담보로 맡기고, 지주사인 티와이홀딩스와 계열사 SBS 지분까지 활용하겠다고 공언한 배경이다. ...

      한국경제 | 2024.01.11 18:46 | 강현우/박종관/이인혁

    • thumbnail
      태영건설 워크아웃 개시됐지만 4월 '다시 고비'…남은 절차는

      ... 앞으로 밟아야 할 절차에 관심이 쏠린다. 일단 워크아웃은 개시됐지만 향후 실사 과정이나 4월 기업개선계획을 결의를 앞두고 더욱 큰 고비가 있을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11일 금융권에 따르면 태영건설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과 채권단은 이날 태영건설에 대한 워크아웃 개시에 합의했다. 태영그룹이 제출한 추가 자구안에 대해 채권단이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워크아웃 개시 기준인 '찬성 75%'(신용공여액 기준)를 넘긴 것으로 파악됐다. 워크아웃이 개시됨에 따라 채권단은 ...

      한국경제 | 2024.01.11 18:45 | YONHAP

    • thumbnail
      태영건설 워크아웃 개시…경영정상화 '시동'(종합)

      ... 채권금융기관은 11일 제1차 채권자협의회를 열고 투표(서면결의)를 통해 태영건설에 대한 워크아웃 개시에 합의했다. 금융당국 고위 관계자는 "워크아웃 개시 조건이 이미 높은 수준으로 충족됐다"고 밝혔다. 워크아웃은 신용공여액 기준으로 채권단 75%의 동의를 얻어야 개시되는데, 개시 조건을 훌쩍 넘어선 것으로 보인다. 산업은행은 이날 자정까지 투표를 진행한 뒤 12일 오전에 집계 결과를 발표한다. 태영건설은 지난달 28일 워크아웃을 신청한 뒤 채권단과 자구안을 두고 '줄다리기'를 ...

      한국경제 | 2024.01.11 18:41 | YONHAP

    • thumbnail
      [속보] 태영건설 워크아웃 개시…채권단 찬성 75% 넘어

      ... 채권금융기관은 이날 제1차 채권자협의회를 열고 투표(서면결의)를 통해 태영건설 워크아웃 개시에 합의했다. 채권자는 이날 자정까지 팩스나 이메일로 의사를 밝힐 수 있는데, 찬성표가 일찌감치 75%를 넘어선 것으로 보인다. 워크아웃은 채권단 75%의 동의를 얻어야 개시된다. 이와 관련해 금융당국 고위 관계자는 "워크아웃 개시 조건이 이미 높은 수준으로 충족됐다"고 말했다. 투표는 이날 자정까지 계속된다. 태영건설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12일 오전에 ...

      한국경제 | 2024.01.11 18:35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