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51-560 / 30,7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독] 더 무거워진 HMM, 새 주인 찾기 험로 예고

      ... 회장) 총 2조7000억원에 달하는 영구전환사채(CB) 및 영구신주인수권부사채(BW) 처리는 HMM을 매각하는 데 복잡한 실타래처럼 꼬여 있는 문제였다. 주식으로 전환하면 매각이 어려워지고 상환 요구를 수용하면 산업은행 등 채권단이 배임 논란에 직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산은은 ‘정공법’을 택했다. 배임 우려를 안고 매각하는 대신 당장 10월에 콜옵션(조기상환청구권) 행사 시점이 도래하는 1조원 규모의 영구 CB와 BW는 주식으로 전환하기로 ...

      한국경제 | 2023.07.14 18:13 | 박종관/하지은

    • thumbnail
      법원, 명지학원 회생계획안 최종인가

      ... 명지학원의 회생계획안을 최종 인가했다. 명지학원 측은 향후 계획안대로 회생채무변제 등을 이행하면 재무 건전성과 자본 구조가 개선되고 산하 교육 현장도 안정화할 것으로 예상했다. 현세용 명지학원 이사장은 "계획안을 차질 없이 추진해 채권단과 이해관계자들에게 신뢰를 회복하고 조기에 경영정상화를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명지학원은 2004년 '실버타운 분양 사기' 사건 등을 겪으며 파산 위기를 맞았다. 명지학원은 당시 명지대 용인캠퍼스 내 실버타운 '명지엘펜하임'을 분양·임대하면서 ...

      한국경제 | 2023.07.14 17:38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반긴축 아이콘' 치프라스 전 총리, 시리자 당수 사임

      총선 참패 책임지고 15년만에 대표직서 내려와…"새 사이클 시작할 때 왔다" 2015년 '채권단 긴축안 거부' 공약으로 집권했으나 반년만에 '백기' 2015∼2019년 그리스 총리를 지낸 알렉시스 치프라스(48) 급진좌파연합(시리자) 대표가 총선 패배의 책임을 지고 15년 만에 당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로이터, AFP 통신에 따르면 치프라스 대표는 29일(현지시간) 수도 아테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사임을 발표하며 "새로운 사이클을 시작할 때가 ...

      한국경제 | 2023.06.29 23:19 | YONHAP

    • thumbnail
      커지는 경기 둔화 우려…증시 하락 출발 전망 [증시 개장 전 꼭 알아야 할 5가지]

      ... 인상, 근로 시간 단축 등을 추진하겠다며 포퓰리즘 공약을 내놓았으나 예전만큼 큰 호응을 얻지 못했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5년 총선에서 '긴축 거부'를 내세워 유권자들의 환심을 샀지만 정작 총리 취임 후 국제채권단에 백기를 들고 더 혹독한 긴축 요구를 담은 3차 구제금융안을 받아들여 공약을 뒤집었다. '거짓말 총리'라는 꼬리표를 떼지 못한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9년 총선에 이어 올해 총선에서도 고배를 마셨다. 이태훈 기자 b...

      한국경제 | 2023.06.26 08:08 | 이태훈

    • thumbnail
      그리스 바꾼 미초타키스 총리…안정감 주는 명문가·명문대 출신

      ... 최대 야당인 급진좌파연합(시리자)을 이끄는 치프라스 전 총리는 이번 총선에서 정권 탈환을 노렸으나 지지층 결집에 실패했다. 그는 2015년 총선에서 '긴축 거부'라는 공약을 내걸고 당선됐음에도 이를 번복하고 유럽연합(EU) 채권단의 구제금융안을 받아들여 그리스 국민들의 반발을 샀다. 글로벌 불확실성 속에서 그리스 유권자들은 신뢰할 수 없는 치프라스 전 총리보다는 안정적인 이미지의 미초타키스 현 총리에게 표를 몰아줬다. 미초타키스 총리가 승리한 또 하나의 ...

      한국경제 | 2023.06.26 06:01 | YONHAP

    • thumbnail
      국가부도 겪은 그리스 국민, 경제 살려낸 미초타키스 재신임

      '유럽의 기대주' 탈바꿈한 그리스…경제성장률 2021년 8.4%, 2022년 5.9% 도청 스캔들·열차 참사 등 잇단 악재도 경제성과로 극복 '국제채권단 긴축요구 거부' 공약 부도냈던 '포퓰리즘' 야당 참패 25일(현지시간) 실시된 그리스 총선에서 키리아코스 미초타키스 총리가 이끄는 중도 우파 성향의 여당인 신민주주의당(ND·이하 신민당)이 승리한 원동력은 단연 '경제'다. 그리스 정치 명문가 출신인 미초타키스 총리는 2019년 취임 이후 ...

      한국경제 | 2023.06.26 06:01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총선, 미초타키스 총리의 신민당 압승…단독 재집권 성공(종합2보)

      ... 연금 수령액 인상, 근로 시간 단축 등을 추진하겠다며 포퓰리즘 공약을 내놓았으나 예전만큼 큰 호응을 얻지 못했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5년 총선에서 '긴축 거부'를 내세워 유권자들의 환심을 샀지만 정작 총리 취임 후 국제채권단에 백기를 들고 더 혹독한 긴축 요구를 담은 3차 구제금융안을 받아들여 공약을 뒤집었다. '거짓말 총리'라는 꼬리표를 떼지 못한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9년 총선에 이어 올해 총선에서도 고배를 마셨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미초타키스 ...

      한국경제 | 2023.06.26 04:35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2차 총선, 미초타키스 총리의 신민당 단독 재집권 유력(종합)

      ... 연금 수령액 인상, 근로 시간 단축 등을 추진하겠다며 포퓰리즘 공약을 내놓았으나 예전만큼 큰 호응을 얻지 못했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5년 총선에서 '긴축 거부'를 내세워 유권자들의 환심을 샀지만 정작 총리 취임 후 국제채권단에 백기를 들고 더 혹독한 긴축 요구를 담은 3차 구제금융안을 받아들여 공약을 뒤집었다. '거짓말 총리'라는 꼬리표를 떼지 못한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9년 총선에 이어 올해 총선에서도 고배를 마셨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미초타키스 ...

      한국경제 | 2023.06.26 01:44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25일 2차 총선…경제 회복 이끈 집권당 과반 의석 전망

      ... 수준"이라며 서민들의 생활고를 강조하는 선거 전략을 활용했지만 지난해 6월 12.1%에 달했던 물가상승률이 올해 5월에는 4.1%로 뚝 떨어지면서 이 전략은 큰 힘을 발휘하지 못했다. 치프라스 전 총리는 2015년 1월 국제채권단의 긴축 요구를 거부하겠다는 공약을 앞세워 당선됐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뒤집고 채권단의 긴축안을 수용했다. 국민에게 거짓말을 했다는 거센 비난을 받은 치프라스 전 총리는 결국 2019년 총선에서 재집권에 실패하며 대가를 치렀다. ...

      한국경제 | 2023.06.23 07:00 | YONHAP

    • ISDS 5건 더 남은 정부…'엘리엇 판정' 영향 미칠까

      ... 이를 방치해 손실을 봤다”며 1억9000만달러(약 2450억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한 상태다. 2021년 10월에는 이란계 다국적 기업 엔텍합그룹을 소유한 다야니 가문이 2015년 대우일렉트로닉스 인수에 실패한 뒤 계약금을 채권단에 몰취당하자 정부를 상대로 935억원 규모의 ISDS 소송을 제기했다. 개인투자자가 우리 정부를 상대로 낸 ISDS도 진행 중이다. 2020년 중국인 투자자 민모씨는 국내에서 수천억원을 대출받은 뒤 이를 갚지 않아 담보를 상실하자 ...

      한국경제 | 2023.06.21 18:29 | 권용훈/김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