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7761-287770 / 372,5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獨, BPㆍ엑슨모빌 등 정유사 5곳 담합 고발

      독일이 정유업계의 가격담합에 칼을 빼들었다. 26일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독일의 담합규제국은 영국의 BP를 비롯해 엑슨모빌 로열더치셸 코노코필립스 토탈 등 5곳의 글로벌 정유사를 가격담합 혐의로 고발했다. 이들 정유사의 유럽 시장 점유율은 65%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독일 당국이 정유사를 고발한 것은 최근 유럽 내 기름값이 원유 가격 하락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달 들어 국제유가는 배럴당 10달러 넘게 떨어졌지만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임기훈

    • 부산저축銀 차명대출 6000억 정·관계로 샜다

      ... 향방을 좇고 있으며 이 중 일부가 은진수 전 감사원 감사위원(50) 등에게 흘러들어간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이명박 대통령과 지난 대선 캠프 시절부터 인연을 쌓은 은 전 감사위원을 부산저축은행에서 수억원대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이르면 이번 주말 소환할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이 입수한 차명 차주들의 대출금 내역에 따르면 미회수 대출금 중 일부에서 '수상한 흐름'이 포착됐다. 부산저축은행 구모 이사(불구속 기소)는 형 두 명을 차명 차주로 끌어들여 '돌려막기'를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이고운

    • 보스니아 내전 특급전범 믈라디치 체포돼

      ... 믈라디치가 최장 7일 내 ICTY로 인도될 것”이라고 밝혔다. 보스니아 내전 당시 보스니아 내 세르비아계 스르푸스카 공화국(RS)군사령관이던 믈라디치는 스레브레니차에서 이슬람계 주민 8000명을 학살하는 등 이른바 인종청소를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으나 잡히지 않았었다.그는 고란 하지치와 더불어 보스니아 내전 특급 전범 중 잡히지 않은 두 '거물'로 분류됐다.세르비아 정부는 지난해 10월 믈라디치에 대한 현상금을 100만유로에서 1000만유로로 높이는 등 그의 검거에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mincho

    • 해적 아라이에 사형, 나머지 3명 무기징역 구형

      삼호주얼리호 석해균 선장에게 총을 난사해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는 소말리아 해적 마호메드 아라이에게 사형이 구형됐다. 또 아라이와 함께 삼호주얼리호를 납치했다가 우리 군에 생포된 해적 3명에게는 모두 무기징역이 구형돼 배심원과 재판부의 판단이 주목된다. 부산지검 공안부(최인호 부장검사)는 27일 오전 부산지법 301호 법정에서 열린 국민참여재판 최종변론에서 아라이에게 해상강도살인미수와 강도살인미수 등 8가지 혐의를 적용하며 사형을 선고해달라고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檢, 김영편입학원 압수수색…수십억 횡령·도박 의혹

      ... 임의로 사용한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다. 검찰은 특히 김 회장이 빼돌린 회삿돈으로 카지노를 하는 등 도박자금으로 탕진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편입 실적을 부풀리기 위해 유명 사립대인 A대학교 등에 로비를 벌인 혐의도 받고 있다. 학원 측은 혐의와 관련해 "학원에서는 전혀 모르는 일이며 현재로서는 할 말이 없다"고 밝혔다. 검찰은 압수물 분석이 끝나는 대로 김 회장과 회사 관계자들을 차례로 소환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횡령 자금의 사용처를 확인하는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임도원

    • '이사비 2억ㆍ카드대금 1억' 금감원 前간부 영장

      광주지검 특수부(김호경 부장검사)는 27일 보해저축은행 검사 과정에서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수억대 뇌물을 받은 혐의(특정범죄 가중 처벌법상 뇌물)로 금융감독원 전 부국장 이모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2007~2009년 서울 강남의 아파트 구매자금 2억원과 현금ㆍ신용카드 대금 1억3천600만원을 보해저축은행 측으로부터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당시 2급 검사역으로 보해저축은행 검사팀장을 맡았으며 지난해 1급으로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프로축구 한 경기에 승부조작 대가 1억원 이상

      ... 대해 수사해야 한다며 선수들을 소환통보했다"고 밝혔다. 대전시티즌은 당시 포항전에서 0대 3으로 패했다. 같은 날 1억원을 받은 골키퍼 성모씨가 소속된 광주FC는 부산아이파크와 벌인 부산경기에서 1대0으로 졌다. 승부조작 혐의로 구속된 브로커가 검찰 설명처럼 스포츠토토를 이용한 것이었다고 가정하면 스포츠 토토 상품의 하나로 점수를 맞춰야 하는 기록식보다는 승무패를 맞히는 프로토(승부식)였을 가능성이 크다. 프로토는 대상경기 중에 2개 이상을 선택해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승부조작 가담 대전시티즌 선수 4명 체포

      ... 이들은 체포되기에 앞서 구단 관계자와 함께 정오쯤 지검으로 스스로 출두해 수사를 받고 있다. 검찰이 신병을 확보한 선수들은 포지션별로 각각 1명씩으로 구속된 대전시티즌 미드필더 박모(26)씨로부터 돈을 받고 승부조작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4월 '러시앤캐시컵 2011' 대회 중 열린 1개 게임에서 미드필더 박씨가 승부조작 브로커에게서 받은 1억2천만원을 체포된 선수 4명에게 나눠 전달한 정황을 포착했다. 검찰은 승부조작이 벌어진 경기를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아내살해' 대학교수 공범 내연녀 귀국의사

      27~28일 입국할 듯..지난 3일 해외로 도피, 현재 호주에 머물러 대학교수 강모(53)씨가 이혼소송 중이던 아내 박모(50)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구속된 가운데 공범인 강씨의 내연녀 최모(50)씨가 해외로 도피했다가 경찰 조사를 위해 곧 귀국할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지난 3일 아랍에미리트로 출국해 유럽을 거쳐 현재 호주에 머물고 있는 최씨가 국내에 있는 아들을 통해 귀국의사를 밝혀왔다고 27일 말했다. 최씨의 귀국시점은 27일 ...

      연합뉴스 | 2011.05.27 00:00

    • 황우여 "저축은행 사태 필요시 국정조사"

      황우여 한나라당 원내대표는 저축은행 사태와 관련해 "정치권에서도 필요시 국정 조사를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황 원내대표는 주요당직자회의에서 "놀랍게도 감사원 현역 감사위원이 저축은행 사건에 연루된 혐의가 나타나 국민들이 걱정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한나라당 의원 35명이 6월 임시국회에서 저축은행 사태의 국정조사를 실시할 것을 촉구한데 이어 여당 원내사령탑도 이같은 입장을 밝히면서 국정조사가 이뤄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유미혜기자 ...

      한국경제TV | 2011.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