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131-288140 / 374,7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檢, 김광수ㆍ은진수 재산 가압류

      ...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우진)는 부산저축은행 비리 관련, 구속기소된 김광수 금융정보분석원 원장과 은진수 전 감사원 감사위원에 대해 대검찰청 중앙수사부가 신청한 추징보전 청구를 받아들였다고 2일 밝혔다. 추징보전은 범죄 혐의자가 유죄 확정 이전에 불법행위로 얻은 수익을 처분하거나 제삼자에게 빼돌리지 못하게 하려고 임시로 묶어두는 조치다. 재판부는 "추징할 상당한 이유가 있고 향후 집행이 곤란해질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법원의 결정으로 가압류된 ...

      연합뉴스 | 2011.08.02 00:00

    • "아기 장난감 중고로 판다 속이고 돈만 챙겨"

      광주 북부경찰서는 2일 인터넷 중고물품 거래 사이트에서 유아용품을 싸게 판다고 속여 100여 명을 상대로 1천여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사기)로 김모(24)씨에 대해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 김씨는 지난 5월17일 한 포털 사이트 중고물품 거래 카페에 '아기 장난감을 판매하겠다'는 글을 올린 후 돈만 송금받고 물건은 보내지 않는 수법으로 총 103명에게서 1천218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경찰에서 "아이 분유 값과 생활비를 벌려고 ...

      한국경제TV | 2011.08.02 00:00

    • "앗…10배나 더 많이 줬는데"…환수 가능할까

      ... 냈다. 경찰은 은행 폐쇄회로TV와 남겨진 연락처 등을 토대로 이 남자의 신원을 확인했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2일 "은행의 실수가 분명하지만 고객이 더 많은 돈을 환전받은 사실을 알고도 돌려주지 않았다면 점유이탈물 횡령 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관계자는 "돈을 받아간 고객의 고의성이 입증되지 않으면 처벌은 물론 회수도 힘들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홍콩으로 출국한 이 남자가 귀국하는 대로 경찰서로 불러 정확한 내용을 파악할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11.08.02 00:00

    • 훔친 차로 경찰과 추격전…'무서운 10대'

      차를 훔친 10대가 경찰의 추격을 받으며 40㎞가량을 도주하다가 결국 붙잡였다. 충북 단양경찰서는 2일 승용차를 훔쳐 무면허 상태로 운전하며 경찰 검문에 불응하고 도주한 혐의(절도 등)로 이모(18)군을 불구속 입건했다. 이군은 1일 오후 5시5분께 충북 제천시 서부동의 한 노상 주차장에서 열쇠가 꽂혀 있는 소나타Ⅲ 승용차를 훔쳐 단양군 단양읍 상진리까지 40㎞를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차량 절도 신고를 접수한 경찰이 추격에 나서자 ...

      연합뉴스 | 2011.08.02 00:00

    • "심야 취객상대 퍽치기 일삼은 20대 구속"

      부산 사하경찰서는 2일 심야에 상습적으로 취객을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강도상해)로 박모(20)씨 등 또래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들은 지난달 22일 오전 2시쯤 부산 사하구 괴정동 B약국 앞에서 만취한 채 귀가하는 최모(49)씨를 마구 때려 전치 6주의 상처를 입히고 108만원 상당의 금품을 빼앗는 등 모두 4차례 이른바 '퍽치기' 범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중학교 동창인 이들은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이 ...

      한국경제TV | 2011.08.02 00:00

    • [특징주]코데즈컴바인, 검찰 압수수색 소식에 급락

      ... 업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김주원)는 지난달 12일 서울 동대문구 장안동 코데즈컴바인 본사에서 압수수색을 벌였다. 이번 검찰 수사는 금융감독원이 이 회사의 '대주주 대량보고 의무 위반'(소유주식변동보고의무위반) 혐의에 대해 고발하면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지난달 12일 본사에 대한 압수수색이 진행된 것은 맞다"면서도 "다만 압수수색 이후 여전히 관련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구체적인 내용을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압수수색 영장 발부 ...

      한국경제 | 2011.08.02 00:00 | hms

    • "폭행에 못이겨 동거남 찌른 20대녀 검거"

      강원 강릉경찰서는 1일 동거남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살인)로 강모(28.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강씨는 이날 오후 7시56분께 강릉시 주문진읍 신모(50)씨가 운영하는 모 차량용품 판매점 안에서 신씨가 자신을 폭행하자 신씨가 가지고 있던 흉기를 빼앗아 신씨를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수년 전부터 신씨와 동거 중이던 강씨는 평소에도 가정폭력에 시달렸으며, 이날도 말다툼 중 신씨가 자신을 흉기로 ...

      한국경제TV | 2011.08.02 00:00

    • 대구지검, 주가조작ㆍ자금횡령 27명 적발

      대구지검 서부지청은 코스피 상장사를 인수한 뒤 주가조작으로 번 돈을 횡령한 혐의(특경법상 횡령 등) 등으로 이 업체의 전 대표이사 C(43)씨 등 13명을 구속 기소하고 전 이사 P(43)씨 등 10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2일 밝혔다. 검찰은 또 이 업체의 실제 사주 N(43)씨 등 4명을 지명수배하는 한편 불법 사채업자들이 포탈한 세금 45억원을 추징하도록 국세청에 통보했다. N씨 등은 2006년께 성서공단내 코스피 상장회사인 도어락 제조업체 ...

      연합뉴스 | 2011.08.02 00:00

    • 대법 "담합해도 공정위 고발 없으면 처벌못해"

      담합행위에 가담했어도 공정거래위원회가 고발하지 않으면 처벌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이인복 대법관)는 경쟁사들과 설탕 가격을 담합한 혐의(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된 CJ에 대해 공소를 기각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재판부는 "공정위가 공정거래법위반 행위자 중 일부만 고발한 경우에는 효력이 나머지 위반자에게도 미친다고 볼 수 없다"며 "공정위가 고발 대상에서 제외한 CJ에 대한 공소제기는 ...

      연합뉴스 | 2011.08.02 00:00

    • "외국인 근로자 숙소 들어가 노트북 훔쳐"

      경남 김해중부경찰서는 2일 외국인 근로자들의 숙소에서 상습적으로 금품을 턴 혐의(절도)로 조모(25.무직)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조씨는 7월 9일 오전 10시30분께 김해시 주촌면 망덕리에 위치한 중국인 근로자 려모(31)씨의 숙소 출입문 자물쇠를 절단기로 자르고 들어가 노트북컴퓨터와 현금 등을 훔치는 등 7차례에 걸쳐 외국인 근로자 숙소를 중심으로 800여만원 어치의 금품을 턴 혐의를 받고 있다. 조씨는 훔친 노트북 컴퓨터를 외국인들에게 ...

      한국경제TV | 2011.08.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