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8941-298950 / 349,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영해.EEZ침범 나포 중국어선 6척 강제퇴거

    ... 중국선적 53t급 유자망 어선 요대중어 15002호 등 2척을 영해침범 조업으로 나포해 억류했다. 또 18-19일에는 소흑산도 남서방 37km 해상에서 중국선적 71t급 유자망 어선 요대연어 15010호 등 4척을 EEZ 어업법 위반혐의로 나포했다. 해경은 영해침범 어선은 각 1천만원, EEZ 침범 어선에는 각 250만원 등 모두 3천만원의 담보금을 추징하고 이날 출항시켰다. 목포해경은 올 현재까지 43척의 중국어선을 나포해 담보금 5억4천100만원을 추징했으며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김운용씨 IOC위원직 자진사퇴

    ... 부위원장은 지난 1986년부터 재임해온 IOC 위원직마저 잃으면서 국제 스포츠계에서 공식적으로 사라지게 됐다. 김운용 부위원장이 자진 사퇴한 것은 오는 7월 IOC 총회에서 제명될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동료 IOC 위원들에 의해 축출되는 불명예를 피하기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라는 분석이다. 김 위원장은 지난해 체육단체 공금을 개인적으로 유용한 혐의로 구속 기소돼 대법원 확정 판결에 따라 징역 2년,추징금 7억8800만원의 형량이 확정돼 복역 중이다.

    한국경제 | 2005.05.21 00:00 | 유영석

  • 케냐, 백인농장주-마사이족 갈등으로 긴장

    아프리카 동부의 케냐에서 살인 혐의로 체포된 한 영국계 백인농장주가 석방된 것과 관련, 마사이족이 집단 농성을 벌이겠다고 압박하는 등 이 사건으로 인한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AP 보도에 따르면 마사이족 지도급 인사들은 지난 18일 석방된 백인농장주 토머스 처먼딜레이(37)를 당국이 다시 체포하지 않을 경우 리프트 밸리 중간지역에 위치한 그의 소이삼부 농장에 조만간 마사이족들이 무단침입, 농성을 할 것이라고 20일 으름장을 놓았다. 처먼딜레이는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외신들 "김운용씨 IOC부위원장 사임"

    공금 횡령 등 혐의로 징역 2년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김운용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이 IOC 부위원장직에서 사임했다고 20일 소식통들이 전했다. 스위스 로잔의 IOC 본부가 이 사실을 이날 중 확정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IOC 집행위원회는 지난 2월 윤리위원회의 보고서와 함께 김 부위원장에 대한 제명 권고안을 채택, 오는 7월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IOC 총회에서 권고안이 처리될 예정이었다. IOC의 한 소식통은 김 부위원장이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가수 김지훈씨 엑스터시 투약 혐의 기소

    서울중앙지검 마약ㆍ조직범죄수사부는 20일 마약류인 엑스터시를 투약하고 대마초를 피운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가수 김지훈(32)씨를 불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12월 말 일본 요코하마의 한 클럽에서 엑스터시 한 알을 투약하고, 올 1월초 서울 자택에서 대마초 0.5g을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5.05.20 00:00

  • thumbnail
    박주선 前 의원 기구한 정치인생

    박주선 전 민주당 의원이 긴 법정공방 끝에 '자유의 몸'이 됐다. 박 전 의원은 16대 국회에서 국정감사 증인 채택과 관련해 잘 봐달라는 청탁과 함께 현대그룹으로부터 3000만원을 받은 혐의(특가법상 뇌물)로 기소돼 옥살이를 하는 등 곡절을 겪은 끝에 20일 서울고법 형사4부(이호원 부장판사)에서 열린 대법원 파기환송심에서 최종적으로 무죄판결을 받은 것이다. 이로써 박 전 의원은 옷로비의혹사건과 나라종금 사건,현대건설 비자금 사건 등 자신을 구속으로 ...

    한국경제 | 2005.05.20 00:00 | 이재창

  • "10대 3명 억울한 `살인범 옥살이'…국가 배상"

    ... 설명했다. 재판부는 "경찰관들의 직무상 불법행위로 인한 손해를 국가가 배상할 책임이 있는 만큼 조군에게 1천만원, 한군과 이군에게 각각 1천500만원 등 모두 7천100만원을 배상하라"고 덧붙였다. 조군은 2001년 9월 강도 혐의로 체포돼 조사받던 중 2000년에 발생한 2건의 살인사건 범인으로 몰리면서 가혹행위를 견디다 못해 허위자백을 했고, 친구 한모·이모군을 공범으로 지목했다. 그러나 조군 등 3명은 검찰 조사 과정에서 살인사건 범행을 부인했으며 1, ...

    연합뉴스 | 2005.05.20 00:00

  • '전경폭행' 살인미수죄 검토..울산플랜트노조원 20명 검거나서

    ... 17일 울산시 남구 부곡동 SK㈜ 울산공장 주변에서 시위대를 막던 서울 4기동대 소속 김모 수경(23)이 헬멧이 벗겨진 무방비 상태인데도 노조원들이 쇠파이프 등으로 집단 폭행한 것과 관련,폭행에 가담한 노조원들에게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은 이에 따라 별도의 특별수사대를 편성해 언론에 보도된 사진 등 각종 자료 판독에 나서는 등 폭행에 가담한 20여명의 노조원들을 가려내 검거에 나서기로 했다. 경찰은 또 SK울산공장 ...

    한국경제 | 2005.05.20 00:00 | 하인식

  • 박주선 前의원 파기환송심 무죄선고

    서울고법 형사4부(이호원 부장판사)는 20일 `현 대비자금' 3천만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박주선 전 민주당 의원에 대한 파기환송심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현대건설로부터 3천만원을 받은 사실은 인정되나 대법원 판단처럼 직무와 대가관계가 없는 것으로 보이는 만큼 이같이 선고한다"라고 밝혔다. 박씨는 2000년 1∼4월 나라종금 안상태 사장에게서 청탁과 함께 2억5천만원을 받고 2000년 9월 현대비자금 3천만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됐으며 ...

    연합뉴스 | 2005.05.20 00:00

  • 피노체트, 뇌졸중으로 입원

    ... 이 측근은 피노체트의 증세가 다른 때보다 심각하다고 말했으나 대변인인 길레르모 가린은 그의 상태가 어느 정도인지 아직 알 수 없다고 밝혔다. 피노체트는 고령으로 건강이 좋지 않은 상태로 특히 최근 수년간 뇌졸중과 당뇨병 등으로 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그는 지난 73-90년 집권 당시의 각종 인권유린 혐의로 법원에서 재판을 받고 있으며 건강을 이유로 판결이 지연돼 왔다. (산티아고 로이터ㆍAP=연합뉴스) faith@yna.co.kr

    연합뉴스 | 2005.05.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