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8231-318240 / 371,8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글인터넷주소 등록" 420억 챙겨

      경기지방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17일 KT(한국통신)를 사칭, 한글인터넷주소를 싼값에 등록해준다고 속여 400여억원대의 수수료를 챙긴 혐의(사기 등)로 인터넷광고대행업체 K사 대표 김모(50)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텔레마케터 130여명을 고용, 지난 2003년 4월부터 작년 10월까지 전국의 중소기업 3만900여곳에 전화를 걸어 'KT인데 중소기업 육성정책으로 저렴한 가격에 한글인터넷주소를 등록해준다'고 속인 뒤 수수료 명목으로 ...

      연합뉴스 | 2006.01.17 00:00

    • 日 닛케이 하락세..라이브도어 쇼크(9:35)

      ... 닛케이지수가 이틀 연속 하락하고 있다. 17일 오전 9시35분 현재 닛케이지수는 전일 대비 150.07P(0.92%) 하락한 16,117.96를 기록 중이다. 니혼게이자이는 신흥기업시장인 마더스에 상장된 라이브도어가 증권거래법 위반 혐의로 도쿄지검의 조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투자 심리를 냉각시키고 있다고 전했다. 충격이 소프트뱅크 등 관련주들로 확산되고 있다고 설명.소프트뱅크는 3.2% 급락했다. 개장 직후 외국인 매물이 쏟아져 나온데다 심리적 ...

      한국경제 | 2006.01.17 00:00 | serew

    • 술취한 엄마때문에 90일된 아기 질식

      서울 중랑경찰서는 17일 90일된 자신의 아들을 질식해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곽모(39ㆍ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곽씨는 15일 밤 11시30분께 서울 중랑구 면목동 자신의 안방에서 90일된 자신의 아들이 큰소리로 우는 것이 듣기 싫고 화가 난다는 이유로 아들의 입과 코를 손으로 눌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곽씨는 며칠째 남편 김모(41)씨가 집에 들어오지 않자 혼자서 술을 마신 상태에서 옆에 있는 아들이 ...

      연합뉴스 | 2006.01.17 00:00

    • [美로비스트 아브라모프 불법 로비혐의로 체포] '로비 쓰나미' 뒤숭숭

      잭 아브라모프(48)라는 미국의 거물 로비스트가 불법 로비 혐의로 체포되면서 미국 정가에 때 아닌 '쓰나미'가 일고 있다. 스캔들에 연루된 미국 의회 의원만 40명에 달한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현역 국회의원에 대한 대폭 물갈이 여론도 고조되고 있다. 공화당의 톰 딜레이 하원의원은 다수당 대표 자리를 공식 포기했고,아브라모프로부터 기부금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정치인들은 이를 반납한다고 발표하느라 부산을 떨고 있다. 대형 로비 업체가 곧 문을 닫을 ...

      한국경제 | 2006.01.16 11:01 | 장규호

    • [美로비스트 아브라모프 불법 로비혐의로 체포] 로비스트 3만5천여명 등록

      미국의 거물 로비스트에겐 어떤 스포츠용품 업체의 광고처럼 '불가능,그것은 아무 것도 아니다(Impossible is nothing)'란 말이 딱 들어맞는다. 미국 내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이슈와 분쟁 해결에도 충분히 동원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파워는 최근 들어 로비스트로 변신하는 워싱턴 정·관계 인사들이 늘어나면서 더욱 커지고 있다. 미국 시민단체인 퍼블릭시티즌에 따르면 1998년부터 2004년까지 전직 국회의원들...

      한국경제 | 2006.01.16 10:57 | 장규호

    • 검찰 "윤씨, 전직 마사회장과 돈거래"

      ... 검찰은 윤씨가 다른 사기 행각을 벌이는데 윤 전 회장을 이용했다는 첩보와 군장성 출신인 윤씨가 마사회장이 되는 데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소문 등에 대해서도 확인 중이다. 윤 전 회장은 용역업체로부터 정기적으로 금품을 받은 혐의(특가법상 뇌물)로 구속기소돼 작년 11월 항소심에서 징역 2년6월에 추징금 1억3천500여만원을 선고받고 대법원에 상고한 상태이다. 이와 함께 검찰은 윤상림씨가 대형건설사인 P사 고위 임원들과 접촉해 비리를 저지른 정황을 잡고 ...

      연합뉴스 | 2006.01.16 00:00

    • 중국 원정 장기이식 알선 적발

      인터넷에 장기이식수술 안내사이트를 개설해 간암 말기환자 등을 모집한 후 중국원정 장기이식수술을 알선하고 수수료를 챙겨온 브로커들이 적발됐다. 서울경찰청 외사과는 16일 중국 원정 장기이식수술을 알선한 혐의(장기등이식에관한법률 위반)로 장기매매 알선 사이트 운영자인 목사 고모(46)씨를 구속하고 또다른 알선 사이트 운영자인 김모(49)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고씨는 2004년 7월께 인터넷에 해외 원정 장기이식수술을 소개하는 ...

      연합뉴스 | 2006.01.16 00:00

    • 상장사 명의 도용 400억 대출 사기단 구속

      인천지검 특수부(권성동 부장검사)는 16일 국내 상장 기업의 명의를 도용해 외국 기업과 짜고 무역거래를 하는 것처럼 속여 해외 유명 은행들로부터 400억원대의 대출금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이모씨(50) 등 금융사기단 5명을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 등은 2003년 9월부터 2004년 5월까지 ㈜팬택,유성기업㈜ 등 국내 상장기업과 홍콩의 시노트레이드 아시아 사이에 무역거래를 위장해 홍콩 스탠다드차타드은행(SCB)으로부터 미화 3868만달러를 ...

      한국경제 | 2006.01.16 00:00 | 김병일

    • 대구은행, 5천만원 이상 거래내역 정부 보고

      ... 금융기관에서 동일인 명의로 이뤄지는 현금거래(현금 지급.영수)의 합산액이 5천만원 이상인 경우 거래내역을 재정경제부에 보고하도록 하는 제도다. 이 제도는 금융기관의 주관적 판단에 따라 자금세탁 의심이 있는 거래만 보고하도록 하는 현재의 혐의거래 보고제도를 보완한 것이다. 그러나 금융실명법상 실명확인이 생략되는 공과금 등의 수납.지출과 100만원 이하의 무통장입금 및 원화 100만원 상당의 외화환전은 보고기준 금액 합산에서 제외된다. 이와함께 고객알기제도는 금융기관이 ...

      연합뉴스 | 2006.01.16 00:00

    • 불법 음악파일로 `돈벌이' 하면 형사처벌

      ... 고소당하면 약식기소 이상의 형사처벌을 받게된다는 것이다. 반면 영리 목적 없이 개인적으로 이용하거나 가정 또는 이에 준하는 한정된 범위 안에서 이용하는 경우에는 저작권법 27조가 규정한 `사적 이용을 위한 복제'로 인정돼 무혐의 처분된다. 이에 따라 저작권 보호 대행업체인 `노프리'가 블로그를 통해 불법음원을 배포하거나 공유한 혐의로 지난해 고소한 네티즌 1만3천여명 대부분이 처벌을 면할 것으로 보인다. 함께 고소된 다음과 네이버 등 ISP업체의 경우 ...

      연합뉴스 | 2006.0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