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131-14140 / 20,2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듀2' 최준영X정시현, 9일 안산 와스타디움 팬 사인회 개최

      ... 사인회를 연다. 또 경기 중 하프타임에는 공연을 펼친다. 최준영은 소속사를 통해 “경기를 관람하며 최선을 다하는 선수들을 응원하고, 또 특벼한 이벤트에도 참여?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안산 그리너스 FC는 2017년부터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게 된 신생팀이다. 현재 9개의 팀들과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다. 안산 그리너스는 9일 오후 7시 부산 아이파크와 경기를 치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텐아시아 | 2017.09.07 16:48 | 손예지

    • 이동국 노장투혼, 눈에 핏줄 터졌던 속사정

      ... 분위기를 완전히 우리 쪽으로 가져오는 데에는 크게 성공했다.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동국은 이번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9·10차전을 앞두고 소집된 신태용 호(號) 1기 가운데 가장 주목을 받은 선수였다.38살이라는 적지 않은 나이에도 최근 K리그에서 보여준 녹슬지 않은 경기력을 바탕으로 3년 만에 대표팀에 승선한 이동국을 향한 기대도 컸다.신태용 감독은 이동국을 단순히 `군기반장` 역할로 뽑지 않았음을 분명히 했으나 실제로 소집 이후 이동국은 대표팀의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데 ...

      한국경제TV | 2017.09.06 12:19

    • 고요한, “예전 실수 다신 없다”고 했는데...축구팬들 '발끈'하게 한 이유

      ... 원정에 와서 너무 힘든 시간이 있었다"면서 "우연치 않게 다시 우즈베키스탄 원정을 하게 됐는데 후회 없는 경기를 하고 싶다. 예전 실수를 잘 생각해 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고 각오를 전했다.이어 고요한은 "5년 동안 K리그에서 경험을 많이 쌓았고, 더 성숙해졌다. 감독님이 주문한대로 플레이를 한다면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철순이 형이 경고누적이다. 내가 뛸지 안 뛸지는 감독님이 판단하겠지만, 측면 수비수로 뽑혔기에 잘 생각하고, 준비하고 ...

      한국경제TV | 2017.09.06 11:16

    • thumbnail
      '노장의 힘' 염기훈 "박지성·이영표 형한테 배웠던 것처럼"

      ...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 A조 마지막 라운드 우즈베키스탄과 경기에서 후반 18분 교체 출전했다. 2015년 6월 16일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미얀마와 경기 이후 태극마크를 달지 못한 염기훈은 K리그를 대표하는 측면 공격수 자격으로 신태용 감독의 부름을 받고 대표팀에 합류했다. 이날 경기에서도 선발로 출전하진 못했지만 30분가량의 시간 동안 자신의 가치를 입증했다. 염기훈은 권창훈을 대신해 그라운드를 밟은 뒤 전성기 못지않은 ...

      한국경제 | 2017.09.06 09:10 | 김나정

    • 이란 시리아 덕에...韓 월드컵 본선 진출에도 '실망'만 가득한 이유

      ... 축구 팬들은 “pete**** 이란-시리아 경기 끝나지도 않았는데 자력진출한듯한 헹가래 그리고 신태용의 반성없이 신나있는 소름돋는인터뷰 보니까 더 암걸리겠더라” “crow**** 이번에 떨어져야 했었다. 너무 형편없었다” “k365**** 이건뭐냐? 신태용 바꾸라고 난리인데.. 저사람들만의 리그인듯..꼭 형편없는 실력을 가진 선수와 감독이 우즈벡과 비기고 , 이란이 시리아와 비겨줘서 간신히 본선에 올라가서 고맙다고 하는건가..” “band**** 진짜 ...

      한국경제TV | 2017.09.06 09:03

    • thumbnail
      삼성 스마트TV 있으면 PC 없이도 '아프리카TV' 본다

      ...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대회인 'ASL 시즌4'가 시작돼 게임 애호가들은 삼성 스마트TV를 통해 4K 초고화질(UHD)로 생생하게 이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이 외에도 스타크래프트, 리그오브레전드(LOL) 등 아프리카TV를 통해 방송되는 글로벌 인기 게임의 프로·아마추어 리그전과 수만 명의 BJ들이 진행하는 신규 게임의 플레이 영상을 실시간 감상하는 것도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이달 중에 우리나라와 미국, ...

      한국경제 | 2017.09.06 06:25 | YONHAP

    • thumbnail
      오반석 결승골…제주유나이트, 광주FC에게 1:0으로 승리

      오반석이 결승골을 장식하며 제주유나이트가 K리그 클래식에서 승점 3점을 기록해 2위를 달성했다. 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제주유나이트는 광주FC와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방문경기’를 치렀다. 이날 경기는 지난 5월 제주가 ‘2017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 경기일정으로 인해 미뤘던 13라운드경기였다. 제주는 이 경기에서 오반석의 결승골로 1-0으로 이겼다. 현재 ...

      스타엔 | 2017.09.03 01:23

    • 중국이 차려준 월드컵 밥상 못 받아먹은 신태용호, 무승부 아쉬울 뿐

      ... 보여주지 못한 것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다. 장현수와 구자철이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을 비교적 훌륭하게 해내며 빌드 업 중심에 섰지만 측면 크로스나 상대 페널티지역 안으로 찔러주는 정확한 패스가 뜻대로 통하지 않은 것이다. 현재 K리그 클래식 선두 팀 전북에서 잔뼈가 굵은 이재성이 이란 수비수들에게 밀려나며 볼 키핑에 어려움을 겪었고 권창훈이 황희찬과의 연계 플레이를 시도하는 것도 어려움을 느낄 정도였다. 벤치에서 대기중인 염기훈이나 이근호를 과감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

      한국경제TV | 2017.09.01 15:44

    • [한국 이란] 신태용 감독, 베스트11 `대거 변화` 묘수는?

      ... 전의 공격 라인은 황희찬(잘츠부르크)과 손흥민(토트넘), 이재성(전북)이 맡았고, 중원은 권창훈(디종),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 장현수(FC도쿄)가 포진했다.특히 K리그 클래식에서 선두를 달리는 전북의 수비라인 주축인 김민재가 이번 이란전을 통해 A매치 데뷔전을 치르게 됐고, 중국 슈퍼리그에서 좋은 활약을 펼치는 김영권(광저우)에게 주장을 맡기며 힘을 실어줬다. 수비진은 김진수(전북), 김영권(광저우), 김민재(전북), 최철순(전북)이 포백 라인을 ...

      한국경제TV | 2017.08.31 21:07

    • thumbnail
      온스테이지 라이브, 음악·미술 경계 허문다...키라라·씨피카·애런 등

      ... 시각을 동시에 자극할 예정이다. 온스테이지는 이날 공연의 이날 공연의 라인업으로 전자음악가 키라라와 씨피카, 뮤지션리그 애런을 선정했다. 공연과 함께 생중계되는 '아시아 디바:진심을 그대에게' 전시는 1960~70년대 가요계를 사로잡은 ... 뮤지션이다. 지난해 혜성처럼 나타난 일렉트로닉 뮤지션이다. 영국 패션잡지 데이즈드(Dazed)가 ‘이달의 K팝’으로 선정하고, BBC 라디오 DJ Emily Dust가 추천하는 등 해외에서 먼저 개성과 재능 넘치는 ...

      텐아시아 | 2017.08.29 09:20 | 김수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