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39,9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융노조 파업, 국책·시중銀 대조…'부산이전' 산은 참여율 72%(종합)

    ... 금감원에 따르면 인터넷 뱅킹, 모바일 뱅킹, 영업점 전산망 등 전산시스템은 모든 은행에서 정상적으로 가동됐다. 오프라인 영업점의 경우 일부 은행들은 파업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불편 가능성을 고객들에게 사전안내했다. 금융노조는 여전히 5.2% 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하며 오는 30일 2차 총파업을 예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16 18:21 | YONHAP

  • thumbnail
    [토요칼럼] 인플레이션 시대, 월급의 소중함

    ... “50억원이 과연 한창 젊은 나이에 은퇴까지 할 만한 돈인가?” 계산해보니 큰돈이긴 했다. 한국 임금 근로자의 월평균 소득은 2020년 말 기준 320만원. 연봉으로는 3840만원이다. 50억원을 은행에 넣어두고 연 2%의 ... 겪겠지만, 세대 간 빈부격차는 어느 정도 해소되지 않겠느냐는 기대가 나온다. 투자 광풍의 시기에는 하찮게만 보였던 근로소득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생각해볼 시간이 된 셈이다. 이미 하락세가 시작된 서울의 아파트값은 앞으로 더 떨어질 ...

    한국경제 | 2022.09.16 17:42 | 유창재

  • thumbnail
    금융노조 총파업에도 대구 각 은행 점포 정상 영업

    ... 어제 하루 동안 평소보다 20% 더 많은 고객이 방문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은행을 방문한 시민 한영현(67)씨는 "파업을 하는지도 모르고 은행에 왔는데 큰 불편 없이 평소처럼 업무를 봤다"고 말했다. 이날 금융노조는 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들어갔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파업에는 약 9천807명이 참가했고 파업 참여율은 전체 직원 대비 9.4% 수준이다. 특히 영업점포가 많은 5대 시중은행의 파업 참여율은 0.8%에 그쳤다. /연합...

    한국경제 | 2022.09.16 15:16 | YONHAP

  • thumbnail
    금융노조 6년 만에 총파업…'금융대란'은 없었다 [종합]

    ... 집회와 행진에는 금융노조 집행부와 39개 지부 조합원 등 1만3000여 명이 참가했다. 양대노총 위원장 및 산하 조직 산별·연맹 위원장,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도 함께했다. 금융노조는 5.2%의 임금 인상률과 근로시간 단축(주 4.5일 근무제 1년 시범 실시),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했다.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은 "점포와 고용을 줄이고 주주 ...

    한국경제 | 2022.09.16 14:41 | 차은지

  • thumbnail
    금융노조 총파업 1만3천명 광화문→용산 행진…교통혼잡 극심(종합)

    임금인상·근로시간 단축 등 요구…30일 2차 총파업 예고 6년 만의 총파업에 나선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이 16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대규모 집회를 한 뒤 용산 대통령 집무실 인근 지하철 4호선 삼각지역까지 가두행진했다. 집회와 행진에는 금융노조 집행부와 39개 지부 조합원 등 1만3천여 명이 참가했다. 양대노총 위원장 및 산하 조직 산별·연맹 위원장,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도 함께했다. 금융노조는 5.2%의 임금 인상률과 근로시간 ...

    한국경제 | 2022.09.16 14:16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은행권 파업참가율 9.4%…전산·영업점 정상 운영"

    ... 가동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오프라인 영업점 역시 모든 은행에서 정상 영업 중이나 각 은행이 파업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불편 가능성을 고객에게 사전 안내 중이라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한편 금융노조는 5.2% 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하며 이날 총파업에 돌입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6 14:10 | 차은지

  • thumbnail
    거리로 나선 금융노조…'임금인상·4.5일 근무제' 요구

    ... 만의 총파업에 나선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이 16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집회에는 금융노조 집행부와 39개 지부 조합원 등 1만3천여 명이 참가했다. 금융노조는 5.2%의 임금 인상률과 근로시간 단축(주 4.5일 근무제 1년 시범 실시),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했다.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은 "점포와 고용을 줄이고 주주 배당에 ...

    한국경제TV | 2022.09.16 12:20

  • thumbnail
    금융당국 "은행권 파업참가율 9.4%…전산·영업점 정상 운영"

    ... 영업점 전산망 등 전산시스템은 모든 은행에서 정상적으로 가동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오프라인 영업점 역시 모든 은행에서 정상 영업 중이나, 각 은행이 파업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불편 가능성을 고객에게 사전 안내 중이라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금융노조는 5.2% 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하며 이날 총파업에 돌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16 12:10 | YONHAP

  • thumbnail
    평균 연봉 1억인데…금융노조 대규모 집회로 광화문 교통혼잡

    ... 개최했다. 집회에는 금융노조 집행부와 39개 지부 조합원 등 1만3000여명이 참가했다. 양대노총 위원장 및 산하 조직 산별·연맹 위원장,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도 함께했다. 금융노조는 5.2%의 임금 인상률과 근로시간 단축(주 4.5일 근무제 1년 시범 실시), 점포폐쇄 시 사전 영향평가제도 개선, 임금피크제 개선, 금융 공공기관 혁신안 중단, 산은 부산 이전 중단 등을 요구했다.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은 "점포와 고용을 줄이고 주주 ...

    한국경제 | 2022.09.16 11:38 | 조아라

  • thumbnail
    노동장관 "이중구조, 노동시장 고질병…노동법 다층화가 대안"(종합)

    ... "이중구조는 우리 노동시장의 해묵은 과제"라며 "70년간 유지돼 온 공장법 시대의 현재 고용노동 시스템은 시스템 안의 근로자들만 두텁게 보호해 임금, 복리후생, 고용안전성 등의 측면에서 격차를 확대하고 노동시장 양극화를 초래했다"고 지적했다. ... 간담회에는 부산·경남에 있는 중소 규모 조선사 4곳의 협력사 노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담당 업무와 임금 수준, 근로 시간, 원청과의 거래 환경 등에 대해 연구회 측과 대화를 나눴다. 연구회 좌장인 권순원 숙명여대 교수는 "정부에 ...

    한국경제 | 2022.09.16 11: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