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431-10440 / 12,8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학점이수제 도입의 전제조건

    ... 회계학/경영학/경제학 등 관련 과목을 일정 수준 이상 이수해야 응시할 수 있도록 한 것이 대표적인 예이다. 학점이수제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학점이수제의 도입 목적을 명확히 하는 것이 선행되어야 한다. 왜냐하면 학점이수제는 기본적으로 타율에 의한 학습을 강요하는 것으로서 자기주도학습이라는 최근의 트렌드에 역행하고, 학점이수제의 주된 대상이 이미 일정 교육을 마친 직장인이나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다. 학점이수제의 도입은 학점이수제가 도입되던 초기의 취지를 ...

    The pen | 2007.08.03 15:42

  • 이승엽, 4타수 무안타…안타 행진 마감

    ... 진구구장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방문경기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출장한 뒤 연타석 삼진을 포함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지난 달 24일 요코하마전부터 계속된 안타 행진이 9경기에서 멈춰고 시즌 타율은 0.264(종전 0.267)로 떨어졌다. 이승엽은 1회 초 2사 1루에서 야쿠르트의 좌완 선발 투수 후지이 슈고의 시속 137㎞ 짜리 바깥쪽 직구에 그대로 삼진으로 물러났고 4회에도 선두타자로 나와 바깥쪽 낮은 슬라이더에 헛방망이를 ...

    연합뉴스 | 2007.08.03 00:00

  • KIA 최희섭, 욕심 버리고 적응 `척척'

    ... 타구여서 타격감이 상당히 올라왔음을 입증했다. 한때 메이저리그에서 뛰던 최희섭은 강타자의 위용을 되찾으며 KIA의 중심타자 역할을 100% 해내고 있다. 지난 달 12일 늑골 부상에서 회복돼 1군에 올라온 최희섭은 14경기에서 타율 0.364(55타수 20안타), 타점 16개로 펄펄 날았다. 4사구 5개를 얻었고 삼진을 7개 밖에 당하지 않을 정도로 선구안도 나아졌다. 최희섭이 타격감을 찾은 것은 욕심을 버린 덕분이다. 미국보다 유인구를 많이 던지는 한국프로야구에 ...

    연합뉴스 | 2007.08.01 00:00

  • 이승엽, 3타수 1안타 1득점

    ... 홈을 밟아 올 시즌 52번째 득점을 올렸다. 4회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6회에는 상대 구원 투수 요시미 유지(29)로부터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9회 초 4번째 타석에선 좌익수 플라이 아웃됐다. 시즌 타율은 0.264(334타수 88안타)로 큰 변화가 없었다. 요미우리는 선발 가네토 노리히토(23)가 4회까지 7안타 3실점하며 흔들린데다 대만 우투수 장치엔밍 등이 추가 실점하는 바람에 요코하마에 1-5로 졌다. 요코하마 선발 구도는 ...

    연합뉴스 | 2007.07.31 00:00

  • 이병규 역전승 기반 동점타… 이승엽도 1안타 1득점

    ... 희생플라이로 올 시즌 25번째 타점을 올리긴 했지만 2-3으로 끌려가던 7회 초 무사 만루의 황금 찬스에서 헛스윙 삼진 아웃되며 기회를 살리지 못하는 바람에 아쉬움을 남겼다. 이병규는 9회 동점타로 5타수 1안타를 기록하며 시즌 타율은 0.253(288타수 73안타)로 조금 떨어졌다.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은 7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하며 득점도 추가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이승엽은 이날 나가노 올림픽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

    연합뉴스 | 2007.07.31 00:00

  • 이승엽, 나흘 만에 홈런 폭발…시즌 19호

    ... 미치토를 상대로 풀카운트 대결 끝에 한가운데로 몰린 7구째 145km 직구를 놓치지 않고 받아쳐 그라운드 한가운데를 가르는 비거리 135m짜리 대형 솔로 아치를 그렸다. 이승엽은 이날 4타수 2안타, 1타점, 2득점으로 시즌 타율을 0.263(종전 0.261)으로 끌어 올렸다. 이승엽은 3-0으로 앞선 1회 첫 타석에서 중전안타를 치고 나가 후반기 개막 이후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하는 쾌조의 타격감을 뽐낸 뒤 아베 신노스케의 홈런에 홈을 밟았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7.07.29 00:00

  • 이승엽 1안타 1도루..이병규 내야 안타 2개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이 후반기 개막 후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벌였고 이병규(33.주니치 드래곤스)는 내야 안타 2개로 타율을 약간 올렸다. 이승엽은 28일 도쿄돔에서 계속된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 카프전에서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1안타, 1도루를 기록했다. 24일 요코하마전부터 5경기 연속 안타를 때렸으나 타격감은 완전치 않아 보였다. 0-0이던 2회 1사 후 첫 타석에 들어선 ...

    연합뉴스 | 2007.07.28 00:00

  • 이승엽, 4경기 연속 안타

    ...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홈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출장해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승엽은 지난 24일 요코하마와 후반기 첫 경기부터 4경기 연속 안타를 뽑으면서 향상된 타격감을 이어갔다. 시즌 타율은 0.261(326타수 85안타)을 유지했다. 이승엽은 세번째 타석까지 히로시마의 우완선발 하세가와 마사유키에 꽁꽁 묶였다. 이승엽은 팀이 2-0으로 앞서가던 1회 말 바깥쪽 포크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3회 2사 1루에서도 ...

    연합뉴스 | 2007.07.27 00:00

  • 이승엽.이병규, 나란히 1안타

    ... 타격감을 조율했다. 이승엽은 27일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홈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출장해 4타수 1안타를 기록, 지난 24일 요코하마와 후반기 첫 경기부터 4경기 연속 안타를 뽑았다. 시즌 타율은 0.261(326타수 85안타)을 유지했다. 이승엽은 세번째 타석까지 히로시마의 우완선발 하세가와 마사유키에 꽁꽁 묶였다. 이승엽은 요미우리가 2-0으로 앞선 1회 말 바깥쪽 포크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3회 2사 1루에서도 ...

    연합뉴스 | 2007.07.27 00:00

  • 이승엽 18호 홈런…"부상 깔끔하게 털어냈습니다"

    ... 홈으로 불러들였다. 전날 3타점에 이어 이날 4개를 보탠 이승엽은 시즌 49타점을 기록했다. 이승엽은 1회 첫 타석에서 요코하마 우완선발 데라하라 하야토로부터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5회에는 3루 파울플라이,7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다. 5타석 3타수 1안타를 때린 이승엽은 타율을 0.261로 약간 올렸다. 요미우리는 홈런만 4방을 몰아치는 가공할 파워를 앞세워 13-7로 대승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7.25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