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481-10490 / 12,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니치 이병규, 인터리그 최다안타 '깜짝' 1위

    ... 마린스의 후쿠우라 가즈야와 함께 최다 안타 공동 1위를 달리고 있다. 한국에서 최다 안타 타이틀만 4차례나 가져갔던 '안타왕' 이병규가 인터리그에서 물 만난 고기 마냥 모처럼 안타 생산 능력을 자랑하고 있는 셈이다. 이병규는 타율 0.406(32타수13안타)으로 교류전 타격 랭킹 6위에 올랐다. 센트럴리그 타자 가운데서는 최고다. 0.242까지 떨어졌던 시즌 타율도 0.271까지 회복했다. 그는 최근 4경기에서 4차례나 한 경기에 2안타를 몰아치며 타격감을 ...

    연합뉴스 | 2007.06.01 00:00

  • 추신수, 7경기 연속 2안타…김선우, 3이닝 7실점

    ...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피츠버그 산하)와 방문경기에 지명타자 겸 3번타자로 선발출장,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4회 좌전 안타, 9회 중전 안타를 터뜨렸다. 1회와 7회에는 모두 뜬 공으로 물러났다. 최근 10경기 타율 0.386를 기록할 만큼 타격감이 좋은 추신수는 타율을 종전 0.261에서 0.268까지 끌어올렸다. 한편 프레스노 그리즐리스의 우완투수 김선우(30)는 라운드락 익스프레스(휴스턴 산하)전에 선발등판해 3이닝 동안 홈런 1개 포함 ...

    연합뉴스 | 2007.06.01 00:00

  • 이승엽, 4경기 연속 안타… 이병규는 또 2안타

    ... 신노스케의 중전 안타와 데이먼 홀린스의 볼넷으로 1사 만루 찬스를 만든 뒤 대타 야노 겐지의 좌월 만루 홈런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이어 8회 3점을 보태 7-3으로 승리하며 3연승을 내달렸다. 이승엽은 8회 1루 직선타로 물러났고 시즌 타율은 0.271을 유지했다. 이병규는 도요하시구장에서 벌어진 라쿠텐 골든 이글스전에서 4타수2안타를 터뜨렸다. 23일 지바 롯데전 이후 7경기 연속 안타에 시즌 14번째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다. 그는 2회 좌익수 뜬공으로 ...

    연합뉴스 | 2007.05.31 00:00

  • 이승엽 12호 홈런 '쾅' ‥ 소프트뱅크전 선제 솔로

    ... 뿜었다. 이승엽은 30일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와 인터리그 경기에 1루수 겸 4번타자로 선발 출장,시즌 12호 솔로홈런을 터뜨리는 등 3타수 2안타 1타점을 올리며 팀의 6-2 승리를 이끌었다. 이승엽의 시즌 타율은 0.265에서 0.271로 조금 올라갔고 요미우리는 센트럴리그 선두를 지켰다. 한편 인터리그에서 방망이가 살아난 이병규(주니치 드래곤스)는 라쿠텐 골든 이글스전에 중견수 겸 7번타자로 선발 출장,6경기 연속 안타를 휘둘렀다. ...

    한국경제 | 2007.05.30 00:00 | 김경수

  • '5월의 사나이' 이승엽 12호 홈런포(종합)

    ... 11일만에 홈런을 기록했다. 첫 타석인 1회에는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난 이승엽은 4회말, 8경기만에 홈런포를 재가동 했다. 이승엽은 이날 6회에도 안타를 추가해 시즌 16번째 멀티히트로 3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 종전 타율(0.265)을 2할7푼1리까지 끌어 올렸다. 요미우리는 8회말 공격에서 대거 4점을 뽑으며 9회초 2점을 만회한 소프트뱅크를 6-2로 눌렀다. 한편 교류전들어 폭발적인 타격감을 과시하고 있는 주니치 이병규(33)는 6경기 연속안타를 ...

    한국경제 | 2007.05.30 00:00 | saram001

  • thumbnail
    이승엽 12호 홈런포 도쿄돔에 시원한 아치그려

    ... 7구째를 밀어쳐 좌월 솔로포로 연결했다. 2-3 풀카운트에서 130km짜리 슬라이더를 끝까지 기다렸다 걷어올린 것이 주효했다. 이승엽은 이날 6회에도 안타를 추가해 시즌 16번째 멀티히트로 3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 종전 타율(0.265)을 2할7푼1리까지 끌어 올렸다. 요미우리는 8회말 공격에서 대거 4점을 뽑으며 9회초 2점을 만회한 소프트뱅크를 6-2로 눌렀다. 한편 이병규는 라쿠텐 이글스전에서 2회말 1사에서 그라운드 왼쪽을 가르는 2루타를 ...

    한국경제 | 2007.05.30 00:00 | saram001

  • 이승엽, 홈런포 재가동…시즌 12호

    ... 보냈고 오가사와라는 데이먼 홀린스의 희생플라이에 홈을 밟아 2점째를 올렸다. 이승엽은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공에 허리를 맞아 출루한 뒤 대주자 스즈키 다카히로와 교체됐다. 1회에는 투수 앞 땅볼을 기록했다. 이승엽의 시즌 타율은 종전 0.265에서 0.271로 조금 올라갔고 8회 4점을 보탠 요미우리는 9회 2점을 내줬지만 승리를 지켜 2위 주니치를 1.5 경기 차로 제치고 센트럴리그 선두를 지켰다. 한편 인터리그에서 방망이가 살아난 이병규(주니치 드래곤스)는 ...

    연합뉴스 | 2007.05.30 00:00

  • 최희섭 엔트리 제외…당분간 1군 동행

    ... 안정을 취하면서 상대 투수들의 구질을 파악하도록 이 같이 배려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 아시아 지역 예선에 나갈 야구 대표팀 예비 엔트리 55명의 명단에 포함되지 않았던 최희섭은 한국 무대 복귀 후 3경기에 출장했지만 타율 0.143(14타수 2안타)에 그쳤다. 한편 KIA는 부진했던 신인 투수 양현종(19)의 1군 등록을 말소하고 퇴출한 래리 서튼 대체 외국인 투수인 펠릭스 안토니오 로드리게스(35)를 1군으로 불러 올렸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홈런 1위' 양준혁, 8년만의 태극마크 가능할까

    ... 한국프로야구를 대표하는 간판타자이자 예비 엔트리 선수 중 최고령인 양준혁은 그동안 드림팀이 8번 출범하는 동안 딱 한번 태극 마크를 달았었다. 1999년 서울에서 열렸던 아시아선수권대회였다. 외야수로 뽑혔던 그는 당시 타율 0.231(13타수3안타)을 때리고 1타점을 올리는 데 그쳤다. 1년 후배인 이종범(KIA)을 필두로 박재홍(34.SK), 이병규(33.LG), 김동주(31.두산),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 등이 단골로 드림팀에 뽑혔지만 양준혁은 ...

    연합뉴스 | 2007.05.28 00:00

  • 이병규, 4경기 연속 타점…이승엽도 2안타

    ... 1타점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2경기 연속 2안타이자 시즌 12번째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또 23일 지바 롯데전부터 4경기 연속 타점으로 시즌 19타점째를 수확했다. 7회에는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0.261(180타수47안타)로 약간 올랐다. 주니치는 지난해 일본시리즈에서 패권을 내줬던 니혼햄과 시즌 첫 대결에서 2-6으로 패해 설욕에 실패했다. 한편 이승엽(31.요미우리 자이언츠)은 이날 도쿄돔에서 벌어진 오릭스 ...

    연합뉴스 | 2007.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