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401-23410 / 24,6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박세리, 3관왕 향해 힘찬 출발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개인기록 3관왕 및 3개국 내셔널 타이틀 석권을 향해 힘차게 출발했다. 박세리는 17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마컴의 앤구스글렌골프장(파72. 6천385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 브리티시오픈에 이어이번 대회까지 3개국 내셔널타이틀 석권도 달성하게 된다. 박세리는 이날 샷에 안정감이 돋보였고 특히 어프로치샷을 대부분 그린에 올려놓았을 뿐 아니라 버디 7개를 모두 1퍼트로 잡아내 최근의 퍼팅 불안에서 완전히 해소된 모습을 ...

    연합뉴스 | 2001.08.17 09:25

  • [LPGA] 박세리, 1라운드 공동선두

    박세리(24. 삼성전자)가 3개국 내셔널 타이틀 석권을 향해 순조롭게 출발했다. 박세리는 17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마컴의 앤구스글렌골프장(파72. 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캐다디언오픈(총상금 120만달러) 1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 7개를 골라내며 7언더파 65타를 뿜어내 로지 존스(미국)과 공동선두로 나섰다. 이로써 박세리는 98년 US오픈과 이달초 브리티시오픈에 이어 3개국 내셔널타이틀이 걸린 대회 우승에 ...

    연합뉴스 | 2001.08.17 06:24

  • 박세리, 17일 새벽 1시20분 티오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캐나디언 여자오픈(총상금 120만달러) 1라운드에서 박세리(24.삼성전자)가 17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1시20분 티오프한다. 15일(한국시간) 대회본부가 확정한 1라운드 조편성에 따라 강력한 우승후보인 박세리는 홈그린의 돈 코 존스(캐나다), 뎁 리처드(미국)와 한조로 출발한다. 시즌 첫승에 애타는 김미현(24.KTF)은 이에 앞서 16일 오후 9시50분 제니 리드백, 셰리 터너와 함께 10번홀에서 1라운드를 ...

    연합뉴스 | 2001.08.15 15:00

  • 이정연, 내년 시즌 LPGA 풀시드권 획득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2부 투어인 퓨처스투어에서 활동중인 이정연(22.한국타이어)이 내년 시즌 정규 투어 풀시드를 확보했다. 이정연은 14일 새벽(한국시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모건타운의 파인스골프장(파72)에서 끝난 퓨처스 투어 베티푸스카클래식 최종 3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쳐 합계 2언더파 214타로 공동 17위에 올랐다. 이로써 이정연은 상금 1113달러를 보태 4만8272달러로 상금랭킹 3위에 오르며막판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

    연합뉴스 | 2001.08.14 14:31

  • LPGA 한희원, '신인왕 보인다'

    한희원(23.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신인왕 타이틀 굳히기에 들어갔다. 한희원은 13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에서 끝난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에서 8언더파 ... 박세리(24.삼성전자)와 99년 김미현(24.KTF)이 2년 연속 신인왕에 오른 뒤 지난해 도로시 델라신(미국)에 자리를 내줬던 한국 선수들의 신인왕 탈환이 점차 가시화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1.08.13 14:47

  • [LPGA] 박세리 공동 27위 그쳐...워드 우승

    박세리(24.삼성전자)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에서 공동 27위에 그친 가운데 웬디 워드(미국)가 LPGA 54홀 최저타와 언더파 기록을 동시에 세우며 우승했다. 또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공동 2위에 올라 지난주 박세리에게 내줬던 상금1위를 되찾으며 뜨거운 상금왕 레이스를 이어갔다.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 6천279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박세리는 버디 5개, ...

    연합뉴스 | 2001.08.13 07:33

  • [LPGA] 박세리 공동 27위 그쳐...워드 우승

    박세리(24.삼성전자)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에서 공동 27위에 그친 가운데 웬디 워드(미국)가 대회 최저타 기록을 세우고 우승했다.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 6천279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박세리는 버디 5개, 보기 1개로 4타를 줄이는데 그쳐 3라운드합계 8언더파 208타로 한희원(23.휠라코리아)과 공동 27위에 머물렀다. 반면 전날 ...

    연합뉴스 | 2001.08.13 07:12

  • [LPGA] 박세리, 6언더파 공동 26위 상승

    박세리(24.삼성전자)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최종라운드에서 공동 26위로 상승, 막판 추격에 불을 붙였다. 전날 4언더파 공동 38위였던 박세리는 13일 밤(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 6천279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13일새벽0시 현재 8번홀까지 버디 2개를 잡아 합계 6언더파로 공동 26위를 달리고 있다. 2라운드까지 17언더파 127타로 단독 선두를 ...

    연합뉴스 | 2001.08.13 02:31

  • 美LPGA 웬디스대회서 한국 선수들 동반 부진...소렌스탐.웹 우승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대회(총상금 100만달러) 2라운드에서 한국선수들이 부진한 가운데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카리 웹(호주)이 우승권에 포진했다. 전날 공동 11위로 한국 선수 중 가장 좋은 성적을 ... 박세리(24.삼성전자)가 140타로 공동 38위에 그친 반면 소렌스탐과 웹은 공동 3위와 5위로뛰어오른 상황이다. 12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 6천279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박지은은 버디와 ...

    연합뉴스 | 2001.08.12 10:12

  • [LPGA] 한국선수들 무난한 출발...박세리는 부진

    박지은(22)과 김미현(24.KTF) 등 한국 선수들이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대회(총상금 100만달러) 첫날 무난하게출발한 가운데 박세리(24.삼성전자)는 공동 61위로 부진했다. 11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뉴올버니의 뉴올버니골프장(파72. 6천279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박지은은 버디 7개, 더블보기 1개로 5언더파 67타를 쳐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 카리 웹(호주) 등 8명과 함께 공동 11위가 됐다. ...

    연합뉴스 | 2001.08.11 0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