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771-287780 / 314,2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30억 상당 히로뽕 밀수 적발

    인천공항세관은 15일 30억 상당의 히로뽕(메스암페타민)을 밀수입한 혐의(마약관리규정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김모(44.부산)씨를 붙잡아 검찰에 넘겼다. 세관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3일 오후 중국국제항공을 이용, 중국 옌타이(煙台)에서 입국하면서 히로뽕 1㎏을 가방과 몸 속에 숨겨 들여온 혐의다. 세관 관계자는 "히로뽕 1㎏은 올들어 한번에 적발된 분량으로는 최대"라며 "검찰이 밀수 경로와 마약밀수 조직과의 연계여부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美주교단, 성학대 사제 신도접촉 금지.성직 유지 결정

    ... 채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공식적인 구속력은 앞으로 교황청의 승인을 받은 뒤 발효된다. 주교단은 당초 14일 오전까지는 성학대 유죄가 인정된 사제에 대해 `즉각' 추방키로 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결국 이를 `영구적' 추방으로 바꾸었다. 이는 성학대가 인정되지만 늙거나 쇠약한 사제와 혐의에 대해 본인들이 부인, 사법적 판결을 기다려야 하는 경우 등을 고려한 결정으로 보인다. (댈러스 AP.AFP.dpa=연합뉴스) choibg@yna.co.kr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전국 무대 부녀자 납치 성폭행 3인조 검거

    전국을 돌며 여교사 등 전문직 여성을 연쇄적으로 납치해 강도강간 행각을 벌여온 일당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 경주경찰서는 15일 20여차례에 걸쳐 전문직 여성을 상대로 3억8천만원 상당을 빼앗고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등)로 최모(30.무직.경남 사천시 정동면)ㆍ박모(24.무직.부산시 서구 남부민동)ㆍ서모(34.무직.부산시 사하구 괴정동)씨 등 3명을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 등은 지난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동생 살해한 형 긴급체포

    강원도 동해경찰서는 15일 어머니를 모시는 문제로 다툼을 벌이다 동생을 살해한 혐의(살인)로 최모(43.서울시 중랑구 면목동)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이날 오전 1시 15분께 동해시 송정동 어머니(62)집에서 어머니를 모시는 문제로 말다툼을 하다 집으로 돌아가는 동생(41.동해시 송정동)을 전화로 불러 되돌아 오는 것을 집밖에서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다. 최씨는 범행직후 택시를 타고 달아나 강릉시 강동명 정동진의 한 모텔에 숨어있다가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부시 "파 테러범은 과격한 살인마들"

    ... 테러분자들의 위협이 계속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라면서 "미국민과 다른 사람들을 해치기 위해 모든 수단을 동원하는 테러분자들에 대해 미국이 전쟁을벌이고 있다는 사실을 생생하게 일깨워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9.11 미국 테러 배후혐의자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끄는 테로 조직 알 카에다가 이번 차량폭탄 공격의 배후인지는 확인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필립 리커 국무부 부대변인은 콜린 파월 국무장관이 사건 직후 페르베즈 무샤라프 파키스탄 대통령에게 전화를 걸어 이번 ...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LG전자, 인도서 불공정경쟁 혐의로 고발당해

    LG전자가 인도시장에서 냉장고 용량을 허위로 발표해 소비자들을 속였다는 혐의로 경쟁업체들에 의해 고발당했다고 인도 이코노믹타임스가 13일 보도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미국의 대표적인 가전업체인 월풀 등 2개사는 LG전자가 자사의 냉장고 용량을 실제보다 높게 기재했다며 인도당국에 불공정 경쟁혐의로 고발했으며 LG전자는 다음달 7일 이에 대해 소명절차를 거칠 예정이다. 월풀 등은 LG전자가 냉장고의 용량을 11-14% 가량 높게 발표했다고 밝혔으며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프리즘] 자살방조미수 혐의 '주모자 여대생 구속'

    서울지검 형사3부(한상대 부장검사)는 14일 인터넷을 통해 동반자살을 권유했다가 실행에 옮기지 못한 혐의(자살방조 미수)로 여대생 K씨(19)를 구속했다. 검찰이 자살을 권유했다가 미수에 그친 행위를 문제삼아 주모자를 구속한 것은 이례적인 경우다. 검찰에 따르면 K씨는 올해 6월 D사가 운영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에 개설된 고민상담 카페 게시판을 통해 자살을 암시하는 글을 게시한 뒤 이를 보고 e메일을 보낸 회원 5명에게 구체적인 자살 방법을 언급하며 ...

    한국경제 | 2002.06.14 00:00

  • 불법체류 혐의 입국거부자 400여명

    월드컵 대회 중 경기관람을 빙자해 입국한뒤 국내에 불법체류할 것으로 판단돼 입국이 거부된 외국인이 40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법무부 인천공항출입국사무소에 따르면 지난달말 월드컵 개최후 중국인 200여명을 비롯, 나이지리아인 63명, 방글라데시인 62명 등 400여명이 신분과 입국목적이 불분명해 입국이 거부당했다. 특히 13일 중국과 터키의 경기를 앞두고 지난 12일부터 200여명의 중국인과 중국동포들은 월드컵 입장권을 소지...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野 텃밭서 40% 득표한 무소속 이재용 후보]

    ... 95년 민선시장 낙선 이후 지역에서 잊혀진 인물인 데 반해 이 후보는 민선 남구청장을 두차례 연임하면서 퇴폐업소 일소,미군기지 이전 등 굵직굵직한 성과를 이뤄냈기 때문이다. 또 선거를 1개월여 앞두고 문희갑(文熹甲) 시장이 수뢰 혐의로 전격적으로 구속된 것을 지켜본 시민들 사이에 청렴성과 도덕성을 겸비한 이 후보가 호감을 산 것도한 요인으로 분석되고 있다. 그러나 이 후보가 관선 대구시장과 내무장관 경력을 가진 조 후보를 맹추격할수 있었던 배경에는 한나라당에 우호적인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의령군 기초의원 후보 옥중 당선]

    ... 후보가 구속된 가운데 치러진 선거에서 성모(49) 후보가 옥중 당선됐다. 성후보는 658표를 획득, 300표를 얻은 전후보를 358표차로 제치고 당선됐다. 그러나 전후보와 성후보는 지난 6일 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 위반혐의로 구속됐고 선거운동마저 중단됐다. 성씨는 지난 4월17일 마산의 모금융기관에서 군의원 출마의사를 밝힌 전씨에게출마 포기를 조건으로 3천만원을 건네 후보자를 매수한 혐의다. 이들은 금품전달 이후 출마포기를 약속했던 전씨가 후보로 ...

    연합뉴스 | 2002.06.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