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231-288240 / 311,5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불량녹용' 불법유통, 21명 적발

    부적합 판정을 받은 `불량녹용'을 불법으로 시중에 유통시킨 제약회사 대표와 수입업자 등 21명이 경찰에 적발됐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25일 H제약 대표 유모(37)씨 등 4명을 약사법등 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박모(37)씨 등 12명을 불구속입건하는 한편 달아난 S제약 대표 이모(42)씨 등 5명을 수배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999년 1월부터 캐나다와 미국.러시아.중국 등으로부터 녹용 21t(시가 45억여원) 가량을 수입, 품질검사에서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펄 기자 납치용의자, 작년 미국서 피소..뉴스위크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의 데니얼 펄 기자의 납치.살해를 주도한 용의자인 아메드 오마르 사에드 셰이크가 지난 1994년 외국인 납치기도 혐의로지난해 미국 연방대배심에 의해 기소된 전력이 있다고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24일보도했다. 이 잡지는 영국 태생의 이슬람 과격운동원인 사에드가 94년 인도에서 미국인 1명 등 서방 여행자 4명의 납치기도 사건과 관련해 지난해 11월 연방대배심에 의해 비밀리에 기소됐다고 전했다. 8년전 납치기도 사건 발생 당시 인도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제주지사, 도지사 성 추행 주장 법적 대응

    우근민(禹瑾敏)제주지사는 제주여민회와 모여성단체장 고모씨의 도지사 성추행 기자회견과 관련, "고씨를 상대로 여성부의 성 희롱사건 조사가 끝난뒤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우 지사는 25일 오후 성 추행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주장된 도지사 집무실에서기자회견을 갖고 " 이 사건은 현직 지사의 이미지를 실추시키고 정치적인 타격을 주기위해 왜곡 조작된 정치적 음해 사건"이라고 반박했다. 우 지사는 "제주도를 대표하는 현직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관세 30억 포탈 30대 구속

    대구본부세관은 25일 중국산 고추를 수출용 재료로 수입한 뒤 일부를 시중에 불법으로 유출시켜 30억원의 관세를 포탈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경북 김천시내 S식품 대표 이모(36)씨를구속하고 달아난 D냉장 대표 이모(38)씨를 수배했다. 세관에 따르면 이들은 2000년부터 2년동안 60여차례에 걸쳐 중국산 고추를 `수출용 원재료'로 쓴다고 들여온 뒤 이 중 560t(시가 40억원)을 빼돌려 서울과 대구등지의 상인들에게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안현실의 '산업정책 읽기'] 표준의 정치경제학

    ... 표준에 선을 긋지 않겠다는 요지의 발언을 하고 이에 대한 비판이 쏟아지자 지난 한주동안 정통부는 이를 수습하느라고 바빴다. 양 장관이나 정통부는 사전에 이런 반응을 전혀 예측하지 못했을까. 양 장관이 동기식에 애착을 가졌다는 혐의(?)는 접어두고 어찌됐건 IMT-2000 관련 기존정책의 잘잘못을 일단 유보해 보자.이런 순수한 조건에서 양 장관의 발언을 음미해 보면 주목할 만한 대목이 하나 있다. "기업이 알아서 할 일이다." 지금까지의 정부논리로 보면 무책임하기 ...

    한국경제 | 2002.02.24 17:28

  • [Focus] 미국주가 '반등史' 재연될까

    ... 각 회사들은 서로 금융상의 약점들을 보완해줬다. 엔론이 최근 사용했던 방법도 이것이다. 30년대 가장 커다란 사건중 하나가 거대 에너지업체인 미들웨스트 유틸리티스의 파산이었다. 이때 뉴욕증권거래소의 리처드 휘트니 회장도 사기혐의로 구속됐다. 비교적 완만한 거품이 60년대 후반에 발생했다가 70년대초 붕괴됐다. 당시 "니프티 50"이라 불리던 대형 우량주는 산산조각났다. 부실회계가 또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미 증권거래위원회(SEC)는 결국 대형 회계법인 ...

    한국경제 | 2002.02.24 17:25

  • [한경 데스크] 자금줄의 '대반란' .. 이봉구 <부국장대우 산업부장>

    ... 사실 보통 문제가 아니다. 확대재생산을 위한 투자 재원을 빼앗기는 것은 물론 온갖 비리의 온상이 된다. 요즘 세간을 떠들썩하게 하고 있는 각종 게이트들에는 거의 예외없이 굵직한 정치인의 이름이 오르내린다. 대선자금 불법모금 혐의를 받고 있는 이석희 전 국세청 차장은 미국법원에서 신병 인도 문제가 논의되는 등 나라 전체가 국제적 망신도 당하고 있다. 중요한 것은 기업들이 세금 바치듯 내는 정치자금도 따지고 보면 근로자들이 밤새워 일한 땀의 결실이란 점이다. ...

    한국경제 | 2002.02.24 17:19

  • "냅스터 소송" 새로운 전기 맞아

    ... 불법적인 공모에 개입됐다는 명확한 증거를 냅스터가 제시할 경우 소송자체를 무효화시킬 수도 있다"고 말했다. 또 "5대 음반사들이 최근 두개의 합작법인을 설립해 디지털음악서비스를 시작한 것은 디지털음악시장을 장악하려는 반독점 위반 혐의가 짙다"고 덧붙였다. 퍼텔은 "소송이 무효화될 경우 음반사들은 반독점위반 활동을 수정한 이후에야 다시 냅스터를 제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향후 메이저 음반사들의 반독점 위반 혐의가 입증될 경우 지난해말 시작된 이들 ...

    한국경제 | 2002.02.24 14:47

  • '인터넷 탈세' 뿌리 뽑는다 .. 사이버 카드깡 등 탈루혐의땐 세무조사

    ... 활성화됨에 따라 올해부터 인터넷을 이용한 탈세 감시를 강화키로 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24일 "인터넷의 확산으로 이를 이용한 새로운 탈루행위가 점차 늘어나는 추세"라며 "전자상거래에 대한 체계적인 정보수집 시스템을 구축하고 탈루 혐의가 있는 불성실 기업에 대해서는 세무조사를 벌이겠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인터넷상 거래로 불법 카드 할인을 하는 '사이버 카드깡', 소비자와의 직거래를 통한 매출누락 혐의 사업자에 대해서는 관련기관에서 넘겨받는 거래 자료를 ...

    한국경제 | 2002.02.24 14:27

  • 화장실 변기에서 신생아 익사

    ... 강도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최양의 진술로 미뤄 강도에게 성폭행 당해 임신한 최양이 화장실에서 아이를 출산한 뒤 울음 소리에 놀라변기 물을 내려 아이가 익사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최양은 그동안 임신 사실을 가족들은 물론, 기숙사 동료들에게도 숨겨와아무도 이같은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경찰은 조만간 최양을 영아살해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다. (대구=연합뉴스) 이덕기기자 duck@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2.02.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