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361-288370 / 322,6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佛당국, 이란 반체제 지도자 구속"

    ... 대규모 단속으로 체포된 이란 반정부 단체 '인민 무자헤딘'의 지도자 마리암 라자비(50)가 22일 오전 구속됐다고 라자비의변호사가 밝혔다. 앙리 르클레르크 변호사에 따르면 라자비는 21일 오후 늦게 파리 형사 법정에서테러 단체와 모의한 혐의로 프랑스의 대(對)테러 수석 판사인 장-루이 브뤼기에르판사에게 조사 받았다. 라자비는 이후 배석한 또다른 판사의 2시간에 걸친 마라톤 심리 끝에 구속된 것으로 전해졌다. 변호사는 이번 체포와 구속이 기소 없이 이뤄졌다면서 이같은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조흥 노조간부 6명 내일 자진출두

    업무방해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조흥은행 노동조합 간부 6명이 23일 경찰에 자진출두할 예정이다. 허흥진 전국금융산업노조 조흥은행 지부장(41) 등 노조간부 6명은 22일 노사협상 타결로 총파업을 끝낸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내일 경찰에 자진출두, 조사에 응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들이 자진출두해 조사를 받으면 파업협상이 성공적으로 타결됐고, 노조측이 경영정상화에 협조하기로 약속한 점과 은행측도 노조간부들에 대해 사법처리최소화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박지원씨 "모든 책임 나에게"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서울 구치소에 수감중인 박지원(朴智元) 전 청와대 비서실장은 "모든 책임은 내가 지겠다"면서 나름대로 성실한 수감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실장은 21일 면회온 부인과 민주당 박양수(朴洋洙) 의원에게 "구속된 이근영(李瑾榮) 전 금융감독위원장과 이기호(李起浩) 전 경제수석은 책임이 없다"며 "내가 재판에서 책임을 지겠다"는 말을 여러번 되풀이 했다고 박 의원이 22일 전했다. 박 의원에 따르면 박 전실장은 150억원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여야 '특검연장' 기싸움] 한나라당, "제2특검법 제출"

    ... 비서실장의 `150억원'을 덮기 위한 것 아니냐"며 "기간연장이 안되면 국민과 함께 엄청난 저항을 할 것이고, 특검법을 개정하거나 다시 제정해 국회에서 통과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희(朴鍾熙)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150억원 비자금 혐의가 포착되자 민주당이 특검을 마무리하고 미진한 부분은 검찰에서 수사케 하자는 궤변을 늘어놓기 시작했다"며 "국민은 특별검사의 철저한 수사를 원하지, `정치검찰'의 축소.은폐.미봉수사를 원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박 대변인은 "검찰에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변호사 등 불법 금융거래 신고해야 ‥ FATF 총회

    앞으로 변호사 회계사 카지노 업자 부동산중개인 고가품딜러 회사설립전문가 등 6개 분야 전문직 종사자들은 업무수행 과정에서 고객의 자금세탁 혐의를 발견하면 즉시 신고해야 한다. 22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자금세탁방지기구(FATF)는 지난 19일 독일 베를린에서 제14차 총회를 열고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40개 권고사항 개정안을 최종 채택했다. 재경부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은 연내 태스크포스를 구성, 자금세탁과 연관이 많은 업무를 수행하는 ...

    한국경제 | 2003.06.22 00:00

  • 변호사 등 6개 전문직 자금세탁방지 의무

    앞으로 변호사와 회계사, 카지노, 부동산중개인, 고가품 딜러, 회사 설립 전문가 등 6개 전문직은 업무 수행 과정에서 금융거래상 자금 세탁 혐의를 발견하면 즉시 관계 당국에 신고하도록 의무화된다. 또 금융기관은 실질 소유자에 대한 확인과 검증을 강화하는 등 고객에 대해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의무가 확대된다. 22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자금세탁방지기구(FATF)는 지난 19일 독일 베를린에서 제14차 총회를 열고 40개 권고 사항 개정안을 최종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특검, '150억원 수사' 검찰이첩 검토

    ... 아니지만 중간에 돈을 받은 사람(정치인 등)을 처벌하는 `정치자금' 수사가 우리의 목적은 아니다"고 강조했다. 송 특검은 "박지원 전 문화부장관이 150억원을 받았다는 진술이 확보돼 현재 사용처를 추적중이지만 박 전 장관 수뢰혐의를 명백히 입증하기 위한 전후관계 파악을위한 보강조사 차원"이라며 "그러나 현재까지 정치권에 돈이 유입됐다는 단서가 나온 것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특검팀은 노 대통령이 특검연장을 거부할 경우 박 전 장관 등 현재까지 수사를통해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유사보험 감독권 '파이' 다툼

    ... 관련 단체는 "금감원이 일반 대형보험사와 맞먹는 유사보험사들에 대한 감독권까지 가져가 `파이'를 더 키우려 한다"고 반발하고 있다. 농림부측도 금감원이 불과 2개월전 재경위에서 부결된 사안을 정무위로 옮겨 `기습 입법' 작전을 펼친 혐의가 짙다고 보고 불쾌해 하며 "공제는 민간보험과 성격이 다르며 수익은 대부분 사실상 농가에 재투자된다"는 이유로 입법저지에 나설 뜻을 밝혔다. 또 감독 일원화 대상 유사보험에서 택시 및 화물조합공제 등 규모가 작고 손대면 시끄럽기만 한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춤추다 시비 끝 살인 외국인 검거

    충남 천안경찰서는 22일 나이트클럽에서 춤을 추다 시비가 붙은 상대방 외국인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인도네시아인A(30.산업체 근로자)씨를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인근 철강회사에서 일하는 A씨는 이날 오전 1시 40분께 천안시 신부동 모 나이트클럽에서 같은 인도네시아인 일행 10여 명과 춤을 추던 중 '몸이 자꾸 부딪힌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은 이란인 노동자 B(31)씨를 가지고 있던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다.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美 기업 사외이사 독립성 '흔들'..교수등 기부금 모금만 열중

    ... 못했다는 비판을 듣고 있다. 대학교수도 예외는 아니다. 지난 8년간 컴퓨터어소시에이츠(CA)의 사외 감사위원을 지낸 셜리 스트럼 케니 뉴욕주립대 총장은 회사측으로부터 4천만달러의 기부금을 거뒀다. 때문에 최근 CA의 회계조작혐의를 조사 중인 미증권거래위원회(SEC)는 케니 총장의 연관설도 함께 파헤친다는 계획이다. 스탠퍼드대학 교수들은 오라클로부터 후원금을 받아 문제가 된 경우다. 지난주 미 델라웨어법원은 "래리 엘리슨 오라클 회장이 수백만달러의 후원금을 내고 ...

    한국경제 | 2003.06.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