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8441-288450 / 299,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불법 원료 사용 식품제조 무허가업체 적발

    ... 한솔한방(대표 정인한.부산시 기장군 정관면 용수리 산124의6)을 적발, 사정당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미스앤미시제품 7억8천9백여만원어치를 생산, 이중 4억8천만원어 치를 전국 27개 대리점을 통해 불법 판매한 혐의를 받고있다. 복지부관계자는 "이미 각시도에 판매한 제품에 대한 수거폐기지시를 내렸다 "며 "허위과대광고를 하거나 무허가식품제조업소에 대해선 보건범죄단속에 관한 특별조치법을 적용, 사직당국에 고발하는등 강력한 제재조치를 취해 나 ...

    한국경제 | 1995.07.05 00:00

  • 외교문서 변조/유출혐의 최승진씨, 뉴질랜드에 난민 신청

    외교문서 변조.유출혐의를 받고 있는 최승진 전주뉴질랜드대사관 외신관이 3일 뉴질랜드정부로부터 강제출국명령을 받았으나 최씨는 이날 현지경찰의 주선으로 국선변호사를 선임, 뉴질랜드정부에 난민신청을 한것으로 확인 됐다. 이와관련, 로저 맥스웰 뉴질랜드이민장관은 최씨에게 난민자격을 부여하는 문제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AP통신이 3일 웰링턴발로 보도했다. 외무부 김하중아주국장은 이날 "뉴질랜드정부는 최씨가 이미 한국정부로 부터 직위해제및 ...

    한국경제 | 1995.07.04 00:00

  • 대통령과 친분 사칭 3천만원 사기 2명 영장...경찰청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4일 대통령과의 친분관계를 사칭해 1백80억원대 공사하청을 받게 해주겠다고 속여 3천만원을 가로챈 유재수씨(55.무직. 도봉구 미아8동852의528)등 2명에 대해 사기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유씨등은 지난 1월12일 B건설업체 대표 배모씨(43)에게 1백억원규모의 서울 정릉2동 주택재개발공사와 88억원대 영일만 종합레저 타운 건설공사의 토목공사를 도급받게 해주겠다고 속여 사업 추진비 명목 으로 3천만원을 ...

    한국경제 | 1995.07.04 00:00

  • [경제면톱] 부가세 과세특례자 표준신고율 11.1% 올려

    ... 1기분(1~6월)표준신고율을 평균 11.1% 올렸다고 발표했다. 이에따라 1백32만명에 달하는 부가세 과세특례자들은 확정신고 마감일인 25일까지 올 상반기 매출액을 지난해 하반기에 비해 평균 11.1% 이상 올려 신고하면 명백한 탈세혐의가 없는한 부가세 관련 세무조사를 받지 않는다. 95년1기분 표준신고율 평균 인상률은 지난해 하반기 인상률 8.3%에 비해 2.8% 포인트 높아진 것이다. 표준신고율 인상폭을 업종별로 보면 재화업종은 평균 8.0%, 용역업은 14.2%로 ...

    한국경제 | 1995.07.04 00:00

  • 착공후 10개월간 감리 '전무' .. 검경, '삼풍사고' 수사

    ...풍백화점 붕괴사고를 수사중인 검.경 합동수사본부(본부장 신광옥 서울지검 2차장)는 4일 서울 서초구청 전.현직 공무원들이 이 회장 (구속중)등 삼풍백화점 관계자들로부터 정기적으로 금품을 상납받으면서 각종 인허가상의 편의를 봐준 혐의를 잡고 전주택과 직원 김오성씨 (33.현 서초구청 재산관리과 근무)등 관련 공무원 5명에 대한 예금계좌 추적에 들어갔다. 수사본부는 계좌추적 대상은 김씨외에도 지난 89년 11월 1차 가사용승인시 실무를 담당했던 정지환씨(40),94년 ...

    한국경제 | 1995.07.04 00:00

  • 중소기업 고유업종 침해 5개사 고발...통상산업부

    ... 서울하인즈등 5 개업체로 이들은 모두 옥수수기름을 만들어 파는 회사다. 이들 5개회사는 옥수수기름업이 92년8월31일 고유업종으로 지정되기전에 이 미 이 업종을 영위하고 있었으나 고유업종지정후 3개월이내에 신고를 하지 않은 혐의다. 통산부는 지난 3월 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가 실시한 중소기업고유업종침해 사례조사결과를 토대로 중소기업사업조정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이같은 조치 를 취했다고 설명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7월 4일자).

    한국경제 | 1995.07.03 00:00

  • 이용만 전재무 1일오후 입국..대출비리관련 일본 도피

    이용만 전재무 귀국 안영모 전통화은행장에게 뇌물을 받은 혐의로 검찰 의 내사를 받다가 출국,일본에서 체류중이던 이용만 전재무부장관이 1일 오후12시30분경 JAL기편으로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의 한 관계자에 따르면 이씨는 귀국 즉시 지병인 심장질환등을 치료하기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해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7월 2일자).

    한국경제 | 1995.07.01 00:00

  • [단신] 최원석동아그룹회장, 탁구협회 회장직 사임

    지난 16년간 대한탁구협회를 이끌어왔던 최원석동아그룹회장(52)이 탁구협회 회장직을 사임했다. 김창제대한탁구협회 부회장은 1일 뉴서울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한전사건과 관련한 뇌물수수혐의로 지난달 29일 2심에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최원석회장이 실형을 선고받음에 따라 부득이 공직인 대한탁구협회 회장직을 수행할수 없게 됐다"고 최회장을 대신해 밝혔다. 이에따라 대한탁구협회는 다음주쯤 이사회를 열고 후임회장 선임문제를 ...

    한국경제 | 1995.07.01 00:00

  • [1면톱] 사망/실종 340여명 부상 1천명 .. 삼풍백화점 붕괴

    ... 총동원됐으며 수혈과 응급조치를 위해 수백명의 의료진이 사고현장과 병원에 배치됐다. 한편 검.경 합동수사본부는 시공상의 부실공사와 백화점의 안전관리소홀 을 비롯한 백화점관계자와 건설회사관계자에 대해 모두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등을 적용해 사법처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검.경은 특히 삼풍백화점측이 29일 오후 5층식당가에서 상당한 균열이 일어나고 옥상바닥이 침하되는 붕괴조짐이 일어나고 있다는 보고에 따라 중역들을 중심으로 오후 4시께 ''긴급대책회의''를 ...

    한국경제 | 1995.07.01 00:00

  • 삼풍백화점 붕괴관련 대표.사장등 4명 구속

    ... 검.경합동수사본부(본부장 신광옥서울 지검 2차장검사)는 29일 사전에 붕괴조짐을 알면서도 영업정지와 인원통 제등 안전조치를 취하지 않은 이 백화점 회장 이 씨(73)와 사장 이한상 씨(42)등 경영진 2명을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로 구속했다. 수사본부는 또 백화점 안전문제를 책임지고 있는 백화점 시설이사 이 영길씨와 기술구조사 이학수씨등 2명도 같은 혐의로 구속했다. 수사본부는 그러나 영업이사 이모씨등 나머지 간부들에 대해서는 이 사 건과 직접적인 ...

    한국경제 | 1995.07.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