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9401-129410 / 157,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권 `김정일 방중' 주시

      정치권은 19일 김정일(金正日) 북한 국방위원장이 극비리에 중국을 방문중인 사실이 알려지자 방중시점과 목적에 주목하면서도 북핵문제 해결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조심스레 내다봤다. 북한이 최근 경제난 타개에 부심해 왔고 `한반도 비핵화' 입장을 견지해온 중국이 그동안 북핵문제 중재자 역할을 자임해 왔기 때문에 중국의 대북 경제지원을 전제로 핵문제에 대한 북한측의 양보가 이뤄질 수도 있다는 관측이다. 이에 따라 정치권은 정부가 외교채널을 총동원, ...

      연합뉴스 | 2004.04.19 00:00

    • [김정일-후진타오 첫 정상회담] 에너지ㆍ식량지원 등 요청한 듯

      19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 겸 당총서기 간의 첫 정상회담 내용에 세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 위원장은 미국과 북한을 오가며 중재자 역할을 해온 중국의 입지를 살려주기 위해 북핵 문제의 조기 해결에 강한 의지를 피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 대신 중국으로부터 대북 에너지 지원을 비롯해 신의주 특구 개발 등 개혁개방에 대해 전폭적인 지원을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 중국식 개혁개방 ...

      한국경제 | 2004.04.19 00:00

    • [시론] 김정일이 중국에 간 까닭은 .. 吳承烈 <한국외대 교수>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18일부터 중국을 방문하고 있다. 김 위원장의 방중은 2002년 가을 중국의 신지도부 출범 이후 처음 이뤄지는 북·중 최고 지도자들의 만남이다. 또 여당이 과반수를 차지하게 된 한국의 총선과 딕 체니 미국 부통령의 한·중·일 순방 후 1주일 내에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북한 입장에서는 미국과 한국,중국과 관련된 일련의 불확실성이 해소된 시점에 타이밍을 맞추었다. 김 위원장의 방중은 대체로 그동안 다소 소원해 졌던 북·중관계 ...

      한국경제 | 2004.04.19 00:00

    • 스페인 철군 美이라크 전략에 중대차질 초래

      ... 미군과 다국적군으로이원화하는 방안과 함께 이라크 관련 새 유엔결의안 채택을 추진해 왔다. 하지만 사파테로 신임 총리는 취임직후 미국의 태도나 유엔 결의에 별로 기대할것이 없다면서 가능한 빠른 시일안에 병력을 빼내도록 호세 보노 국방장관에게 지시했다고 밝혔다. 스페인군 철수방침은 미군이 수니파와 시아파를 상대로 전후 최대의 격전을 벌이고 있는 팔루자와 나자프의 상황이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구체화돼 미국으로선 크게 당황하는 모습이다. 스페인군 철수는 미국의 ...

      연합뉴스 | 2004.04.19 00:00

    • 김정일 전격 訪中 의미와 배경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연내 중국 방문은이미 예상돼왔지만 18일의 방중 일정 시작은 전격적으로 이뤄졌다. 이는 북한이 경제난 속에 북핵문제로 인해 안보 우려가 겹쳐 중국과의 전통적인친선.우호관계 회복을 통한 협조가 절실해 졌기 때문으로 관측된다. 후진타오(胡錦濤) 당총서기 국가주석을 정점으로 한 새 지도체제가 들어선지 2년이 됐는데도 북-중간 최고 지도자 상견례가 없었던 점도 김 위원장의 방중 결심을굳힌 계기가 됐을 것이란 분석이다. 중국은 ...

      연합뉴스 | 2004.04.19 00:00

    • 신의주ㆍ동북3省 연계개발 논의 ‥ 김정일-후진타오 첫 정상회담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19일 중국 베이징에서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 겸 당 총서기와 정상회담을 갖고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에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열차편으로 베이징에 도착, 후 주석과 가진 정상회담에서 △북핵문제 조기 해결 △북한의 개혁개방에 대한 중국의 전폭적인 지원 △대북 에너지 및 식량 지원 △북ㆍ중 우호관계 확인 등 양측간 현안을 집중 논의했다고 베이징의 소식통들이 전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 18일부터 3박4일간의 ...

      한국경제 | 2004.04.19 00:00

    • [김정일-후진타오 첫 정상회담] 신의주 경제특구 중국협력 논의

      19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 겸 당총서기간의 정상회담 내용에 세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 위원장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미국과 북한을 오가며 중재자 역할을 해온 중국의 입지를 살려주기 위해 북핵 문제 해결에 대한 강한 의지를 피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 대신 중국으로부터 대북 에너지 지원을 비롯해 신의주 특구 개발 등 개혁개방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식 개혁개방 ...

      한국경제 | 2004.04.19 00:00

    • [김정일 위원장 왜 中國 방문했나] 北核 해결로 경제난 타개 모색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중국 방문은 북핵 문제 해결, 북ㆍ중 경제협력 확대, 우호관계 확인 등 다목적용인 것으로 보인다. 북핵 관련 6개국은 2차 6자회담에서 3차 회담을 6월 말 이전에 열기로 합의했지만 계속되는 북ㆍ미간 신경전 등으로 실무회담 개최 시기조차 아직 확정하지 못한 상태다. 따라서 김 위원장은 이번 방중기간중 중국 최고지도부와 깊이있는 논의를 통해 실무회담 조기개최의 돌파구를 마련하기를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김 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04.04.19 00:00

    • 이라크 현지조사단 오늘 귀국

      ... 등을 조사했다. 조사 결과 아르빌과 술라이마니야 모두 이라크전 이후 전쟁피해를 겪지 않아 평온했고 치안상황도 매우 양호했으나 자이툰부대의 재건지원 소요는 당초 예상했던것보다 많았던 것으로 드러났다고 조사단 관계자가 전했다. 국방부는 조사단의 현지조사 결과를 토대로 자체안을 마련한 뒤 국가안전보장회의(NSC)의 논의를 거쳐 이번 주중 자이툰부대의 파병지와 일정, 임무 등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황대일 기자 hadi@yn...

      연합뉴스 | 2004.04.19 00:00

    • [김정일-후진타오 첫 정상회담] 訪中 이모저모 ‥ 일정 철저히 베일에

      중국을 방문중인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은 베일에 싸인 채 움직이고 있다. 이 때문에 베이징에 주재하는 전세계 언론사 취재진은 물론 한국의 주중대사관측도 소재지 파악에 허둥되는 모습이다. .김 위원장의 숙소인 베이징의 영빈관인 조어대(釣魚臺) 주변에는 19일 오전 7시(중국시간)부터 한국과 일본 보도진이 김 위원장의 행적을 확인하기 위해 포진했으나 오전 9시 공안의 요청으로 멀찌감치 물러나야 했다. 이어 한 시간쯤 후 중국 외교부 차량 13대가 ...

      한국경제 | 2004.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