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761-9770 / 10,5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트라이더 중국 접속자 50만 돌파

      넥슨의 레이싱 게임 '카트라이더'가 중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한지 두달 만에 동시 접속자 50만명을 돌파했습니다. 넥슨은 이같은 고성장세가 유래없는 것이라며 지난 2004년 9월 최고 동시접속자 70만을 기록한 '크레이지 아케이드 비엔비'에 이어 '카트라이더'가 새로운 기록을 세울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김택균기자 tg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05.18 00:00

    • [스폰서 섹션] (주)폴리곤디지탈솔루션‥탁월한 동영상 제작 기술력으로 탄탄 성장

      ... 출발한 이 회사는 수많은 IT 벤처기업들이 대기업에 흡수되는 상황에서도 3D 게임 동영상 제작에 주력해 입지를 굳힌 기술 집약형 벤처회사이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포트폴리오는 국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NHN의 '아크로드', Web Zen의 '뮤', 넥슨의 'Zera' 등이 있다. 김두진 대표는 "세계 컨텐츠 시장은 하루가 다르게 급변하고 있다"며 "세계적인 기술력을 확보해 3D의 강국 한국의 위상을 지키는 데 초석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국경제 | 2006.05.17 00:00 | 김정태

    • [세계 최대 게임 전시회 E3] 기존 게임의 개념을 바꿨다

      ... 게이머의 선택과 활동에 따라 게임 줄거리가 변해 공급자 중심의 일방적인 성격에서 탈피했다. 김택진 사장은 "게이머들이 만들어내고 외부 개발사가 직접 생산해내는,일종의 게임판 웹2.0이라고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데이비드 리 넥슨 공동대표는 "콘솔게임들이 저마다 '온라인'을 내세우지만 우리가 말하는 온라인게임 기능과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며 "온라인 기능을 얼마나 의미있게 살리고 결국 유저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가느냐에 따라 게임산업 구도에 큰 변화가 생길 ...

      한국경제 | 2006.05.16 00:00 | 임원기

    • 엔씨, 엑스박스ㆍPS3용 게임 만든다 ‥ 넥슨도 닌텐도용 게임 제작 협의중

      엔씨소프트 넥슨 등 한국 온라인게임 업체들이 비디오게임기용 게임 제작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소니 마이크로소프트 등이 내놓은 차세대 게임기에 공급하기 위해서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13일 끝난 게임 전시회 E3에서 김택진 엔씨소프트 사장은 "북미와 일본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콘솔 게임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며 "미국 법인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엑스박스360'(Xbox360)용 게임을,일본 오사카 스튜디오에서는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3'(PS3)용 ...

      한국경제 | 2006.05.14 00:00 | 임원기

    • [취재여록] 온라인게임 종주국의 숙제

      ... 물론 이들이 말한 온라인 기능이란 것이 아직 한국 온라인게임에 있는 온라인 기능과 차이가 나는 것은 사실이다. 수십만명이 한꺼번에 접속해 커뮤니티를 만들고 전투를 하는 것은 아직 온라인게임에서만 가능하다. 데이비드 리 넥슨 사장은 "콘솔게임의 온라인 기능은 온라인게임의 그것과 너무도 많은 수준 차이가 난다"고 일축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온라인게임만의 최대 장점에 콘솔게임이 본격적으로 침범한 것이 이번 E3에서 더욱 명확해졌다. 온라인게임 ...

      한국경제 | 2006.05.14 00:00 | 임원기

    • [브리핑] CJ인터넷(037150) - 5월의 투자 유망 종목...동양증권

      ... 상승했기 때문이다. 넷마블은 이미 랭키닷컴 기준으로 국내 게임포탈 1위의 시장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었으며, 최근에는 코리안클릭 기준으로도 국내 1위로 상승했다. 코리안클릭에 의하면 지난 2005년 초 넷마블의 국내 게임포탈 순위는 넥슨과 한게임에 이어 3위에 불과했다. 그러나 지난 2005년 5월 넷마블의 국내 시장점유율은 2위로 상승했으며, 2006년 4월에는 1위로 올라섰다. 코리안클릭 기준 넷마블의 주간 순방문자수는 지난 2005년 초 3백만명 수준이었으나, 최근에는 ...

      한국경제 | 2006.05.08 08:34

    • thumbnail
      머리 좋아지는 게임 인기 '짱'

      ... 가입자용인 이 게임은 총 100개의 단계로 이뤄진 방대한 퍼즐게임으로 각 단계를 끝낼 때마다 아이큐(IQ)가 표시된다. 실제 IQ 테스트와 마찬가지로 공간지각능력,추리력,순발력이 필요한 게임이어서 빠르게 두뇌를 회전시켜야 한다. 넥슨의 '큐플레이'는 교육과 오락을 결합한 국내 최초의 캐릭터 육성 온라인 퀴즈게임이다. 게이머는 색깔 공 숫자 맞히기,암산문제 풀기,숨어 있는 큐피몬 찾기 등 다양한 유형의 문제를 만나고 빠른 판단력을 동원해 상대방보다 먼저 풀어야 한다. ...

      한국경제 | 2006.05.07 00:00 | 김광현

    • thumbnail
      머리가 좋아지는 게임 인기 '짱'‥일본선 치매예방 게임도 나와

      ... 게임이다. 이 게임은 총 100개의 단계로 이뤄진 방대한 퍼즐게임으로 각 단계를 끝낼 때마다 아이큐가 표시된다. 실제로 IQ 테스트처럼 공간지각 능력,추리력,순발력이 필요한 게임이기 때문에 빠르게 두뇌를 회전시켜야 한다. 넥슨의 '큐플레이'는 교육과 오락을 결합한 국내 최초의 캐릭터 육성 온라인 퀴즈게임이다. 이 게임에서 유저는 색깔 공 숫자 맞히기,암산문제 풀기,숨어 있는 큐피몬 찾기 등 다양한 유형의 문제를 만나고 빠른 판단력을 동원해 상대방보다 ...

      한국경제 | 2006.05.07 00:00 | 임원기

    • 넥슨모바일, 모바일 축구게임 서비스

      넥슨모바일은 4일 모바일 축구게임 '2006 독일축구'를 SK텔레콤을 통해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이 게임은 친선경기,토너먼트,넥슨챌린지,트레이닝 등 네 가지 모드로 구성돼 있다. 토너먼트에서 우승하면 유저는 일정량의 포인트를 획득하게 되며 대륙별 우승팀을 가리는 넥슨챌린지에 도전할 수 있다. 넥슨모바일 관계자는 "가장 큰 특징은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 32개 국가가 아니라 51개 국가가 등장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모바일은 이달 중 KTF와 ...

      한국경제 | 2006.05.04 00:00 | 김광현

    • 게임 개발비나 건질수 있을지… 대작 온라인게임 줄줄이 출시 앞둬

      ... MMORPG 20여개 중 성공한 것은 YNK코리아의 '로한' 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NHN의 '아크로드',엔틱스소프트의 '요구르팅',엔씨소프트의 '길드워',손오공의 '용천기' 등은 실패했다. 한빛소프트의 '그라나도에스파다',넥슨의 '제라',이스트소프트의 '카발온라인' 정도가 명맥을 유지하고 있을 따름이다. '로한'이 성공한 것은 철저하게 아이템 거래를 장려하고 이를 위해 모든 지원을 집중했기 때문이다. 게임업체들은 각종 사회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아이템 ...

      한국경제 | 2006.05.03 00:00 | 임원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