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71-4780 / 9,5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5초 전에 악수했는데…바이든, 손 또 내밀었네 [영상]

      ... 모든 인사들과 악수를 마친 슈머 원내대표가 몸을 돌려 연설하자 바이든 대통령은 내민 손으로 멋쩍은 듯 턱을 쓰다듬었다. 스티브는 트위터에 "바이든 대통령이 슈머 원내대표와 악수했다는 사실을 잊는 데 약 5초밖에 걸리지 않았다"며 "겁난다"고 적었다. 현재 해당 영상의 조회수는 11일(한국 시각) 오전 10시 30분 기준 약 925만 회를 기록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10:55 | 홍민성

    • thumbnail
      진중권 "이준석, 유승민과 합쳐야…윤핵관은 국민에게 버려져"

      ... 한다'는 응답은 46.4%로 나타났다. '당대표 궐위 또는 최고위원회 기능 상실 등 당이 실제 비상 상황이므로 이 대표의 가처분 신청은 기각돼야 한다'는 응답은 34.4%다. 인용돼야 한다는 의견이 기각 의견보다 12.2% 높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9.2%다. 해당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3%포인트, 응답률은 5.2%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10:15 | 홍민성

    • thumbnail
      '용산行' 박민영, 일베 의혹에 "동생이 썼다길래 삭제 요구"

      ... 주장한 바 있다. 과거 박 대변인으로 추정되는 네티즌이 온라인상에서 호남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은어를 사용했다는 네티즌들의 주장을 전한 것이다. 황 이사는 "정치적 성향을 떠나 개인적으로는 지나친 신상털이에 반대해온 입장이고 지금도 여전히 유효하지만, 여태까지 박 대변인이 쌓아온 업보가 너무나 많기에 네티즌들이 어떻게 반응할지는 잘 모르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09:45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가처분 인용돼야" 46.4% vs "기각" 34.4% [리얼미터]

      ... ±4.3%포인트, 응답률은 5.2%다. 통계보정은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별, 연령대별,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뤄졌다. 한편, 이 대표는 지난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가처분 신청 전자로 접수했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 대표는 오는 13일 기자회견에서 비대위 전환에 대한 입장과 향후 대응 방안 등을 설명할 계획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08:39 | 홍민성

    • thumbnail
      국민의힘, 오늘부터 수도권 수해 복구 자원봉사

      ...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국민의힘과 정부는 전날 긴급 당정협의회를 열고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에 대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특히 피해가 컸던 서울 강남에는 대심도 배수시설 설치를 신속하게 추진하고, 전국 단위 배수펌프 점검에도 나서기로 했다. 국민의힘은 배수시설 설치 관련 예산을 내년도에 반영해야 한다고 강력히 요청했고, 정부도 이를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07:47 | 홍민성

    • thumbnail
      물난리 속 모텔 '1박 30만원' 바가지 요금에…원희룡 "분노"

      ... 장관이 올린 해당 숙박 플랫폼 사진에는 지난 8일 모텔 하룻밤 객실료가 25만 원과 30만 원이었다. 이는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가 특히 컸던 서울 강남 일대에 위치한 모텔인 것으로 알려졌다. 평소 이 지역 모텔의 객실료는 숙박 기준 하루 10만 원 안팎인 것으로 전해졌다. 원 장관은 "관계부처에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과 피해보상을 적극 건의하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1 07:22 | 홍민성

    • thumbnail
      "반도체 겨울이 시작됐다"…'5만전자' 전저점도 깨지나

      ... 삼성전자 더 빠질 가능성 증권가에서는 앞으로 반도체 업종의 이익 추정치 하향 조정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주가가 크게 하락한 상태지만 다시 한번 실적과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을 저울질해야 할 시기가 다가왔다는 것이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적자 가능성도 조심스럽게 제기되는 상황”이라며 “삼성전자 주가는 전저점(5만5700원)을 경신할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미국이 추진하고 있는 반도체 동맹 ...

      한국경제 | 2022.08.10 17:11 | 심성미

    • thumbnail
      당정 "수해 피해 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적극 검토" [종합]

      ... 기재부에 예비비를 요청하고 이 부분을 적극 활용하자고 이야기했다"고 했다. 이 밖에도 당은 정부에 '추석 민생 물가 대책'을 요청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구체적으로 요청한 것은 아니다"라며 "당장은 수해 피해 복구에 집중해야 하고, 이게 시급한 일이기 때문에 추석 물가에 대해서는 정부에 대책을 준비해달라는 취지로 이야기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0 16:34 | 홍민성

    • thumbnail
      尹 반지하 '참변' 현장 방문에 "누추한 곳"…신평, 실언 사과

      ... 우리가 기상계측 이후 처음 발생한 일이라고만 볼 것이 아니라 향후에 이런 이상 현상들이 이제 빈발할 것으로 보고, 근본적인 대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것이 계속 미뤄질 수는 없고, 여기에 대해서 우리가 논의하고, 기본적인 예산이라도 확보해서 여기에 대한 준비를 빨리 시작해야겠다는 마음으로 오늘 여러분과 이렇게 자리를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0 15:27 | 홍민성/이미나

    • thumbnail
      나경원 "언제나 몸 풀려 있다" 당권 도전 시사

      ... 의원 4.4%, 정진석 의원 2.6%, 권성동 원내대표 2.5%, 장제원 의원 2.2% 등이 뒤를 이었다. 잘 모름 및 무응답은 19.1%다. 이번 조사는 ARS 여론조사(무선 89.0%·유선 11.0%)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4.6%,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오차범위 ±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8.10 13:55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