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91-4700 / 9,7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진중권 "고민정, 김건희 비판 넘은 혐오…스토킹 적당히 하라"

      ... "UN 총회의 경우 영부인 프로그램이 또 따로 있는데, 그 안에서 혹시나 사건·사고가 생기지 않을까 걱정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영부인은 장식품이 아니다"라며 "동포들을 위로한다든지 뭔가 하나쯤은 있어야 하는데, 김 여사에 대한 의혹들이 너무나 눈덩이처럼 불어나 있어 눈초리가 그저 따뜻하지만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5 07:49 | 홍민성

    • thumbnail
      지하철역 화장실서 흉기 휘두른 男…20대 여성 역무원 숨져

      ... 들어가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B 씨는 화장실에 있는 콜폰을 통해 도움을 요청했고, 이를 확인한 역사 직원 2명, 사회복무요원 1명과 시민 1명이 현장에서 가해자를 진압한 뒤 경찰로 이송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직후 B 씨는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져 밤 11시 30분께 사망했다. A 씨도 흉기를 휘두르다 손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5 07:17 | 홍민성

    • thumbnail
      고민정 "김건희, 해외 왜 가나"…與 "김정숙 땐 어땠나"

      ... "UN 총회의 경우 영부인 프로그램이 또 따로 있는데, 그 안에서 혹시나 사건·사고가 생기지 않을까 걱정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영부인은 장식품이 아니다"라며 "동포들을 위로한다든지 뭔가 하나쯤은 있어야 하는데, 김 여사에 대한 의혹들이 너무나 눈덩이처럼 불어나 있어 눈초리가 그저 따뜻하지만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21:35 | 홍민성

    • thumbnail
      김건희 장신구 논란에…탁현민 "김정숙 건드린 탓"

      ... 의혹을 밝혀내야 한다는 취지다. 김의겸 민주당 대변인은 "김 여사 관련 의혹들에 대한 특검법안 발의와 별도로 나토(NATO) 정상회담 당시 김 여사가 찼던 목걸이와 팔찌, 브로치 등등이 공직자 재산 신고에서 누락이 된 부분에 대해서 지인에게서 빌린 것이라고 했는데 과연 빌렸는지, 빌렸다면 어떤 연관성이나 대가성이 있는지, 이해충돌은 안 되는지 따져봐야 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20:34 | 홍민성

    • thumbnail
      "딸 성폭행해놓고 '증거 있냐'는 10대…소년 아닌 괴물"

      ...은 고소인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입혔고 반성의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으며 최근에도 마주치는 상황이 벌어지는 등 피고소인이 위해를 가할 가능성이 농후하다"고 호소했다. 고등학교에서 퇴학당한 C 군은 최근 다른 범죄로 소년분류심사원에 위탁 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인 조사를 마친 경찰은 C 군을 비롯해 범행 당시 집에 있었던 학생들을 대상으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9:15 | 홍민성

    • thumbnail
      정청래 "돈 받은 적 있습니까?" 이재명 "허허, 왜 이러세요"

      ... 앞서 '성남FC 후원금 의혹'을 수사해 온 경찰은 지난 13일 이 대표에게 제3자 뇌물공여 혐의가 인정된다는 보완수사 결과를 검찰에 통보했다. 이 대표는 성남시장 시절 성남FC 구단주로 있으면서 2014∼2016년 두산건설로부터 55억원 상당의 후원금을 유치하고, 두산 측이 소유한 분당구 정자동 병원 부지 3000여평을 상업 용지로 용도를 변경해 준 혐의를 받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8:41 | 홍민성

    • thumbnail
      진혜원, 김건희 여사 조롱 '논란'…검사 품위 손상 징계받기도

      ... "자수한다. 팔짱을 끼는 방법으로 성인 남성을 추행했다"는 글을 올려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그는 법무부 검사징계위원회로부터 정직 1개월 징계를 받게 되자 징계처분 불복 소송을 예고했다. 아울러 지난해 4·7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SNS에 당시 후보자였던 오세훈 서울시장 등 야권 인사들에 대한 비방글을 올린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7:25 | 홍민성/이미나

    • thumbnail
      이준석 "당헌 개정 무효" vs 국힘 "李, 가처분 자격 없어"

      ... 있다"며 "당은 법원 판단 이후에도 운영에 어려운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고 했다. 재판부는 이 전 대표가 지난 8일 신청한 '정진석 비대위원장 임명안에 대한 전국위 의결 효력 정지 및 비대위원장 직무 정지' 신청 사건(4차 가처분)도 이날 함께 심리할 예정이었으나, 법원이 전날 국민의힘 측 기일 변경 신청을 받아들여 오는 28일로 심문 일정이 변경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6:26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정적 제거" vs 권성동 "도적 제거"

      ... 송치를 '야당 탄압', '정적 제거'로 규정한 것이다. 이 대표는 "(정부는) 국민의 삶을 개선하는데 민생 개선, 한반도 평화 정착, 대한민국 경제·산업 발전에 좀 더 노력해주시길 당부한다"며 "모든 정치의 목적은 국민의 삶을 개선하는 것인데, 대리인으로 충직하게 국민 삶을 개선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4:56 | 홍민성

    • thumbnail
      '개인정보 불법수집' 구글·메타, 1000억원 과징금 '철퇴'

      ... 개인정보위 위원장은 "이용자를 식별해 수집되는 행태정보가 축적되면, 개인의 사생활을 심각하게 침해할 우려가 있다는 점에서 그 위반행위가 중대하다"며 "무료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명목하에 플랫폼 사업자들이 이용자가 알지 못하는 사이에 개인정보를 무단 수집 이용한 ·행위를 시정하고 개인정보 자기 결정권을 두텁게 보호하는 계기가 돼야 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14 14:18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