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51-4660 / 9,7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자막 조작 사건'…尹 비속어 논란에 새 이름 붙인 與

      ... 선(先) 진상 파악이 있고 나서는 어떤 형태로든지 국민께 입장 표명, 비속어 문제에 대한 입장 표명은 필요하지 않을까"라고 했다. 김행 비상대책위원은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비속어 부분이 있다면 그것은 반드시 사과해야 한다"며 "대통령께 강요할 수는 없지만 그것은 국민에 대한 예의, 야당에 대한 예의"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7:03 | 홍민성

    • thumbnail
      尹대통령, 대전 아울렛 화재현장 방문…유가족 위로

      ... "이번 화재는 최근 건립된 현대식 시설에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행정안전부를 중심으로 소방 당국 등 관계부처는 현재의 재난관리 방식을 원점에서 다시 들여다보는 계기로 삼아달라"면서 "유가족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한 바 있다. 한편,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에서는 전날 대형 화재가 발생해 환경미화 직원 등 7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6:33 | 홍민성

    • thumbnail
      尹 "이 XX라고 했는지 잘 몰라"…野 "尹의 입, 재앙 부르는 문"

      ... 핵심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윤 대통령이 "바이든 대통령을 말한 적은 없지만, 이 XX 발언을 했는지는 잘 모르겠다"고 강하게 말했다고 보도했다. 여권 관계자는 "윤 대통령이 참모들에게 밝힌 내용은 '바이든을 겨냥한 얘기는 한 적이 없다'는 것이고 '이 XX들' 얘기를 했는지는 정확히 기억나지 않는다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6:22 | 홍민성

    • thumbnail
      "몰래 태국 다녀와 성병 옮겨놓고…" 적반하장 남편에 분노

      ... 거주하거나 아니면 남편과 합의가 된다면 기한을 정해서 무상 거주 합의를 할 수도 있을 것 같다"며 "(A 씨의 경우) 혼인 기간이 10년 이상 정도로 돼 보이는데 혼인 기간이나 아파트를 구입한 경위나 이 아파트를 매수할 때 마련한 매수 자금 출처나 양측의 소득이나 자녀 연령 이런 것들을 고려했을 때, 아파트가 그렇게 고액이 아니라면 반반씩 갖게 되지 않을까"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6:12 | 홍민성

    • thumbnail
      박진, 野 '해임건의안' 제출에 "외교마저 정쟁화…안타깝다"

      ... 169명 명의로 박 장관 해임건의안을 발의하기로 결정했다. 해임건의안은 이견 없이 만장일치로 추인받았다. 민주당은 건의안에서 "박 장관이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윤 대통령의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외교가 아무런 성과도 없어 국격 손상과 국익 훼손이라는 전대미문의 외교적 참사로 끝난 데 대해 주무 장관으로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5:15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尹 겨냥 "진상규명은 말한 사람이 하는 게 정상"

      ... 강조했다. 한편, 이날 민주당은 박진 외교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당론으로 채택하는 데 만장일치로 합의했다. 민주당은 건의안에서 "박 장관이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윤 대통령의 영국·미국·캐나다 순방 외교가 아무런 성과도 없어 국격 손상과 국익 훼손이라는 전대미문의 외교적 참사로 끝난 데 대해 주무 장관으로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4:44 | 홍민성

    • thumbnail
      한동훈 "헌법재판소, '검수완박 선 넘었다' 선언해주길"

      ... 일해야 맞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앞서 법무부는 지난 6월 검수완박법으로 불리는 개정 검찰청법과 형사소송법에 대해 권한쟁의심판을 청구한 바 있다. 지난 10일 해당 법이 시행되면서 검찰의 직접 수사 범위는 6대 범죄(부패·경제·공직자·선거·방위사업·대형참사)에서 2대 범죄(부패·경제)로 축소됐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4:27 | 홍민성

    • thumbnail
      주호영 "尹 대단한 순방 성과 폄훼되고 있어 안타까워"

      ... 행위"라고 했다. 이어 "MBC는 지난 야권 유력 대선후보의 부인을 취재하기 위해 경찰 사칭까지 하면서 취재 윤리를 내팽개친 전력도 있고, 끊임없이 우리 당에 대해 편파적인 방송을 해온 전력이 있다"면서 MBC편파조작방송진상규명TF를 꾸리겠다고 했다. TF 위원장은 박대출 의원이 맡고 위원으로는 박성중, 윤두현, 윤한홍, 장동혁, 조수진, 최형두 의원이 참여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4:09 | 홍민성

    • thumbnail
      김정은 둘째 딸 北 공식행사 등장?…통일부 "근거 없어"

      ... 위원장의 딸은 올해 거의 10살이 됐을 것인데, 이는 방송 영상에 나온 소녀와 비슷한 나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주애는 김 위원장 부부의 세 자녀 중 둘째로 알려졌다. 2013년 북한을 다녀온 NBA 농구선수 출신 데니스 로드먼은 당시 영국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리설주가 그들의 예쁜 딸 얘기만 했다"며 "딸 이름은 김주애"라고 밝힌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9.27 13:19 | 홍민성

    • thumbnail
      '4만전자' 될 판인데…증권사 '9만전자' 간다는 이유 [돈앤톡]

      ... 윤곽이 잡혔다고 전망했다. 내년 언제부터 가격 환경이 안정되는지는 알기 어렵지만 지금같이 내년 생산 계획이 줄어 들고 2024년도 생산도 낮게 유지된다면 적어도 하반기에는 가격의 안정 또는 반등을 기대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원래 메모리 반도체 수요는 좋을 때는 한없이 좋다 안 좋아지면 반대로 극심하게 얼어붙는 속성이 있다"며 "과거 패턴을 돌아보면 삼성전자 주가가 좋아질 때는 급속도로 회복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

      한국경제 | 2022.09.27 08:10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