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91-4800 / 8,8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민주당, '송영길 출마'에도 서울시장 후보 전략공천키로

    ... 불가피하다"면서 이같은 방침을 발표했다. 윤 비대위원장은 "제 살점을 도려내는 아픔이 따르더라도 과감한 결단으로 이번 지방선거를 이기는 선거로 만들어 나가겠다"며 "오직 경쟁력과 승리 가능성을 기준으로 국민의 기대에 부응할 후보를 내겠다"고 했다. 그간 민주당 내에서는 송영길 전 대표가 서울시장에 출마한 것을 두고 논란이 빚어진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1:22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중대본 "'코로나 종식' 집단면역 어려워…소규모 유행 반복될 듯"

    ...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며 "새로운 변이, 겨울철 등 불확실성 요인으로 소규모 유행을 반복하면서 계속 유지될 가능성이 더 크다"고 했다. 일각에서 국민 대부분이 코로나19에 대한 면역을 획득하는 '집단면역'의 방식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종식이 가능할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놓은 것을 두고 사실상 '불가능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셈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1:20 | 홍민성

  • thumbnail
    尹정부 첫 통일장관에 권영세…외교장관 박진

    ... 부위원장은 1959년생으로 서울대 법대와 하버드대 케네디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을 전공했다. 이후 1983년 제25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서울중앙지방검찰청 부부장검사를 지내고 2002년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 소속으로 영등포구을 지역에 당선돼 정계에 입문했다. 박근혜 정부에서는 주중국 대사를 역임한 바 있다. 지난 대선에서 윤 당선인 선거대책본부장에 이어 현재 인수위 부위원장을 맡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1:06 | 홍민성

  • thumbnail
    국민의힘 "文, 민주당 폭주 막을 수 있어…검수완박 반대해야"

    ... 검찰의 수사권과 기소권을 완전히 분리해 기소권만 남기는 내용을 골자로 한 형사소송법 및 검찰청법 개정안 등을 포함한다. 오영환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의총 뒤 브리핑에서 "검찰의 수사권 기소권은 완전히 분리한다"며 "관련 법은 4월 중 처리하며 그와 동시에 경찰에 대한 견제, 감시, 통제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동시에 추진할 것"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1:01 | 홍민성

  • thumbnail
    '여고생 도우미' 사건의 전말…김웅 "이게 검수완박의 실체"

    ... 조사하지 않았다. 결국 검찰에서 보완수사해서 술집 사장을 청소년보호법 위반, 식품위생법 위반 등으로 구속했다"며 "현재 수사권 조정으로 이런 사건들은 경찰에서 그대로 종결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설사 이의제기가 있을지라도 검수완박이 되면 여고생들, 모친들에 대한 수사가 절대 불가능하다"며 "이게 검수완박의 실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0:42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자기들 수사받을까봐 수사권 박탈한다니…난센스"

    ... 검찰의 수사권과 기소권을 완전히 분리해 기소권만 남기는 내용을 골자로 한 형사소송법 및 검찰청법 개정안 등을 포함한다. 오영환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의총 뒤 브리핑에서 "검찰의 수사권 기소권은 완전히 분리한다"며 "관련 법은 4월 중 처리하며 그와 동시에 경찰에 대한 견제, 감시, 통제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동시에 추진할 것"이라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0:12 | 홍민성

  • thumbnail
    인수위 "검수완박은 헌법 파괴행위…범죄자만 혜택받아" [종합]

    ... 추진에 대해 국민은 엄중히 심판할 것"이라며 "민심과 한참 동떨어진 민주당의 검수완박 법안 추진은 다가올 지방선거에서, 그리고 2년 뒤 총선에서 반드시 '자승자박'이 돼 돌아올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검수완박 폭주를 당장 멈추고, 야당과 형사사법 시스템 개선 TF 또는 특위를 구성해 논의를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10:02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인수위 "검수완박 추진 즉각 중단돼야"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09:41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코로나19 확진 19만5419명…7주 만에 수요일 10만명대

    ... 경남 1만1336명, 제주 3023명이 발생했다. 해외유입 확진자 37명 중 17명은 공항과 항만 등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20명은 지역사회에서 감염됐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중 60세 이상 고위험군은 4만1918명(21.5%)이며, 18세 이하는 4만579명(20.8%)이다. 사망자는 184명 늘어 누적 2만34명이다. 치명률은 0.13%다. 위중증 환자는 1014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09:31 | 홍민성

  • thumbnail
    김오수 "민주 검수완박 위헌…필사즉생 각오로 막겠다" [종합]

    ... 추진에 대해 국민은 엄중히 심판할 것"이라며 "민심과 한참 동떨어진 민주당의 검수완박 법안 추진은 다가올 지방선거에서, 그리고 2년 뒤 총선에서 반드시 '자승자박'이 돼 돌아올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검수완박 폭주를 당장 멈추고, 야당과 형사사법 시스템 개선 TF 또는 특위를 구성해 논의를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13 09:1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