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631-5640 / 9,7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용민, 이준석 '성상납 의혹' 징계 절차 개시에 "토사구팽"

      ...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국민의힘 윤리위는 전날 시민단체 등으로부터 성 상납 의혹을 받는 이 대표에 대한 징계 절차를 개시하기로 의결했다. 실제 징계 여부는 본인 통보 및 소명 절차 등 추가 심의를 통해 결정될 방침이다. 윤리위의 징계 수위는 ▲제명 ▲탈당 권고 ▲당원권 정지 ▲경고 등 4단계로 이뤄져 있다. 징계가 확정될 경우 당 대표직을 유지하기가 어렵지 않겠냐는 관측도 나온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2 09:40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국회의장, 오전 9시45분 입장 발표…검수완박 중재안 낼 듯

      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2 09:38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코로나19 신규확진 8만1058명…이틀째 10만명대 아래

      ... 환자는 833명, 사망자는 206명이다. 이틀째 10만 명 이하를 기록하며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8만1058명 늘어 누적 1675만5005명이라고 밝혔다. 지역 발생은 8만1043명, 해외유입 15명이다. 사망자는 206명 늘어 누적 2만1873명이다. 치명률은 0.13%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13명 줄어 833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2 09:31 | 홍민성

    • thumbnail
      식당 '물통 논쟁'…"아까운 물 다 버리나" vs "음식 재사용"

      ... 한다", "요즘 시기에 물이 아까워서 재사용한다니 남은 음식 재사용하는 것과 무슨 차이가 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컵에 따라 마시면 무슨 문제가 있나", "생수 사와서 먹으라고 해라", "이러다 식당에서 생수 팔겠다", "물통을 입 대고 마시는 것도 아닌데 어떤가" 등의 반응도 있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2 09:12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예비군 소집훈련 2년 만에 재개…6월 2일부터

      ... 된다. 개인별 훈련소집통지서는 훈련일 7일 이전에 전달된다. 원격교육은 오는 10월부터 약 2개월간 진행된다. 개인별로 8과목(총 8시간)을 수강해야 한다. 구체적인 일정, 과목, 방법 등은 향후 안내된다. 원격교육 미수강 시 해당 시간만큼 내년도 훈련으로 이월된다. 앞서 국방부는 2020년 예비군 훈련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연기했다가 그해 8월 전면 취소 방침을 밝힌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2 09:03 | 홍민성

    • thumbnail
      [단독] 후결제 여행사 '바나나여행' 파산…피해자들 '발동동'

      ... 가려고 2018년부터 매달 6만 원씩 납부하다가 지난 2월부터 자동이체가 되지 않는 것을 확인하고 나서야 피해 사실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수많은 피해자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피해 사실을 토로하고 있다. 현재 해당 여행사 홈페이지는 접속이 제한돼 있으며, 남겨진 전화번호 역시 연결이 닿지 않고 있다. 피해자들은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등을 통해 집단행동을 준비하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1 17:53 | 홍민성

    • thumbnail
      "스타벅스 드라이브스루에 119구급차가 있길래…" 감동 사연

      ... 6월 9일부터 27일까지 서울시 소방공무원 3381명(구급대원 719명, 기타 소방공무원 2662명)을 대상으로 한 '서울시 소방관 COVID-19 근무환경 실태조사' 결과(한겨레 보도)에 따르면 서울 구급대원 69.4%(499명)가 업무로 인한 번아웃을 겪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업무량이 증가했다고 응답한 구급대원은 92.8%(667명)에 달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1 16:32 | 홍민성

    • thumbnail
      김동연 "尹 초대 내각, 광주·전남 0명…기득권만 난무"

      ... 지적하기도 했다. 윤 당선인은 인선과 관련해 "국가와 국민을 위해 해당 분야를 가장 잘 맡아 이끌어줄 분인가에 기준을 뒀다"며 "저는 선거 운동 과정에서부터 할당이나 안배하지 않겠다고 말씀드렸다. 어차피 지명해야 할 공직이 많고, 대한민국 인재가 어느 한쪽에 쏠려 있지 않기 때문에 결국 지역, 세대, 남녀 등 균형이 잡힐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1 13:30 | 홍민성

    • thumbnail
      전장연 시위 재개로 출근길 1시간 지연…이준석 "중단하라"

      ... 지금 당장 탈당하고 합당에 참여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 대표는 "검수완박과 관련해 국민의 분노가 큰 상황에서 국민의당 이름으로 검수완박 관련 회동에 참석해 국민의힘 생각과 다른 이야기를 하는 건 합당 정신을 심각하게 훼손하는 행위"라며 "현재 국민의당 상황 내에서 권 원내대표는 검수완박에 대한 의견을 대표할 위치에 있지 않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1 11:47 | 홍민성

    • thumbnail
      양향자 "검수완박 안 하면 文정부 20명 감옥 간다더라" 폭로

      ... 자문을 구하는 과정에서 유출된 것으로 보인다. 무척 유감이고 아쉬움이 크다"고 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지금도 소신에는 변함이 없다. 더구나 다수당이라고 해서 자당 국회의원을 탈당시켜 안건조정위원으로 하겠다는 발상에는 경악을 금치 못하겠다"며 "법이 보장하는 한도에서 입법권자의 한사람인 국회의원의 의무와 권리를 정당하게 행사하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1 11:09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