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701-16710 / 17,9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무주택 우선공급 부활 첫 동시분양

      ...세 이상, 5년 이상 무주택 가구주에게 동시분양 물량의 50%를 우선 배정하는 무주택자 우선공급제가 서울시 4차 동시분양부터 부활됐다. 이 제도는 아파트 분양시장이 단기 프리미엄을 노린 투기판으로 전락했다는 지적에 따라 집없는 실수요자의 당첨기회를 높이기 위한 취지에서 부활된 것으로 7일동시분양부터 이 제도가 적용돼 무주택자들의 높은 관심을 끌 전망이다. 무주택자에게 우선공급되는 아파트 물량과 청약방법 등에 대해 살펴본다. ▲무주택 우선공급분 50% 넘어 = 이번 ...

      연합뉴스 | 2002.05.07 00:00

    • 강남권 줄고 강서권 '집중' .. 서울5차 동시분양 1949가구 일반공급

      ... 업체들은 분양일정을 맞추기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5차 동시분양 특징=대부분의 단지가 1백∼3백가구 규모의 중소형이다. 특히 일반분양분 가운데 30평형대(전용면적 25.7평)이하가 78%(1천5백20여가구)에 육박,실수요자 위주의 청약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무주택 우선공급 물량도 7백60여가구를 웃돌 것으로 보여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강남권에서 공급되는 물량이 크게 줄어든 점도 눈여겨 볼 대목이다. 서초구 서초동 대성산업과 방배동 현대건설,강동구 ...

      한국경제 | 2002.05.06 17:31

    • "실수요자들 오세요" .. 강남북 걸쳐 중소형단지 풍성

      '실수요자가 청약할 만한 아파트단지 풍년.' 7일부터 시작되는 서울지역 4차 동시분양은 실수요자들이 노려볼만한 청약기회로 꼽히고 있다. 실수요자들이 내 집으로 삼기에 적합한 중소 단지들이 강남.북에 걸쳐 대거 포진해 있어서다. 프리미엄을 노릴 만한 강남권의 대형 '블루칩'이 빠진 반면 실수요자들이 청약할 만한 실속형 '옐로칩'이 적지 않다는게 부동산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하지만 일부 단지를 중심으로 청약이 집중되는 양극화 현상이 심화될 가능성도 ...

      한국경제 | 2002.05.02 09:14

    • thumbnail
      모델하우스 실수요자 북적

      서울지역 4차 동시분양에 참여하는 현대건설 삼성물산 대림산업 등 24개 업체들은 1일 근로자의 날을 맞아 모델하우스로 몰려드는 잠재고객들을 대상으로 공급할 아파트를 소개하느라 바쁜 하루를 보냈다. 이날 모델하우스 주변에서는 그동안 극성을 부렸던 떴다방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5.01 17:35

    • 투자열기 살아날지 주목..'서울시 오피스텔 용적률 규제' 무산 이후...

      ... 커지고 있다. ◆오피스텔 투자열기 살아날까=부동산 전문가들은 이번 조치가 오피스텔 투자심리에 별 영향을 주지 못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 3월부터 오피스텔 시장이 급격히 얼어붙은 것은 가수요는 물론 실수요도 위축된 결과다. 실수요자는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로 몸을 사리고 있고 가수요자는 선착순 분양금지조치 및 떴다방 단속 등의 영향으로 자취를 감췄다. 수요가 움직이지 않는 상황에서는 시장 분위기가 달라질 수 없다는 진단이다. 대우건설 서종욱 상무는 "아파트 시장이 ...

      한국경제 | 2002.05.01 17:32

    • 부동산투자 다변화..상가.토지 돈 몰린다

      ... 대형아파트를 중심으로 미분양 아파트가 속출하고 구로, 강서 등 비인기지역의 아파트는 계약률이 40∼50%대까지 떨어졌다. 분양권 전매제한, 국세청 기준시가 인상 등 정부의 강력한 시장 안정대책으로단기차익을 노리는 투자자들이 사라지고 실수요자 중심으로 주택시장이 재편되고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반면 상가시장의 투자열기는 점차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 24일 분양이 실시된 부천 상동지구 주공아파트 4단지 상가는 19개 점포 분양에 486명이 응찰, 평균 26:1의 ...

      연합뉴스 | 2002.04.30 00:00

    • 서울 4차 동시분양 내달 7일부터 접수 .. 내집마련 찬스

      다음달 7일 무주택 우선순위자를 시작으로 청약접수에 들어가는 서울지역 4차 동시분양 물량 중에는 중소형 평형대로 이뤄진 아파트가 많아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 적기로 꼽히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실수요자들은 이번에 상당 물량이 쏟아지는 20∼30평형대를 겨냥해 기존 거주지역 인근에서 분양되는 단지에 청약할 경우 당첨 확률을 높일 수 있다"고 조언한다. 이번 동시분양의 경우 강남권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의 청약 경쟁률이 비교적 낮은 2∼3 대 ...

      한국경제 | 2002.04.29 17:40

    • 서울 3차분양 계약률 저조

      ... 중앙아파트도 2백98가구 중 25,32평형을 제외한 58평형에서는 50가구가 미분양으로 남았다. 강서구 내발산동 태승과 구로동 신성아파트도 입지 여건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편이어서인지 50%대의 계약률에 머물렀다. 하지만 이번에도 실수요자가 몰린 중·소형 물량은 대부분 1백%에 가까운 계약률을 기록했다. 강남구 삼성동 금호(23∼35평형 28가구)와 강동구 암사동 현대 베스트빌은 1백%의 계약을 과시했다. 부동산114 김희선 이사는 "정부의 분양권 전매 제한으로 ...

      한국경제 | 2002.04.28 19:55

    • [住테크 新전략] 수도권 아파트 : 내달까지 3만5천가구 분양

      ...서 1만여 가구가 각각 분양될 예정이다. 각 주택업체들은 월드컵 기간을 피해 내달까지 집중적으로 물량을 공급할 계획이어서 업체간 분양경쟁도 치열해질 전망이다. 수도권지역은 오는 6월부터 분양권 전매제한 영향을 받는 서울과 달리 실수요자뿐 아니라 투자를 목적으로 한 사람들도 눈길을 돌리는 곳이다. 특히 서울 4차 동시분양의 청약경쟁률이 여느 때보다 치열해질 것으로 보여 서울 분양을 포기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닥터아파트의 곽창석 이사는 "공급되는 ...

      한국경제 | 2002.04.25 15:36

    • [住테크 新전략] 서울 4차 동시분양 : 소형 유리 .. 곽창석 <이사>

      ... 이에 따라 서울시는 강력한 분양가 규제 방침을 내놓았고 여기에 밀려 일부 단지들이 소폭이나마 분양가를 낮추었다. 주변 아파트값에 비해 가격 경쟁력이 있는 새 아파트의 분양가를 주변 분양권 시세와 같거나 낮은 가격에 맞춘 탓에 실수요자에게는 좋은 청약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무주택 우선공급 대상자를 포함해 내 집을 마련하려는 실수요자는 이번 동시분양에 적극 참여하는 게 좋다. 하지만 정부의 투기수요 억제 의지가 워낙 강하고 실수요자의 집값 하락 기대 심리가 ...

      한국경제 | 2002.04.25 1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