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0961-60970 / 84,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병사 처리하려다 '들통'…아내 상해치사 남편에 중형

      ... 나무(땔감)를 하다가 실수로 통나무에 부딪혀 다쳤다"고 주장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L씨가 평소 가정폭력을 휘둘렀다는 첩보를 입수한 경찰은 아내의 시신을 화장하기 전날 장례 절차를 중단시키고, 시신 부검을 통해 범행을 밝혀냈다. 재판부는 "L씨의 폭행으로 극심한 복통을 호소하며 입원한 점 등 여러 증거로 볼 때 장 파열로 인한 상해임을 인정할 수 있다"고 판시했다. 이어 "피해자인 아내가 땔감을 위해 산에 갔다가 나무에 부딪혀 다친 사실을 인정할 증거가 없다"며 ...

      연합뉴스 | 2013.09.08 09:51

    • 불구속 수사 대가 뇌물 받은 전직 경찰관 집유

      광주지법 형사 12부(신현범 부장판사)는 8일 불구속 수사를 하는 대가로 피의자에게 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기소된 전직 경찰관 김모(46)씨에 대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벌금 1천5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돈을 준 한모(43)씨에게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청렴해야 할 경찰공무원이 400여만원의 뇌물을 받고 이후 개인정보를 제공하기까지 한 점, 범행 일부를 부인하면서 잘못을 반성하지 않은 ...

      연합뉴스 | 2013.09.08 09:23

    • '1억 배상' 판결받은 현대차 전 노조간부 항소

      ... 항소했다. 울산지법은 현대차 전 사업부 대표(노조 대의원 대표)인 A씨가 항소장을 제출했다고 8일 밝혔다. 법원은 지난달 현대차가 A씨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피고는 현대차에 1억원 상당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당시 민사소송법에 따라 자백간주 판결을 내렸다. 피고가 답변서를 내지 않고 재판에 출석하지 않아 자백한 것으로 간주한 것이다. A씨는 지난 3월 현대차 울산공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자 2시간 이상 생산라인을 무단으로 중지시켰다. ...

      연합뉴스 | 2013.09.08 09:04

    • thumbnail
      '그것이 알고싶다' 딸 죽인 아버지? 어느 무기수의 마지막 항소

      ... 소방관들은 이 씨가 불타는 건물을 보고도 슬퍼하지 않았고, 미리 챙겨 나온 듯한 짐가방도 가지고 있었다며 그의 행적이 수상하다고 입을 모았다. 딸을 죽이고 증거를 없애기 위해 불을 지른 비정한 아버지에게 동정의 여지도 없다고 판단한 재판부는 이 씨에게 가석방도 감형도 없는 종신형을 선고했다. 하지만 사건 이후부터 수형번호 BN9599로 불리며 20년이 넘게 무기수로 살아가고 있는 이 씨는 한결같이 자신의 결백과 무죄를 주장하고 있다. 그는 무죄를 입증할 기회를 얻기 ...

      한국경제 | 2013.09.07 23:29

    • 법원, 한국일보 회생절차 개시 결정

      ... 파산2부(수석부장판사 이종석)는 6일 한국일보에 대한 회생절차 개시를 결정했다. 법정관리인에는 우리은행 출신 고낙현 씨를 선임했다. 고씨는 과거 한국일보가 워크아웃 절차를 밟을 당시 주거래은행에서 파견돼 수년간 채권관리단장을 지냈다. 재판부는 “고씨가 회사 사정에 밝아 구조조정에 적합하며 한국일보의 정상발행 등 조속한 안정에 기여한 사정을 고려해 선임했다”고 밝혔다. 일반적으로 법원은 경영진이 재정 파탄의 원인을 제공하지 않았을 경우 대표를 법정관리인에 선임하는 기존관...

      한국경제 | 2013.09.06 17:15 | 김태호

    • 서울행정법원 "골드뱅킹은 金 실물거래…투자이익에 과세 부당"

      ... 주가연계증권(ELS)이나 펀드와 구조가 비슷해 이 상품에서 발생하는 소득도 배당소득에 해당한다며 은행에는 소득세와 법인세를, 가입자에게는 소득세를 각각 부과해 왔다. 신한은행과 가입자에게 부과된 세금은 총 168억원 선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골드뱅킹은 실물 금 거래에 따르는 비용과 위험을 줄이면서 이와 비슷한 경제적 효과를 얻기 위해 개발된 상품”이라며 “실질적으로 실물 금 거래로 보는 게 타당하다”고 판결했다. 세무당국이 항소를 포기해 이번 판결이 확정될 경우 과세 ...

      한국경제 | 2013.09.06 17:05 | 장창민

    • '국정원 댓글작업' 수사 경찰간부 은폐·축소 의혹 부인

      ... 그러나 이날 법정에서는 "다른 회의와 착각했고 반대한 사람이 없었다"고 말을 바꾼 것으로 알려졌다. 김 팀장은 김 전 청장이 압력을 넣은 정황을 묻는 검찰의 질문에는 "모른다", "기억나지 않는다"는 대답으로 일관했다. 재판부는 "진술 전체의 신빙성이 탄핵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변호인은 김 전 청장의 수사방해를 폭로한 권은희 당시 수서경찰서 수사과장과 다른 수사팀원들을 분리하는 전략을 들고 나왔다. 변호인은 서장과 권 과장의 의견이 충돌하는 경우가 자주 ...

      한국경제 | 2013.09.06 16:46 | 정현영

    • '댓글수사' 경찰간부 은폐·축소 의혹 부인

      ... 반대했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이날 법정에서는 "다른 회의와 착각했고 반대한 사람이 없었다"고 말을 바꿨다. 김 팀장은 김 전 청장이 압력을 넣은 정황을 묻는 검찰의 질문에는 "모른다", "기억나지 않는다"는 대답으로 일관했다. 재판부는 "진술 전체의 신빙성이 탄핵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변호인은 김 전 청장의 수사방해를 폭로한 권은희 당시 수서경찰서 수사과장과 다른 수사팀원들을 분리하는 전략을 들고 나왔다. 변호인은 서장과 권 과장의 의견이 충돌하는 경우가 자주 ...

      연합뉴스 | 2013.09.06 16:42

    • 법원, 이상득 전 의원 구속취소…9일 석방

      ... 법원에 따르면 대법원 2부는 이날 이 전 의원 측이 낸 구속취소 신청을 인용했다. 작년 7월 10일 구속된 이 전 의원은 오는 9일이 지나면 구금일이 항소심이 선고한 형기를 넘어선다. 이런 이유로 이 전 의원 측은 지난달 28일 재판부에 구속집행정지·구속취소 신청서를 냈다. 앞서 이 전 의원은 저축은행에서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돼 1심에서 징역 2년을 받았다. 이후 항소심에서 일부 혐의가 무죄로 판단돼 징역 1년 2월로 감형됐다. 사건은 대법원에 ...

      연합뉴스 | 2013.09.06 15:36

    • 법원 "음주·졸음운전 사고…동승자 책임 30%"

      ... 지급하라며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6일 밝혔다. B씨는 2011년 혈중 알코올농도 0.072% 상태서 졸음운전을 하다가 가수로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조수석에 타고 있던 A씨가 코뼈 골절, 경추 염좌 등의 상해를 입었다. 재판부는 "보험회사는 원고가 입은 손해를 배상할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운전자가 원고와 함께 술을 마신 후 운전한 사실을 알 수 있고, 원고는 운전자가 술을 마셔 피곤한 상태라는 사정을 알면서도 제지하지 않고 동승해 30%의 ...

      연합뉴스 | 2013.09.06 1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