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71-12180 / 15,0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3점포 작렬

    ... 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와의 홈 경기에서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5-2로 경기를 뒤집은 5회 말 2사 1,3루 세 번째 타석에서 우측 펜스를 넘어가는 3점포를 터뜨렸다. 이승엽은 전날 우측 솔로 아치를 그린 데 이어 이틀 연속 홈런을 선사했다. 시즌 7호. 7회 3진으로 돌아섰지만 이승엽은 3타수 2안타 3타점을 기록해 시즌 타율을 0.225(종전 0.219)로 높였다. 요미우리는 9-5로 이겨 10연승을 이어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9.21 00:00 | 한은구

  • 시카고 컵스, MLB 포스트시즌 진출

    ... 주자가 모두 홈을 밟아 3-0으로 앞섰고 4회 마크 데로사의 1타점 2루타, 투수 릴리의 스퀴즈 번트 등으로 2점을 달아나 승부를 갈랐다. 4년간 4천800만달러라는 거액에 컵스 유니폼을 입은 일본인 좌타자 후쿠도메 고스케는 시즌 타율 0.258, 홈런 9개, 55타점으로 기대에 못 미쳤지만 다른 선수들의 맹활약으로 데뷔 첫 해 가을의 잔치에 참가하게 됐다. 컵스는 1908년 구단 사상 두 번째 월드시리즈를 제패한 뒤 '염소의 저주'에 시달리며 100년간 우승권과 ...

    연합뉴스 | 2008.09.21 00:00

  • 시카고 컵스, MLB 포스트시즌 진출

    ... 주자가 모두 홈을 밟아 3-0으로 앞섰고 4회 마크 데로사의 1타점 2루타, 투수 릴리의 스퀴즈 번트 등으로 2점을 달아나 승부를 갈랐다. 4년간 4천800만달러라는 거액에 컵스 유니폼을 입은 일본인 좌타자 후쿠도메 고스케는 시즌 타율 0.258, 홈런 9개, 55타점으로 기대에 못 미쳤지만 다른 선수들의 맹활약으로 데뷔 첫 해 가을의 잔치에 참가하게 됐다. 컵스는 1908년 구단 사상 두 번째 월드시리즈를 제패한 뒤 '염소의 저주'에 시달리며 100년간 우승권과 ...

    연합뉴스 | 2008.09.21 00:00

  • 이승엽, 나흘만에 시즌 6호 홈런 폭발

    ... 부활한 뒤 4일만에 홈런을 추가하며 시즌 6번째 홈런을 기록했다. 이승엽은 이어진 2회에는 2루 땅볼로 물러났고 4회에는 삼진을 당했다. 6회와 8회에는 우익수 플라이와 2루 땅볼로 아웃되며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14에서 0.213으로 약간 떨어졌고 시즌 타점은 16점, 득점은 14점째가 됐다. 요미우리는 이승엽의 홈런을 포함해 장단 13안타를 몰아치며 9-1로 승리, 파죽의 9연승을 거뒀다. 요미우리는 이날 승리로 리그 1위 ...

    연합뉴스 | 2008.09.20 00:00

  • [프로야구] 두산 김현수 `타격왕, 내가 한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타격기계' 김현수(20)가 연일 맹타를 이어가며 타격왕 굳히기에 들어갔다. 김현수는 1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방문경기에서 5타수 2안타를 뽑아내고 시즌 타율을 0.353(422타수 149안타)으로 끌어올렸다. 김현수는 이로써 이날 5타수 무안타를 기록하며 타율이 0.344로 내려간 팀 동료 홍성흔과 격차를 1푼 가량 벌리면서 수위 타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2006년 신고선수로 입단한 뒤 올 시즌 ...

    연합뉴스 | 2008.09.20 00:00

  • 이승엽, 한신 상대로 4타수 무안타

    ... 선두 한신 타이거스와 3연전 1차전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이승엽은 19일 도쿄돔에서 계속된 일본프로야구 한신과 홈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무안타로 숨을 골랐다. 이승엽은 전날까지 한신을 상대로 시즌 타율보다 높은 타율 0.318을 때렸고 최근 4경기에서 홈런 4방을 몰아쳐 이날 많은 기대를 받았으나 몸쪽을 집요하게 파고든 상대 배터리의 볼 배합에 막혀 시원한 타구를 날리지 못했다. 그는 2회 첫 타석에서 우완 투수 안도 유야와 ...

    연합뉴스 | 2008.09.19 00:00

  • 이승엽, 요코하마 상대로 2루타

    ... 바깥쪽으로 흐른 사이 이승엽은 여유 있게 2루에 안착했다. 다카하시 요시노부의 볼넷으로 이어간 2사 1,2루에서 아베 신노스케가 우월 3점포를 터뜨리면서 이승엽은 홈을 밟았다. 5회에는 볼넷을 골랐고 7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다. 타율은 0.222(종전 0.219)로 약간 올랐다. 요미우리는 홈런 3방을 앞세워 6-2로 승리, 파죽의 7연승을 달렸다. 이승엽은 18일 쉰 뒤 19일부터 도쿄돔에서 열리는 선두 한신 타이거스와 3연전을 준비한다. 한편 이병규(34.주니치 ...

    연합뉴스 | 2008.09.18 00:00

  • 이승엽, 요코하마 상대로 2루타

    ... 바깥쪽으로 흐른 사이 이승엽은 여유 있게 2루에 안착했다. 다카하시 요시노부의 볼넷으로 이어간 2사 1,2루에서 아베 신노스케가 우월 3점포를 터뜨리면서 이승엽은 홈을 밟았다. 5회에는 볼넷을 골랐고 7회에는 삼진으로 돌아섰다. 타율은 0.222(종전 0.219)로 약간 올랐다. 요미우리는 홈런 3방을 앞세워 6-2로 승리, 파죽의 7연승을 달렸다. 이승엽은 18일 쉰 뒤 19일부터 도쿄돔에서 열리는 선두 한신 타이거스와 3연전을 준비한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

    연합뉴스 | 2008.09.18 00:00

  • 美언론 "'추신수'는 완벽한 선수"

    ... 타격의 정확성과 장타력을 모두 갖춰 '파이브 툴 플레이어'로 손색이 없는 추신수에게 클리블랜드 구단이 관심을 쏟으면 쏟을 수록 그의 기량에 더 많은 존경을 보낼 수밖에 없다고 평했다. 추신수는 전날까지 최근 치른 17경기에서 타율 0.431을 때리고 홈런 4방에 14타점을 올리며 주가를 높이고 있다. 팔꿈치 수술 후 재활 탓에 시즌 출발이 늦었지만 추신수는 불과 273타수만 들어서고도 시즌 타율 0.300에 홈런 10개, 49타점을 거두면서 팬들에게 강한 ...

    연합뉴스 | 2008.09.17 00:00

  • 이승엽 '한신 나와라'… 역전 드라마 개봉박두

    ... 조짐이다. 한신에 13게임까지 뒤졌던 요미우리는 10게임을 만회해 3게임차까지 좁혔다. 한신과 다섯 경기가 남은 요미우리는 주말 3연전에서 역전 우승의 발판을 마련하고자 한다. 그 중심에 이승엽이 있다. 이승엽은 한신을 상대로 타율 0.318로 시즌 타율 0.219보다 높고 센트럴리그 구단 중 가장 좋은 성적을 기록 중이다. 한신전에서는 언제든 적시타를 때려낼 수 있는 자신감이 충만하다. 이제 막 불이 붙기 시작한 홈런포가 폭발한다면 금상첨화다. 베이징올림픽과 ...

    연합뉴스 | 2008.09.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