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081-317090 / 372,3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엔터테인먼트업체 주가조작 적발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는 5일 코스닥 상장 엔터테인먼트업체 S사의 주가를 조작해 끌어올린 혐의(증권거래법 위반)로 사채중개업자 박모(48)씨를 구속하고, M&A(기업 인수ㆍ합병) 전문업체인 J사 대표 정모(36)씨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2005년 2월 16일∼4월 26일까지 31개 계좌로 가장ㆍ통정 매매를 하고 고가 매수주문을 내는 등 1천300여 회에 걸친 시세조종성 주문으로 1천400원대이던 S사의 주가를 최고 ...

      연합뉴스 | 2006.06.05 00:00

    • 후세인 재판부, 피고 측 증인 4명 체포

      집권 중 시아파 주민들을 학살한 혐의로 기소된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과 측근 7명의 재판이 5일 바그다드 특별법정에서 속개됐다. 이날 재판에서는 후세인 등 피고인들을 위해 진술한 증인들이 체포돼 가혹행위를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재판부와 변호인 간에 설전이 벌어졌다. 카미스 알-오베이디 변호사는 후세인 정권이 불법 처형했다고 공소장에 적시된 시아파 주민 148명 중 23명이 생존해 있다고 지난달 31일의 공판에서 진술한 사람을 포함해 피고인 ...

      연합뉴스 | 2006.06.05 00:00

    • [코스닥 기업공시] (5일) 티에스엠텍 등

      ... 판권 계약 체결. △뉴보텍=조달청으로부터 배수용 경질염화비닐 이음관 31억원어치 수주. △우주일렉트로=일본 호시덴사에 휴대폰용 초정밀 커넥터 공급 개시. △성일텔레콤=휴대폰 단말기 연구업체인 케이모바일 지분 40% 취득 결정. △네오시안=사명을 헤파호프코리아로 바꾸고 대표이사도 황규한에서 박성수로 변경키로 결정. △오텍=헤파호프코리아에 25억원 대여 결정. △솔빛텔레콤=전 최대주주와 대표이사 등을 48억원 횡령 및 가장납입 혐의로 고소.

      한국경제 | 2006.06.05 00:00

    • [뉴스투데이7]주간경제 브리핑

      ... 예정인데요. 이번 2차 공판에서도 역시 정 회장의 보석을 놓고 양측간의 팽팽한 신경전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오는 7일에는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이 회사가 보유한 신주인수권 매매차익 56억원을 챙긴 배임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첫 공판이 열립니다. 또, 14일에는 두산그룹의 박용오·용성 전 회장에 회삿돈 횡령혐의에 대한 3차공판이 예정돼 있습니다. 특히 두산그룹측은 김우중 전 대우회장이 징역 10년을 받은것과 정몽구 회장의 구속기소 ...

      한국경제TV | 2006.06.05 00:00

    • 日증시 '무라카미 신화' 막내려, 내부거래 시인

      일선서 퇴진 표명, 도쿄지검 특수부에 체포돼 일본 증시에서 '신의 손'으로 통하는 '무라카미 펀드'의 무라카미 요시아키(村上世彰.46) 대표의 성공 신화가 5일 막을 내렸다. 니혼방송 주식을 매매하는 과정에서 '내부자 거래'를 했다는 혐의가 사실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무라카미 대표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증권거래의 프로로서 내 자신이 죄를 인정하고 반성해야 하는 부분이 있다"며 내부자거래 혐의를 시인하고 국민에게 사과했다. 그는 2004년 11월 "니혼방송의 ...

      연합뉴스 | 2006.06.05 00:00

    • G조 상대국 25시

      ... 조사를 받았는데 "모든 것을 설명했다. 월드컵이 시작되기 전에 조사를 끝내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유벤투스는 지난 시즌 세리에A에서 우승했지만 루치아노 모기 전 회장이 심판이 연루된 승부 조작과 불법 베팅, 허위 경리 등의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게 되면서 사상 최대의 축구 스캔들에 휩싸였다. 트레제게는 이미 조사를 마쳤지만 프랑스 대표팀에는 트레제게 이외에도 미드필더 파트리크 비에라와 수비수 릴리앙 튀랑이 유벤투스에 소속돼 있어 불똥이 튈 가능성이 큰 상태다. ...

      연합뉴스 | 2006.06.04 00:00

    • thumbnail
      [일본증시] 투자심리 위축 … 상승세 반전 어려울듯

      ... 반동으로 금요일에는 반발 매수세가 유입돼 하락세에 제동을 걸었다. 그러나 금주에도 증시가 본격적으로 상승세로 돌아서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경기 감속에 대한 우려감이 커지고 있고 국내에선 '무라카미 펀드'가 내부자 거래 혐의로 수사를 받으면서 투자자들의 심리가 위축되는 모습이다. 금주 투자 포인트는 외국인 동향이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4월 이후 매도 우위를 지속해 왔다. 시장 관계자들은 일본의 금리상승 전망으로 미국과 유럽의 헤지펀드들이 '일본주' ...

      한국경제 | 2006.06.04 00:00 | 이상열

    • '과태료 폭탄 10억?' 경북 봉화 돈 선거 후유증

      ... 후보 등 적잖은 후보들의 금품 살포로 물의를 빚었던 경북 봉화군이 5.31 지방선거 후유증을 톡톡히 치르게 됐다. 4일 경찰과 선관위에 따르면 이 지역에서 군수와 지방의원으로 출마했던 후보 15명 이상이 돈 살포 등 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경찰과 선관위는 이들이 선거일 직전에 주민 100여명에게 총 2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살포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선관위측은 금품을 받은 주민들이 100명이 넘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는 만큼 총 ...

      연합뉴스 | 2006.06.04 00:00

    • 중개업소들 "부녀회 압박 더 못참아"

      ... '악덕업소'로 찍어 매물을 회수해가고 있다"며 "전체 주민에게 부녀회의 부도덕한 활동 실상을 알리기 위해 플래카드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플래카드 제작은 시작일 뿐"이라며 "특정 업소만 밀어주는 부녀회를 영업방해 혐의로 고소하기 위해 이미 법률 자문까지 마친 상태"라고 주장했다. A아파트 부녀회는 올초부터 평당 1000만원 수준인 집값을 올리기 위해 평당 1500만원을 하한가로 정한 자체 가이드라인을 주변 중개업소에 일방적으로 통보하면서 이 가격 ...

      한국경제 | 2006.06.04 00:00 | 최승욱

    • [Global Focus] "日증시 믿고 투자하겠나"

      올 들어 주식투자와 관련된 불상사가 잇따르면서 일본 증시에 대한 국내외 투자자들의 불신감이 커지고 있다. 연초 라이브도어 경영진의 실적 조작에 이어 5월 이후 주오아오야마 회계법인의 분식 사건,무라카미펀드의 증권거래법 위반 혐의 등이 터져나와 닛케이평균주가는 두 달 만에 10% 이상 떨어졌다. '신의 손'으로 불리는 무라카미 요시아키(46)와 간부들이 니혼방송을 둘러싼 내부자 거래 혐의로 지난주 조사를 받은 뒤 도쿄증시에는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들 ...

      한국경제 | 2006.06.04 00:00 | 안정락